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펜트하우스 배로나처럼 호불호 심하게 갈렸던 선역
4,239 19
2021.02.27 00:28
4,239 19
순옥킴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의 강하리
https://img.theqoo.net/nIrHg
선 중에서도 최고로 선한 역할이지만 정의감 넘치는데 막상 하는건 없음 + 맨날 당하는 고구마 때문에 방영당시 욕 정말 많이 먹었음



주인공인 줄 알았지만 후반부로 갈수록 분량 증발되고 오히려 악녀였던 구세경이 개과천선 후 인기, 분량 많아짐
https://img.theqoo.net/NjLbM
댓글 1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5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12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4 15.02.16 326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121 20.05.17 19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31 20.04.30 60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슼은 일기장이 아님. 잡담성 본인 생각 게시물은 제발 다른 게시판에)🔥🚨🔥 1214 18.08.31 2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66613 K-좆소가 가진 딱 하나의 장점.jpg 1 08:20 309
1866612 Hyundai x BTS | For tomorrow, we won't wait 08:17 206
1866611 NBC에 나온 국기원 태권도 시범단. 08:17 194
1866610 SPEED 이때만 해도 전설의 레전드 느낌이 남아있었다 3 08:15 274
1866609 아침에 머리감기 vs 밤에 머리감기 vs 아침저녁 다 머리감기 86 08:09 1212
1866608 하퍼스바자 5월호 이효리 두컷 10 08:09 866
1866607 최동훈 감독 신작 & 류준열 김우빈 김태리 소지섭 이하늬 염정아 등 출연 <외계+인> 크랭크업 11 08:09 564
1866606 얼굴에 고경표 공명 조현재 지성이 다 있다는 신인남배우 18 08:08 1070
1866605 오늘 증권사 리포트발 방탄 군입대 시기 코멘트 - "2022 년 중순까지는 BTS 멤버들의 ‘동반입대’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입대 전 사전제작 효과로 실제 공백은 만 1 년 수준으로 예상" 86 08:07 1725
1866604 첼시가 슈퍼리그 탈퇴 준비중이라는 소식 들은 첼시팬들 반응 1 08:06 838
1866603 김용준, 김진호 : 안녕하세요 압구정 봉구비어 화이팅!!! 여기 치즈오타쿠 김철수 사장님 안녕하세요! 치즈오타쿠 김철수 화이팅!!! 8 08:05 911
1866602 펌)) 법무부가 "불체자 자녀들 정주화"시켜주겠다네요. 39 08:05 918
1866601 K3 페이스 리프트 리뷰 7 08:04 277
1866600 10년 전 오늘 발매된_ "DON'T CRY" 4 08:02 224
1866599 데이투 데이투 첫 데이트 노래 부르면서 들어와봐 7 08:00 396
1866598 셀린느 2021 f/w 컬렉션.JPG 21 07:59 983
1866597 연인 살해 뒤 시신방치·계좌인출, 수사방해까지…30대 징역 20년 16 07:56 780
1866596 호불호갈리는 걸로는 최고인 라면 甲 43 07:45 2835
1866595 '성추문 논란' 박수민 "미친개에 몽둥이가 약, 진실 밝힐 것" 32 07:43 3487
1866594 현재 슈퍼리그 탈퇴로 제일 난감한 팀 15 07:42 3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