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데뷔후 화장품 모델 아닌적이 없었던 윤아로 보는 나이대별 화장품 브랜드.jpgif
3,793 44
2021.01.26 03:39
3,793 44







클린앤클리어 (07~09)


18살때부터 20살


wIpBO.jpg

XbEUw.jpg

iNDXh.png

QxTeY.jpg

efAxw.jpg

kuztG.jpg

jnnTu.jpg

https://gfycat.com/LoathsomeCompleteAfricanfisheagle





이니스프리 (09~20)


20살때부터 31살


trxkE.jpg

VGgNg.jpg

rYHRf.jpg

ZnMui.jpg

XRAeZ.jpg

https://gfycat.com/FloweryCornyBetafish

https://gfycat.com/FavoriteExhaustedAfricanpiedkingfisher

https://gfycat.com/DismalShyGraysquirrel

https://gfycat.com/FaintUnknownGermanpinscher






에스티로더 (20~)


31살때부터


IkDoQ.jpg

wETpg.jpg

vOGmt.jpg

YNgwb.jpg

ZpcKF.jpg

FytTr.jpg

iHXHa.jpg


https://gfycat.com/CoarseMaleCricket

https://gfycat.com/LoneSimpleIchidna


https://gfycat.com/HappyPepperyHapuku

https://gfycat.com/OrganicScaredLabradorretriever

https://gfycat.com/BlissfulExemplaryBeetle






데뷔전부터 화장품 모델 시작해서 공백 거의 없이 인생의 반 가까이 화장품 모델로 활동중ㅋㅋㅋㅋ

10대, 20대, 30대라는 나이에 딱 맞는 브랜드 잘맞춰가는거같음 윤아도 성장해가는게 보여서 좋아



댓글 4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7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3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909 20.05.17 17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82 20.04.30 5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07879 위안부 망언 램지어 "일본 조폭 대부분은 한국인" 21:27 25
1807878 시청자들 별안간 총 맞은 오늘자 엠카 엔딩ㅋㅋㅋㅋㅋㅋㅋㅋ 1 21:26 238
1807877 크래비티 CRAVITY 후속곡 <Bad Habits 💥> 컨셉 포토 - 정모, 형준, 앨런 21:26 46
1807876 앞머리가 꼽실한 산다라 2 21:26 255
1807875 이목구비가 아닌 멈목구비를 가졌다는 아이돌 3 21:25 358
1807874 호빵과 찐빵의 차이점 21:25 135
1807873 사실상 돈을 벌기 싫어보이는 '유니버스' 차라리 내가 사장이였으면.... 3 21:25 392
1807872 틱톡 셀럽 재질인 팬 메이드 백현 영상.twt 21:24 105
1807871 후기 작성하면 고양이 사진 주는 이벤트한 가게 근황.twt 5 21:24 500
1807870 동방신기 데뷔무대 - HUG 1 21:24 55
1807869 컴백이 점점 더 다가오는것 같은 소녀시대 10 21:23 987
1807868 미스트롯 문자투표 7000표 들어옴 6 21:23 832
1807867 힐링드에 진심인 덬들을 위한 라인업.jpg 4 21:22 303
1807866 [단독] "개발정보 알고 산 거 아니다"..장관이 나서서 감싸기? 30 21:22 469
1807865 내장탕이 찍은 방탄소년단.jpg 33 21:22 1248
1807864 귀멸의 칼날 흥행성적 1위에 대한 미야자키 하야오의 반응 12 21:22 566
1807863 아래 병뚜껑 빼기 달인의 다른 미션 성공까지 과정 2 21:21 170
1807862 시흥시 시의원 가족, 실거주한다더니…"얼굴 거의 못 봐" 4 21:21 167
1807861 전두환 국립묘지 안장 국민 61% 반대 26% 찬성 11% 모름 31 21:21 527
1807860 잠들기 전에 챙겨두면 좋은 거 3 21:20 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