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일본을 참교육시켜 우리나라 광복에 도움 준 석기시대 마니아 커티스 르메이와 쪽바리킬러 윌리엄 홀시 제독 (ft. 노빠꾸 패튼)
1,981 6
2020.08.15 07:49
1,981 6
https://img.theqoo.net/qYwUB
공군 - 커티스 르메이

2차 세계대전 당시, 유럽전선, 중국전선을 두루 경험한 미 육군 항공대의 에이스로 전략폭격의 전문가.
1945년 1월 일본 본토 공습을 위한 폭격기대대의 대장으로 부임. 이오지마 전투에서 미 해군과 해병이 겪은 엄청난 희생을 일본에게 꼭 되갚아 주겠다고 결심한 르메이. 
1945년 3월~7월, 도쿄대공습으로 유명한 일본본토공습 실시. 일명 도시 지우기 작전. 그렇게 일본 전 국토를 불바다로 만들었다. 그래서 일본인들이 전쟁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것이 이 도쿄대공습이라고 한다. 또한 히로시마 나가사키 원폭투하 작전의 지휘관이기도 했다.

한국전쟁 때도 그의 폭격전략은 유효했는데,ㄷㄷㄷ 그것이 북한이 미국 폭격기에 대한 상당한 트라우마를 안겨주었다고 한다.



"무고한 민간인은 없다. 그것은 그쪽 정부와 함께 우리와 싸우는 민중들이고 우리는 무장한 적군하고만 싸우는것이 아니다. 그래서 소위 죄없는 방관자를 죽이는 것을 나는 별로 신경 쓰지 않았다"


"일본의 도시란 이런 식이다. 공장이 있다. 그 옆에 민간인들이 살고 있고, 그 사람들은 자기네 집에서 조그만 부품들을 만든다. 그걸 가내수공업이라고 할 수 있겠지. 스즈키네는 64호 볼트를 만들고, 옆집 하루노보네는 64호나 65호, 63호 너트, 아니면 그 사이에 끼는 모든 개스킷을 만드는 식이다. 그러면 공장에서 나온 키타가와씨가 손수레를 끌고 바쁘게 돌아다니면서 적당한 순서로 부품들을 모아서 가는 거다."



"우린 매캐한 잔해 속에서 숯덩이로 발견된 일본인들을 위해 울지 않습니다."


굉장히 강경하고 냉정한 발언들을 많이 하고 과격하고 후진 없는 전쟁전략때문에 전쟁광처럼 보여서 당대와 후대에 평가가 엇갈린다. 그러나 공증급유기 개발, 순항미사일 개발, 전술 전략 개발 등 미국 공군력이 발전하는 데 공을 세우기도 했다. 의외로 휘하의 병사들에게는 여러므로 제법 괜찮은 상관이었다고.






https://img.theqoo.net/ACxRC
해군 - 윌리엄 홀시
미 해군 역사상 단 네 명밖에 없다는 해군 원수 중 한 명. 불도저 같은 성격으로 유명했고 별명은 쪽바리킬러, 황소.

자신의 휘하 병사들에게는 덕장이여서 그를 좋아하고 따르는 병사들이 굉장히 많았다고 한다. 어느 전장에선 그가 부임한다는 소식을 듣고 장병들이 환호성을 불렀을 정도. 

1941년 태평양전쟁 개전하고 종전할때까지 태평양에서 일본군 전력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일본 해군 연합함대를 때려잡는데 혁혁한 공을 세웠으며, 1945년 9월 2일, 미 미주리호 일본이 항복문서에 서명했는데 그 미주리호가 이 홀시 제독의 기함이었다. 



과달카날 전선 시찰 중, 앞으로 어떻게 전쟁을 해나갈거냐는 미국 기자의 질문에

"Kill Japs, kill Japs, kill more Japs!"
"쪽발이들을 죽이고, 죽이고, 더 많이 죽이는 겁니다!"

라는 유명한 말을 남겼으며,



일본의 공습으로 폐허가 된 진주만과 미 태평양함대를 보고 분노해

"Before we're through with them, the Japanese language will be spoken only in hell."
'이 전쟁이 끝나면, 일본어는 지옥에서나 쓰는 언어가 될 것이다.'

라고 말했는데, 그는 그의 말처럼 태평양 전선에서 일본 해군을 줘 패면서 그들을 지옥으로 몰아 넣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그리고






https://img.theqoo.net/wSoNh
육군 - 조지 패튼

"네가 나라를 위해 죽는 건 어리석은 일이다. 적이 나라를 위해 죽게 해라"

  - 공군의 커티스 르메이, 해군에 윌리엄 홀시가 있다면 육군에는 이 사람, 조지 패튼이 있다. 사실 르메이나 홀시는 패튼에 비하면 양반으로 보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패튼은 노빠꾸 성격의 끝판왕이라고 할 수 있겠다. 그는 적군에게는 물론이고 자신의 부하에게도 얄짤없는 성격이었다. 이렇듯 악명 높은 지랄맞은 성격 때문에 평가는 엇갈리지만, 2차 세계대전 유럽전선을 승리로 이끄는 데 큰 역할을 한 사람이라는 데에는 이견이 없다고 볼 수 있다.
패튼은 생전에 공산주의를 매우 싫어해서 소련도 매우 싫어했다.  여담으로, 종전 후 한반도가 미국과 소련의 신탁통치로 남과 북이 나누어지자, "우리에겐 전쟁이 아직 더 남아 있다. 언젠가 미군이 한국에 가서 빨갱이들을 다 때려 눕혀야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0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3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7 15.02.16 27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364 05.17 8.6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454 04.30 2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06 18.08.31 23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86385 '말 방목' vs '벌채' 실험 끝에 한라산 조릿대 벌채하기로 15:07 11
1686384 집사야 나 밥 좀 줘 2 15:07 105
1686383 KBS 전주 채널에서 직접 올려준 전진 -WA (교차편집 영상) 3 15:05 216
1686382 잉어 널어 놓고 연못 청소한 청년 30 15:04 1025
1686381 집에 술장고 방이 따로 있다는 성동일의 술자리 철칙.jpg 3 15:03 630
1686380 빅히트, BTS와 '팬덤경제' 1 15:02 361
1686379 종현 하루의 끝 vs 우린 봄이 오기 전에 13 15:01 201
1686378 여고생들 야자끝나고 집 데려다주는 박형식 지수.gif 7 14:59 840
1686377 0.01초 아이유 보이는 수지 사진.gif 38 14:59 1023
1686376 마마무 휘인, ‘청춘기록’ OST ‘그렇게 넌 내게 빛나’ 28일 발매 9 14:57 109
1686375 세탁기에 들어간 친구들을 보는 골댕.jpg 6 14:57 932
1686374 현실판 'SKY캐슬'..재학생 절반 이상 연 1.1억 고소득층 10 14:57 799
1686373 (아마도)이서진이 방송에서 젤 크게 웃었던 때 1 14:56 692
1686372 [단독] 유아인, `박명수의 라디오쇼` 출격...5일 방송 10 14:53 444
1686371 이 연예인이 누구로 보이나요? 252 14:53 4377
1686370 식빵굽는 비둘기 19 14:52 1020
1686369 "이 세상에 별거 아니라는건 없어, 너에게 있어 그것이 가치가 있다면 가치 있는거야" 3 14:52 315
1686368 캣대디 캣맘 진실.jpg 36 14:50 2696
1686367 아이유 비밀 vs 이름에게 36 14:48 470
1686366 네이버 프로필에 소속그룹 환불원정대 추가 된 이효리&화사 ㅋㅋㅋㅋ 15 14:47 2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