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정책 실패로 집값 올랐는데 또 세금 올리나"…1주택자의 분노
1,674 74
2020.07.03 20:13
1,674 74

보유세 폭탄…1주택자의 분노

잠실주공5 거주 50대 보유세
2017년 381만원→올해 837만원
내년 종부세 강화땐 1200만원

"세금 무서우면 집 팔라는데


강남은 현금부자만 살란 말이냐"

서울 송파구 잠실주공 5단지 전경. 한경DB


서울 송파구 잠실동 잠실주공5단지(전용 82.61㎡)에 사는 이모씨(58)는 세금 얘기에 한숨이 절로 나온다. 1주택자인 그는 올해 보유세(종합부동산세+재산세)로 837만원을 내야 한다. 이사를 온 2017년 낸 보유세가 381만원이었으니 3년 새 두 배 이상으로 오른 셈이다. 여기에 연간 300만원에 달하는 지역건강보험료까지 납부해야 한다.

2년 전 회사를 퇴직한 그는 현재 별다른 소득이 없다. 이씨는 “세금 무서우면 집 팔라는데 강남은 현금부자만 살란 말이냐”고 말했다.

이씨는 종부세율이 인상되는 내년에는 더 많은 세금을 내야 한다. 한국경제신문이 3일 우병탁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팀장(세무사)에게 의뢰한 결과 1주택자(만 58세 이하·5년 미만 보유)인 이씨의 보유세는 내년 1200만원으로 증가한다. 올해보다 43.3% 급증한 금액이다.

종부세법 개정안에는 공시가격 9억원 이상 주택에 부과되는 종부세를 1주택자에 대해서도 강화하는 내용이 담겼다. 1주택자, 조정대상지역 외 2주택 보유자에 대한 종부세율은 0.1~0.3%포인트 인상하고 3주택 이상 다주택자, 조정대상지역 2주택 보유자에 대한 세율은 0.2~0.8%포인트 높인다. 이 법안은 작년 ‘12·16 부동산 대책’에 담겼지만 지난 20대 국회에서 통과되지 못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일 “종부세법 개정안 처리가 최우선 과제”라고 강조했다.

2017년 5월 출범한 이번 정부는 지금까지 네 차례에 걸쳐 종부세 인상 등을 담은 부동산 세제 개편 방안을 내놨다. 하지만 대책의 약발은 없었고, 집값은 계속 올랐다. 이 과정에서 집값이 상승해도 가처분소득이 전혀 늘지 않은 이씨 같은 1주택 은퇴자는 세금 부담에 등골이 빠지게 됐다.

심교언 건국대 부동산학과 교수는 “건전한 1주택자까지 투기꾼으로 간주해 징벌적 세금을 매기는 것은 불합리하다”며 “잘못된 규제로 집값을 올린 정책 실패의 책임을 전가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최진석/정인설 기자 iskra@hankyung.com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15&aid=0004373466&date=20200703&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1

댓글 7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724 5-3)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1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9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29 15.02.16 266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042 05.17 5.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350 04.30 1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95 18.08.31 21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40520 김호중 전여친 인스타에 김호중 팬들디엠 언급 20:11 2
1640519 길냥이한테 10만원 삥뜯긴 썰 2 20:10 162
1640518 하... 니들은 이런거 물에 씻지마라. 3 20:09 397
1640517 지금껏 알던거랑 다른 가사라 놀란 댄스곡.avi 20:09 81
1640516 완벽한 착지 3 20:09 185
1640515 먹방유튜버 상윤쓰 사과문 4 20:08 922
1640514 진정한 예능돌 소녀시대 4 20:07 395
1640513 건물에서 투신하겠다고 깝치는 마약사범 날려버리는 경찰특공대.gif 16 20:06 882
1640512 가짜사나이 2 기 에 대한 김동현 선수의 역제안 7 20:06 634
1640511 새벽에 현타와서 혼자 술깠다는 전효성........jpg 8 20:06 1338
1640510 갈수록 과해지는거 같은 원피스 나미.........jpg 26 20:06 1383
1640509 모쏠로 지내다보면 듣는 말들 2 20:06 396
1640508 과거사진 재현 컨셉으로 사진찍은 방탄소년단.jpg 12 20:05 513
1640507 [혐] 논란의 예술작품들.Art 10 20:05 731
1640506 구독자수 80만 넘은 haha ha👏👏 23 20:04 866
1640505 티저 포스터랑 메인 포스터 갭이 너무 심각해서 영화덬들 아연실색하게 만든 영화...jpg 27 20:03 925
1640504 음~토피넛라떼 염염긋~ 근데 토피넛이 뭐야? 25 20:03 1086
1640503 이번생엔 죽었다깨도 못보는 그때 그시절 블락비 지코 아이돌력 4 20:03 565
1640502 8백만뷰 넘은 라따뚜이 6 20:02 633
1640501 참pd가 광고 관련해서 유튜버 생태계 폭로 한 것 같은 이유 39 20:01 2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