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국내 AI 인재 경쟁력 美 절반 수준... 中·日보다도 떨어져
693 4
2019.12.15 12:35
693 4
한경연, 전문가 설문 “낮은 연봉 등 여러 이유로 인력유출 많아”


[서울경제] 미래 성장동력으로 꼽히는 인공지능(AI)에 대해 전문성을 갖고 있는 국내 인재가 중국·일본과 비교해 양적·질적으로 부족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15일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국내 산업계, 학계, 연구원 등에서 AI 관련 연구를 하는 전문가 30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전화·이메일 설문을 실시한 결과 한국의 AI 인재 경쟁력이 미국의 절반 수준밖에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설문 결과 AI 산업을 선도하는 미국의 AI 인재 경쟁력을 10으로 볼 때 한·중·일 3국의 경쟁력 수준은 각각 5.2(한국), 6.0(일본), 8.1(중국)로 평가됐다. 한국의 경쟁력이 일본·중국과 비교해도 격차가 있다는 의미다. 한경연 측은 전문가의 말을 통해 ‘국내에도 관련 인력이 배출되지만 대규모 투자와 기회가 많은 미국, 유럽, 중국행을 택하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AI 인력이 수요보다 얼마나 부족한지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50~59%가 부족하다’는 응답이 가장 높은 비율(20.7%)를 차지했다. 응답자들이 답한 AI 인력 부족률은 평균 60.6%로, 필요인력 10명중 4명 밖에 충당되지 않는 셈이었다.

AI 전문 인력 양성 및 확보 방안으로는 ‘국내외 AI석박사 채용’이 89.3%(복수응답)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뒤를 이어 ‘재직자 AI 교육(75.0%)’, ‘대학 연계 프로그램 개발(46.4%)’ 등의 답이 따랐다. 국내외 AI 기업을 인수하거나 해외연구소 설립·인수라는 답도 각각 17.9% 나왔다. 실제 한경연은 자체 조사 결과 아마존, 구글 등 글로벌 기업과 삼성전자, 네이버 등 국내 주요 대기업 모두 즉시 협업 가능한 연구진을 보유한 AI 기업을 인수하거나 해외연구소 설립 등을 통해 인재를 확보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설문 결과 AI 인력을 확보하는데 가장 어려운 점은 ‘실무형 기술인력 부족’(36.7%·복수응답)이라는 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선진국 수준의 연봉 지급이 어렵다(25.5%)’는 점도 이유가 꼽혔다.

국내 AI 인재 육성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교육 인프라 확대(37.8%·복수응답) △기술혁신 및 신산업 창출을 저해하는 규제 완화(21.1%), △AI 관련 스타트업 창업 및 기업의 AI 인재 육성 제도적 지원(13.3%) △‘AI 인재 유치를 위한 근로환경 및 기업문화 조성’(12.2%) 등이 제시됐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782 01.17 1.1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2020년 DC 코믹스 선두주자! '할리 퀸' 《버즈 오브 프레이》➖예매권➖ 증정 949 01.14 2.7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0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9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5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49803 하와이 호놀룰루 시의회 '이승만의 날' 발의..시민단체 반발 14:46 24
1449802 일본 활동하는 어피치 뒷모습 8 14:43 670
1449801 김태희 복귀작 tvN <하이바이마마> 2차 티저 2 14:42 417
1449800 생각보다 근무 환경 별로인거같은 명품브랜드들.jpg 7 14:42 1061
1449799 시시각각 변하는 팬들 응원소리.avi 4 14:37 642
1449798 학교에서 성교육을 받은 딸 12 14:36 1727
1449797 [청춘재생] 박경 덕후가 직접 인터뷰를 한다면? 2 14:35 274
1449796 어제자 수지 혼혈 논란 47 14:33 3308
1449795 코엑스 엑소 첸 탈퇴 시위 현장 147 14:33 4561
1449794 초중고 학부모 "교사 능력 못 믿는다"…98%가 사교육 시켜 54 14:30 973
1449793 [놀면 뭐하니] 김구라 박명수 티키타카 17 14:30 880
1449792 노천탕 즐기는 원숭들 10 14:28 805
1449791 라이징으로 핫한 인기아이돌P. 숨겨둔자식 있는걸로 밝혀져 50 14:24 4457
1449790 영감 어디서 받았었는지 말할 수 없던 첸 50 14:24 4302
1449789 [단독]최지우, '사랑의 불시착' 카메오 출연.. 태교는 연기로 45 14:23 2583
1449788 구름위를 유유자적.gif 2 14:23 558
1449787 야 너 영국 가봤다며 영국 어떰? 4 14:21 1695
1449786 결혼 발표 엑소 첸 팀내 퇴출 요구 집회 현황 132 14:20 9520
1449785 곧 개봉하는 영화 <작은 아씨들>로 상 20개 이상 받은 배우 14 14:18 1608
1449784 게임 마기아 레코드 챕터 10 컷씬 14:17 1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