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국내 AI 인재 경쟁력 美 절반 수준... 中·日보다도 떨어져
823 4
2019.12.15 12:35
823 4
한경연, 전문가 설문 “낮은 연봉 등 여러 이유로 인력유출 많아”


[서울경제] 미래 성장동력으로 꼽히는 인공지능(AI)에 대해 전문성을 갖고 있는 국내 인재가 중국·일본과 비교해 양적·질적으로 부족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15일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국내 산업계, 학계, 연구원 등에서 AI 관련 연구를 하는 전문가 30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전화·이메일 설문을 실시한 결과 한국의 AI 인재 경쟁력이 미국의 절반 수준밖에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설문 결과 AI 산업을 선도하는 미국의 AI 인재 경쟁력을 10으로 볼 때 한·중·일 3국의 경쟁력 수준은 각각 5.2(한국), 6.0(일본), 8.1(중국)로 평가됐다. 한국의 경쟁력이 일본·중국과 비교해도 격차가 있다는 의미다. 한경연 측은 전문가의 말을 통해 ‘국내에도 관련 인력이 배출되지만 대규모 투자와 기회가 많은 미국, 유럽, 중국행을 택하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AI 인력이 수요보다 얼마나 부족한지를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50~59%가 부족하다’는 응답이 가장 높은 비율(20.7%)를 차지했다. 응답자들이 답한 AI 인력 부족률은 평균 60.6%로, 필요인력 10명중 4명 밖에 충당되지 않는 셈이었다.

AI 전문 인력 양성 및 확보 방안으로는 ‘국내외 AI석박사 채용’이 89.3%(복수응답)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뒤를 이어 ‘재직자 AI 교육(75.0%)’, ‘대학 연계 프로그램 개발(46.4%)’ 등의 답이 따랐다. 국내외 AI 기업을 인수하거나 해외연구소 설립·인수라는 답도 각각 17.9% 나왔다. 실제 한경연은 자체 조사 결과 아마존, 구글 등 글로벌 기업과 삼성전자, 네이버 등 국내 주요 대기업 모두 즉시 협업 가능한 연구진을 보유한 AI 기업을 인수하거나 해외연구소 설립 등을 통해 인재를 확보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설문 결과 AI 인력을 확보하는데 가장 어려운 점은 ‘실무형 기술인력 부족’(36.7%·복수응답)이라는 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선진국 수준의 연봉 지급이 어렵다(25.5%)’는 점도 이유가 꼽혔다.

국내 AI 인재 육성을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교육 인프라 확대(37.8%·복수응답) △기술혁신 및 신산업 창출을 저해하는 규제 완화(21.1%), △AI 관련 스타트업 창업 및 기업의 AI 인재 육성 제도적 지원(13.3%) △‘AI 인재 유치를 위한 근로환경 및 기업문화 조성’(12.2%) 등이 제시됐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01.13 11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21.01.10📢, 추천인 코드/아이디 공유 금지 유의] 20.04.29 33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2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5 15.02.16 30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772 20.05.17 1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46 20.04.30 45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0 18.08.31 26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83667 한파 속 신생아 숨진 채 발견…친모가 출산 뒤 창밖으로 던져 00:37 28
1783666 조용하게 100만 구독자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유투브 채널 15 00:35 1159
1783665 1월 17일 오늘 생일인 아이도루! 3 00:34 324
1783664 꿀팁) 여자들을 행복하게 만드는 법 6 00:33 455
1783663 [단독] '경이로운 소문', 작가 돌연 교체… "후반 전개 이견 있었다" 137 00:33 2726
1783662 내가 제일 좋아하는 BBC 셜록 명장면(덬들이 생각하는 그 장면 아님) 6 00:32 512
1783661 피부 좋아지고 싶은 원덬이 모아둔 피부 관련 정보들✨ 31 00:30 1069
1783660 KBS 퇴사하고 한의대 도전한다는 아나운서.jpg 34 00:30 1800
1783659 금손파티 열린 타임라인.twt (feat. 아이유) 5 00:28 722
1783658 20세기 한국 최고의 재벌이었던 현대그룹의 마지막 버팀목인 회사 26 00:27 1932
1783657 극본 작가가 바뀐 <경이로운 소문> 13화.jpg 56 00:27 3214
1783656 제가 아니라 애기가 만든거예요.jpg 8 00:26 1454
1783655 에이핑크(Apink) 멤버들 유튜브.ytb 4 00:25 364
1783654 집에 소금 치는 거 효과 있다고 그날부터 믿음 58 00:25 3166
1783653 바이든 취임식 (1/20)에 대비하는 워싱턴 DC 근황.jpg 14 00:24 1171
1783652 5억뷰 넘은 빅뱅 뱅뱅뱅🎉 11 00:23 521
1783651 공대 다닐 때 제 사진입니다. 저도 몰랐었는데 공대 다닐 땐 체크만 입었더군요. 20 00:23 2287
1783650 당시에 왜 쟤는 내복을 입고 활동하냐고 말나왔던 샤이니 의상...jpg 22 00:22 2828
1783649 농구 + 레이싱으로 컨셉 기깔나게 뽑은 크래비티 뮤비 티저.gif 9 00:19 493
1783648 여의도 IFC몰서 40대 남성 투신 사망…극단 선택 추정 251 00:18 1.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