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팁/유용/추천 괌 투몬비치가 알아서 잘 찍혀준 원덬 여행사진들.jpg
3,028 56
2019.10.23 16:05
3,028 56
사진 알못이라 구도 같은거는 기대하지 말아주길 바람 ㅎㅎ!!

첫 혼자하는 해외여행이고 무명이는 떠나기 직전 날까지
직장에서 대차게 까이고 퇴근후에야 부랴부랴 여행 짐 쌌음...
그렇게 밍숭맹숭한 기분으로 떠난거라 감성 폭발함 ㅜ.ㅜ


https://img.theqoo.net/RDMyw

한산했던 토요일 오전 공항

https://img.theqoo.net/KScPX

https://img.theqoo.net/gyWHg


https://img.theqoo.net/TLwwS


https://img.theqoo.net/TuSml

https://img.theqoo.net/ZXTXS

도착하니까 괌은 우기였고 짧은 소나기가 지나갔음



https://img.theqoo.net/SIiqZ

숙소에 들어와서 진짜 개쳐울음 ㅋㅋㅋㅋㅋ
나 이렇게 혼자 떠났는데도 당황하지 않고
택시 기사랑 얘기도 하면서 씩씩하게 잘 도착해냈는데
이런것도 해내고 있는데 직장에서 왜 그렇게들
나를 못 마땅해하나 서러워서 쳐울었음

https://img.theqoo.net/uhJFZ


근데 음식 먹고 나아짐 !^^ 맛은 그냥 예상가는 맛인데
저 통 옥수수가 진짜 개맛있었음 크림 파스타도 ㅠㅠ
배만 안 부르면 다 먹었을건데 아까워.

확실히 먹을거가지고 양으로 장난질 안해서 좋았음

이렇게가 DAY 1이었고 심심할까봐 챙겨간 노트북으로
넷플릭스 틀어서 응답하라 1994 1화부터 정주행함 ㅋㅋ
쓰레기 오빠 남편각은 확실히 병원 침대씬에서
'나는 오빠가 있다-' 이거 같았고 ㅋㅋㅋㅋ


DAY 2

https://img.theqoo.net/cqEwN

https://img.theqoo.net/swaDX

https://img.theqoo.net/BzWQq

https://img.theqoo.net/WABzD

둘째날은 진짜 해 쨍쨍하고 덥고 바로 땀 줄줄줄 나고
ㅋㅋㅋㅋ 이 날은 T갤러리아 쪽 면세상가를 걸어봤음

물론 나는 살 수 있는것이 없었음 ㅎㅎ..
그냥 이번 여행의 목적은 나 자신 위로해주고
걷고 싶은 만큼 걷고, 지치면 걍 다시 숙소 들어와서
쓰레기 오빠 보는게 일정이였음.

https://img.theqoo.net/tyFAi

https://img.theqoo.net/uoDqu

https://img.theqoo.net/GGSmz

https://img.theqoo.net/ybKLe

https://img.theqoo.net/bSZVB

명품은 살 수 없었지만 인형은 살 수 있었음
고심 끝에 데려온 인형 친구가 과연 무엇이었을지
알아맞쳐 봐라 ~.~


DAY 3

이 날은 새벽까지 나정♡쓰렉 연결 되는 화까지
보고 자느라고 좀 늦게 일어나서 별로 한 게 없음
대신 크록스 신고 해변가서 책 읽고 돌아옴.

그리고 선셋의 분위기가 내 여행을 갬성여행으로
완선시켜쥼 핳 ㅠ.ㅠ

https://img.theqoo.net/DSSBU

가져간 책 제목은 '엘리너 올리펀트는 완전 괜찮아'
라는 책인데 여주가 밴드 보컬 더쿠라
유사연애+망상+스토킹 까지 함 근데 회사에
여주 좋다고 찝적거리는 못생남주가 나옴 ㅋㅋㅋ

여주 성격이 약간 쿨병걸린 트위터 하는 사람 같아서
좀 괜히 샀나 싶었지만 역시나 여주 좋다는 남주가
계속 들이대더니 자기 집으로 초대해서 엄마까지
소개해줌 이 때 여주 성격이 살짝 굽혀져서

여주♡남주 응원하며 보게 댐 ㅋㅋㅋㅋㅋ
(근데 이랬는데 밴드보컬남이 남주면 어떡하지;)

https://img.theqoo.net/cEtHe

https://img.theqoo.net/rytwr

https://img.theqoo.net/jqaBm

나와랏 김치전!


괌 투몬비치와 노을의 재롱잔치는 지금부터임

https://img.theqoo.net/VIvpw

https://img.theqoo.net/nLVRD

https://img.theqoo.net/UiJBr

https://img.theqoo.net/UdkkP

https://img.theqoo.net/rvPMA


인스타 충 하나 건졌다 오예 ㅎㅅㅎ

수평선 쳐다보면서 또 쳐울었음
걍 한국가지말고 여기서 불체자로 살고싶다 싶어서
ㅋㅋㅋㅋㅋ
'수평선 닿는 바다까지 가면 얼마나
깊을까 가면 죽겠지 무섭겠지, 근데
휴가 끝나고 출근할 월요일이 더 무섭당 '
생각만 오만번 해댄것 같음 그리고 엄마가
너무 보고싶어짐

엄마가 떠나기 전 날

그렇게 힘들면, 그만해도 돼. 회사 나와도 돼.
버티라고만 해서 미안해.

라고 해줬는데 진짜 저 노을 보는 순간
그래 인생 뭐 있냐 지금 당장 아름다운거 보고 감탄하고
먹고싶은거 먹고 그러는게 더 중요한거 느낌.

나 미워하는 곳에서 아둥바둥 버텨봤자
우울증 도질 각인데 언제 올 지 모르는 미래를
위한 저축 그딴거 내가 왜 그래야하지 싶어짐.

무묭이 나이 24 나는 내가 지금부터 버텨서
내 결혼자금 내가 모으고 부모님께 돈 달란 소리
안 하는게 효도고 그렇게 해야만 하는 줄 알았음.

근데 다들 아직 24살 어린거고 다른거 다시
도전할 수 있다는 말들 해줘서 여행 기간 동안
나 자신 잘 추스린것 같음 ㅇㅇ


DAY 4

https://img.theqoo.net/YAHvQ
숙소 앞 리틀피카스 맛집이라해서 갈려했는데
여행 내내 입맛도 없고 배도 안 고파서 못 갔당
아쉬운 마음에 택시에서 찍어버린 사진.

https://img.theqoo.net/sLwnM

숙소 복도가 스파랑 가까워서 특유의
목욕탕 냄새 같은게 났는데 난 그게 그렇게
좋았음ㅋㅋㅋ 복도에 무심히 놓여진
침대들도 나름 이국적이었고 그랬다.

한국으로 돌아가는 날 호텔에 출근한 한국 직원들이
많아서 맘 편하게 한국말로 체크아웃하고
택시 잡아주는 대빵 아저씨도 한국인이셔서

뻥튀기 되는 택시비 25달러에 쇼부 봐주심
(근데 무묭이 괌 도착하고 숙소갈때 30달러 냈음 핳)


https://img.theqoo.net/ZkiYV


괌 공항은 이렇게 칸막이를 자주 쳐내던데
아니 티켓에 쓰인 보딩타임이 됐는데도 안 열어줘서
발 동동 거렸음 자꾸 연착 되었다는 방송은 무명이가 탈
항공편 아니고 진에어 막 이런데만 방송해주고ㅠㅠ

근데 나랑 같은 비행기 타야하는 한국 사람들이
다같이 발 동동거려서 그거 안심하고 문 열어줄 때 까지
얌전히 기다림 ㅋㅋㅋ

https://img.theqoo.net/DDExJ

그리고 무명이는 결국 하얀 유니콘 친구를 데려왔다
이쁜게 좋은거니까 ㅇㅇ


https://img.theqoo.net/LwiOh

https://img.theqoo.net/KuGsp

https://img.theqoo.net/OvJQX

https://img.theqoo.net/tOptc


초4인가 초5때 싸이월드 스킨을 죄다
구름으로 도배한적이 있었는데,
구름의 자유로움을 그렇게 좋아했었음ㅋㅋㅋㅋ
미니홈피 제목에 "나는 구름이 좋다" 이딴거 쓰고 ㅋㅋㅋ

그 때 이후로
구름 쳐돌이 된 순간이었음.
순간적으로 카톡 배경 바꿔가지고 '구름으로 태어날걸'
이렇게 바꿀뻔 했는데 간신히 남은 이성이
뜯어 말려서 안 바꿈 다행임 juj

그리고 막 짤은
비행기에서 계속 자다가 눈 떴을 때
딱 보니까 미친 엠보싱들이 너무 예뻐서
잠결에 찍은건데 진짜 구름위에 있는
기분이 이런건가 싶고

구 워너원 작소메보 하성운에게 바치고 싶은
짤이 되었다구 한다-☆

맞음. 무명이 구 워너블이었음 촤하하하하

암튼 여자 혼자하는 첫 해외여행이었는데
싸돌아댕긴게 적어서 그랬는지 아님 원체 안전한곳만
골라 다녔는지 별 탈 없이 잘 먹고 잘 자고 잘 울고
돌아옴!!! ㅋㅋㅋㅋㅋ

그리고 사진 찍은거는 폰카인데 기종은 노트10
원래 안 적으려고 했는데 이런 여행 사진글 보면
기종 묻는 댓글이 달리길래 혹시나해서 적어봐...ㅋㅋ

글 마무리는 어떻게 하지 8ㅅ8

원덬이 안전퇴사하게 해주세요 아멘...

안녕
댓글 5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31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191114 - 번인방지 모드 기능 추가] 05.21 17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3 16.06.07 48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4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07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7.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08879 음원강자' 크러쉬, 28일 새 앨범 발표..5년 6개월만의 정규 2집 [단독] 08:20 20
1408878 강다니엘, 한층 확장된 '음악 스펙트럼'… 컴백 기대감 11 08:13 295
1408877 수능 갤러리 레전드 연대 에타 반응 49 08:04 2086
1408876 중국서 흑사병 1명 추가 확진···"야생 토끼 잡아 취식" 27 07:59 1373
1408875 걸스데이가 말하는 연예인의 고충 10 07:58 1316
1408874 10분동안 소녀시대 레드벨벳 엑소 투애니원 노래 짧게 부르는 티파니 4 07:58 357
1408873 지붕 뚫고 하이킥 놀라운 사실.jpg 9 07:55 1478
1408872 엄청 오랜만에 다같이 모여 A부른 레인보우 10 07:54 544
1408871 (혐짤주의) 케냐 테러현장, 청바지 입고 돌입했던 영국 SAS대원.jpg 13 07:48 2093
1408870 돈까스좌 명언.png 9 07:33 2295
1408869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전 멤버 "예진" 이 가수 생활을 그만둔 이유.jpg 33 07:30 3320
1408868 프리미어 12, 한일전답게 시청률도 14.3%…뜨거운 관심 9 07:28 481
1408867 [단독] 이자스민법 보다 강력한 민주당發 ‘이주민 공약’ 나온다 79 07:17 1989
1408866 [홍콩] 의료 자원 봉사자들을 모아서 체포해버린 경찰들 jpg. 13 07:10 2153
1408865 중국 기업으로 넘어간 한국 전문가들 현실.jpg 34 07:03 3486
1408864 다시마는 바다 속에서도 육수가 나올꺼? 15 07:02 2501
1408863 콘크리트 믹서 트럭에 천이 씌워진 이유 14 06:48 3018
1408862 길거리 한국인들이 차가워 보이는 이유 74 06:45 6891
1408861 [어젯밤 홍콩]천안문 광장을 재현하겠다. . 바퀴벌레들을 죽이자 며 홍콩경찰은 외쳤다 27 06:12 2085
1408860 요즘 치킨집 추가옵션 근황.jpg 22 06:10 4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