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대한병리학회, 이재정 교육감 글 반박 “조국 후보자 딸이 작성한 건 논문 맞아”
675 16
2019.08.23 10:14
675 16
대한병리학회가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과 관련해 ‘제1저자’로 참여한 논문을 “에세이로 써서 보고서를 제출한 것”이라는 취지로 옹호하자 이를 공식 반박했다.

후보자의 딸 조모(28)씨는 장영표 단국대 의과대학 교수가 주관한 의과학연구소의 2주간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한 뒤인 2008년 12월 대한병리학회에 제출된 영어 논문의 제1저자로 이름을 올렸다.

22일 대한병리학회 관계자는 중앙일보와 통화에서 “고등학생이 에세이 낸 걸 어떻게 학회지에 실어주나”며 “‘에세이가 아니라 논문이 맞다’는 취지가 담긴 문서를 교육감에게 공식적으로 보냈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2010년 이명박 정부 시절에 대학입시에 사정관제도를 도입하면서 학생들은 대학교수 등 전문가들에게 교육 경험을 쌓은 뒤 실습보고서를 썼다”며 “미국에선 이 보고서를 ‘에쎄이(에세이)’라고 하고 우리나라에선 ‘논문’이라고 한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미국에선 초등학교 4학년 때부터 이런 훈련을 하는데 당연히 (보고서를 쓴 학생이) 제1저자”라며 “에쎄이(에세이)는 굳이 우리 식으로 말하자면 일종의 보고서, 발표문 또는 수필과 같은 것”이라고도 썼다.

대한병리학회 관계자는 “우리 학회지는 국내에서 최고 A급 잡지 중 하나”라며 “남의 학회 잡지를 교육감이 조롱거리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날 대한병리학회는 장영표 단국대 의대 교수에게 등기를 보내 조씨가 논문에 얼마나 기여했는지 2주 안에 밝히라고 요구했다. 조씨가 제1저자가 될 만한 연구 기여도가 있는지를 밝히고, 이를 위해 당시 연구 기록과 증거 자료도 함께 제출하라고 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25/0002931603

쉴드러들이 어설프게 쉴드치면서 장작을 더 넣어 ㅅㅂ
댓글 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2578 키 작은 박나래 10:36 4
1392577 10월부터 '육아휴직 1년+근로시간 단축 1년'.....혜택 부모 '희비'(소급적용 때문에) 10:35 76
1392576 개인적으로 마리텔 드립 레전드 중 하나 7 10:34 243
1392575 106년전...컬러사진...jpg 3 10:34 252
1392574 "일본 총리 맞나!" 아베 럭비 영상에 시민들 부글 13 10:30 714
1392573 KT 5G 요금제 쓰는 덬들에게 작은 팁 하나 8 10:29 456
1392572 영화 알라딘 메이킹 영상 보고 알게 된 거.gif 14 10:28 1103
1392571 엄마 닭의 만병통치약 10 10:27 683
1392570 부산서 노후주택 붕괴로 70대 여성 매몰…숨진 채 발견(종합) 3 10:26 398
1392569 '여성 단원 강제추행 혐의' 하용부 1심서 징역형 집행유예 1 10:24 93
1392568 ‘위안부는 매춘부’ 발언한 류석춘…학생들 “터질 게 터졌다” 9 10:24 683
1392567 고통으로 악명 높은것과 별개로 별로 안 아팠다는 사람들도 생각보다는 꽤 있는 것.gif 53 10:23 2330
1392566 [베이스볼 인싸이드] 야구, 이것만은 꼭 알고가자 (feat.이글스TV) 1 10:21 113
1392565 피해자보다 범죄자 인권이 더 중요한 나라? 13 10:21 640
1392564 류석춘 연세대 교수 '위안부 매춘' 발언에 총학생회 "강력 규탄" 7 10:20 291
1392563 동대문 의류상가 화재 9시간째 진화…2명 연기 흡입 (제일평화시장) 12 10:19 1075
1392562 서울대교수들, 제자 상대 소송 낸 동료교수에 "사퇴하라" 대자보 3 10:19 537
1392561 프듀 재팬 잘생긴 A반 클래스 츠루보 시온 18 10:15 1506
1392560 어제 고척돔 하늘 둥둥 떠다닌 토니안 비행선 16 10:08 2966
1392559 태풍 대비 요령 1 10:08 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