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황교안 "지소미아 파기로 김정은 만세 부를 것..재검토해야"
991 27
2019.08.23 09:39
991 27
"조국 한 사람 지키기 위해 국익 버리려 해..대한민국 파괴행위"
긴급안보연석회의 개최
발언하는 황교안 대표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3일 국회에서 열린 긴급안보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city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이동환 기자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23일 "우리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파기에 북한의 김정은은 만세를 부르고, 중국과 러시아는 축배를 들며 반길 것"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주재한 긴급안보연석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정말로 국익을 생각한다면 지소미아가 아니라 9·19 남북군사합의를 파기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중·러의 반복되는 위협으로 그 어느 때보다 심각한 안보위기 상황에 직면했는데도 이 정부는 안보를 스스로 무너뜨리고 대한민국을 더 심각한 안보 위기로 몰아가고 있다"며 "우리 경제가 극도로 어려운 상황인데 환율과 주가 등 금융시장도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는 상황으로 몰아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앞으로 대한민국에 대한 불신은 더욱 커지고, 미국의 외교적 압박 수위도 더 높아질 수밖에 없다"며 "일각에서는 주한미군 철수까지 걱정한다고 하는데 한미동맹에 영향이 없다는 이 정권의 주장은 국민을 속이려는 거짓말"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토록 백해무익하고 자해 행위나 다름없는 결정을 내린 이유는 결국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사퇴 요구가 들불처럼 번지자 국민 여론의 악화를 덮기 위해서 파기를 강행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황 대표는 "조국 사태를 통해서 현 정권의 이중성과 위선이 드러났다"며 "위선을 숨기고 호도하려는 정권과 그 거짓말에 분노한 국민이 싸우는 시점에 지소미아를 파기함으로써 국민 감정을 선동하고 자신들의 지지기반을 결집해서 정치적 위기를 탈출하려는 의도"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면서 "이 정권은 갑질, 이중성, 사기, 위선의 인물인 조국 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서 대한민국의 국익을 버리려고 하는데 국내 정치를 위해 안보와 외교까지 희생시킨 대한민국 파괴 행위"라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 정권이 끝내 대한민국과 국민을 외면하고 잘못된 길로 나간다면 우리 국민께서 더이상 방관하고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며 "지소미아 폐기를 재검토하고, 한미 동맹과 한미일 공조체제 복원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황 대표는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대법원 선고가 29일로 정해진 데 대해 "전직 대통령 재판까지도 정략적으로 정쟁에 이용하는 것은 국민께서 용납하시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aayyss@yna.co.kr

https://news.v.daum.net/v/20190823090755190

댓글 2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0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3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7 15.02.16 27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355 05.17 8.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452 04.30 2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06 18.08.31 2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86369 [할미들ㄱ나니?] 리리카 SOS.ytb 18:35 3
1686368 한 파티셰가 케이크 옆을 크림으로 덮지 않는 이유.jpg 18:34 255
1686367 [속보]인천 '라면 화재' 10살 형 12일 만에 눈 떠…8살 동생은 반응 못해 4 18:34 217
1686366 1972년부터 운영된 유럽 최대 성매매업소 코로나19에 파산 신청 1 18:33 166
1686365 대사만 보면 찐한 멜로 드라마의 정체 18:32 253
1686364 영국 유제니 공주 임신 발표 15 18:32 1150
1686363 오늘 밤 11시 첫방하는 드라마 1 18:31 415
1686362 남자 둘이 뽀뽀히는 사진 22 18:30 959
1686361 위키미키<NEW RULES> Concept Photo #2 Take ver. 📝 7 18:29 192
1686360 어떤 이상한 할머니가 저보고 황제가 될 관상이래요;;전 여잔데;; 18 18:29 1586
1686359 할미들 소싯적에 한번씩 했던 강령술 7 18:28 393
1686358 주기적으로 봐줘야되는 회사 몰래 축제 나간 아이돌 6 18:28 712
1686357 남의 인생에 설교하는 사람들이 욕먹지않고 설교할수 있는 꿀TIP 18:28 242
1686356 [약혐주의] 해외 성매매 문화에 대해 알아보자. 19 18:28 1004
1686355 김치 립스틱.jpg 5 18:28 565
1686354 Tvn 개국공신 '롤러코스터' 리부트 프로그램 확정된 코너들.jpg 6 18:27 325
1686353 너 이 아저씨랑 같이 계곡가서 한방능이백숙 먹어야함;; .JPG 36 18:27 1278
1686352 방탄소년단, '뮤뱅' 출연없이 1위..고스트나인 데뷔→더보이즈∙업텐션∙H&D∙BDC 컴백 [종합] 2 18:27 157
1686351 폰 잃어버렸는데 원숭이가 셀카찍음ㅋㅋ 4 18:25 821
1686350 [판다로그] 생후 63일된 아기판다 이사가다? 5 18:25 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