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끌올] 조국 사모펀드 내용 정리
1,240 26
2019.08.23 09:05
1,240 26

원글 : https://theqoo.net/1179725911


딸 의혹도 중요하지만 이게 더 중요하다고 봄


 딸 관련 의혹들 어느정도 사람들이 다 인식했으니까

더 중요한 웅동학원, 사모펀드 좀 자세히 파 볼 필요가 있음

나도 공부하다가 의혹제기된 초반에 다른 덬이 정리글 올린 거 있어서 끌올해봄 


-----------------------------------------------------------------------------------------------------------------

1. 17년 5월, 조국 민정수석 임명



2. 17년 7월, 조국 가족은 신고된 전재산 56억을 훨씬 초과하는 돈인 74억원 을 코링크PE 운용 사모펀드 블루코어벨류업 1호 에 투자하기로 약정함. 그리고 펀드에 10.5억을 입금함.



3. 해당 펀드 전체의 규모는 100억원 가량이고 조국 가족이 약정한 투자 금액은 74억. 전체 펀드의 약 74%. '조국 가족 펀드' 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의 비율. (페북 현직자 댓글을 보니 30% 정도만 사모펀드에 투자해도 소위 '총대맨사람', 즉 앵커투자자 로 본다고 함) 



4. 이 펀드는 가로등 양방향 원격제어 시스템을 개발한 회사에 투자한다고 함. 즉 정부사업에 투자 것.

조국은 해당 펀드가 블라인드 펀드라서 투자내용을 몰랐다고 하지만 보통 투자결정 과정 중에 대략의 회사정보, 신용등급, 담보여부 등은 문의를 한다고 함. 상식적으로 하이리스크, 하이리턴 잘못하면 전액을 날릴 수도 있는 투자를 하면서 진짜 묻지마 투자를 했다는게 납득이 안됨.

코링크PE 와 조국 사이에 사적인 신뢰관계가 없었다면 사실상 불가능하다고 봐야함.



<중간 정리>

민정, 공직기강, 법무, 반부패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대통령 비서실 소속 '민정수석비서관'의 가족이 신고한 재산을 몇십억 초과하는 금액을 정부 주도 사업에 참여하는 회사에 투자하는 펀드에 투자했다 (자식도 각각 약 3억 5,000만원이라는 금액을 약정함. 그것도 아직 학생신분인 20대가).



5. 조국의 펀드를 운영하는 코링크PE 에 대한 정보를 봤을때 이 회사도 문제가 많음. 

   5-1. 17년 10월~11월 신생 사모펀드인 코링크PE 는 투자주의 관리종목 지정 후 해제된지 얼마 안된 영어교육업체 '에이원앤' 인수 후 'WFM'으로 상호명 변경 후 2차전지 사업을 추진한다고 했음. 코링크PE대표는 WFM 대표까지 겸직함. 전형적인 이슈용 물타기 기법.

   5-2. 당연히 18년 7월 WFM 은 불성실공시로 투자주의 환기종목 지정됨.

   5-3. 19년 2월에 투자주의 환기종목에서 해제 되었다가 공시 번복으로 불성실 공시 법인으로 지정됨.

   5-4. 도저히 정상적인 투자 및 운영을 하는 회사가 아님 --- (1)


   5-5. 코링크PE 대표 이상훈은 PCA생명, 알리안츠생명 부지점장 출신 보험설계사 이고 헤드 운용인 임성균/이동근씨는 중소기업 기획팀, 회계팀 출신. 제대로 된 투자사의 경영진이라고 보기는 힘듦. (저쪽 업계가 의외로 학벌 많이 따진다고 함. 실제로 사모펀드는 벨류에이션에 기초한 수치해석, 그리고 규제나 사회적 흐름에 대한 법률적 예측과 진단, 기업운영방향에 대한 컨설팅 등이 아우러진 자본사회의 종합예술. 괜히 로펌출신변호사, 외사IB, MBB 컨설팅 출신이 많은게 아님.) ------ (2)

   

   5-6. 코링크PE는 무자본 인수합병(M&A)으로 회사를 인수해 소액주주 1000명에게 피해를 끼친 혐의로 올 6월 기소된 지와이커머스 측으로부터 10억5000만 원을 빌렸다가 2018년 1월 상환한 것으로 파악됨. 굴리는 돈들이 상당히 의혹이 많음.  ----(3)



(1) + (2) + (3) 종합해 봤을때 코링크PE 는 제대로 된 사모펀드로 보이지 않음. IB업계에서도 전혀 인지도, 인적네트워크 없는 회사가 어떻게 시장에 등장하자말자 1호 펀드(레드코어밸류업1호)가 1년 6개월여만에 내부수익률(IRR) 30%를 올리며 펀드 청산에 성공하고 수익률이 일반적인 펀드의 2배 수준을 냈는지, 2년만에 운용액만 240억대 회사로 성장했는지 의문이라고 함.



6. 이런 초대형 루키 사모펀드 법인 본점 사무실을 등록되어있는 주소로 찾아가보니 해당 업체 사무실 자체가 없음. 거기에는 다른 업체가 상주해 있다고 함. 이 정도면 코링크PE - 해당건물주 - 상주업체 3자가 모두 입을 맞춘 수준. 말도 안되는 상황.

기사별로 이 부분은 차이가 있는게 벌써 4번째 사무실 이사라고 함. 탄생한지 2년된 회사가. 기자들도 이 사무실 저 사무실 다 취재 가는 듯.



총정리 : 

사무실도 없는 의혹이 많은 업체가 시작한 전체 규모 100억의 사모펀드에 74%에 해당하는 74억을 '당시 민정수석비서관 조국' 의 가족이 투자 약정했다. 이 사모펀드의 블루코어벨류업1호가 투자하는 사업은 정부가 주체가 된 사업이다. 



+ 별개로 PE사모펀드는 개인에게 세제혜택면으로 불리해서 개인이 투자하는 경우는 굉장히 드물다고 함. 이 정도면 조국이 이 펀드의 성공을 상당히 확신했다고 추정할 수도 있음.

+ 코링크PE 가 운용하는 대다수의 사모펀드 투자처는 정부지원자금을 받는 분야.

+ 74억 약정은 언제든 취소할 수 있다고 하지만 이 부분도 상식적으로 납득은 힘듦. 세상 어떤 운용사가 투자할지도 안할지도 모르는 미래자금을 기반으로 실제 투자를 집행할까? 설사 그렇다고 한다면 이건  캐피탈콜 조항이나 당사자간 약정이 어떤식으로 이루어졌는지는 모르지만 펀드 청산시 약정액 기준 분배가 이루어질수도 있다. 즉, 7배 레버리지 투자가 가능하다는 소리다. 

+ 사모펀드에 조국 부부만 약정을 한게 아니라 20대 학생인 두 자녀도 약정이 되어 있는 것도 또 하나의 포인트. 만약 이 사모펀드가 수익을 낸 후 조국 부부가 펀드 해지를 하면 그 수익은 수수료 차감 후 고스란히 자녀의 이득이 될 수도 있다고 함. 증여상속이 되는 것. 이 부분은 펀드 정관을 까서 더 자세하게 검증할 필요가 있음.




<참조기사 및 사이트>

코링크 운용자 약력

http://www.colink.co.kr/colink/bbs/board.php?bo_table=s12


‘조국 가족 사모펀드’, 관급공사 기업에 투자

https://n.news.naver.com/article/020/0003235518?lfrom=facebook&fbclid=IwAR0Bc3pCWO_3oQeTTm-OWlJf93toDT-X-1rMSap8QYGVFC6-yISKGpzFaoQ


'조국 사모펀드' 코링크PE...자본총계 45억원 규모 신생사

http://www.newspim.com/news/view/20190816000983


[시그널] 매출 3억에 영업적자 10억...성장·수익성도 업계 최하위

https://www.sedaily.com/NewsView/1VMZR9LVFB


조국, 사모펀드에 74억 약정…IB업계가 보는 3가지 의문

https://www.sedaily.com/NewsView/1VMZAOT4XB


[인터뷰]이상훈 코링크 PE 대표 "'사람' 보고 투자했더니 '4차 산업혁명' 중심에"

https://www.hankyung.com/finance/article/2017110202766


조국 가족 투자한 사모펀드 운용사, 檢수사받은 기업들과 거래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190817/96996002/1


조국 투자펀드 코링크PE 가보니…"며칠째 직원 안보여"

http://news1.kr/articles/?3697150


[단독]조국 75억 PE 사무실 갔더니 “그런 회사 없다”

https://www.sedaily.com/NewsView/1VMZBXKIFZ

-----------------------------------------------------------------------------------------------------------------------


여기에서 더 추가된 내용은


저 사모펀드 운용사의 실소유주가 조국의 5촌 동생 이라는 점과


[단독]조국 측 "'코링크 실질오너' 조모씨 오촌 맞아···펀드 관여 몰랐다"

https://theqoo.net/1180333223 



오늘 올라온 저 사모펀드가 투자한 회사 매출이 눈에 띄게 늘었다는 점임


[단독]조국이 펀드에 투자한 후, 관급공사 2년간 177건 수주

https://theqoo.net/1184096826

댓글 2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0 16.06.07 457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9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1087 그래 이 맛에 드론 한번 날려보는거짘 ㅋㅋㅋ(feat.배가본드) 18:29 49
1391086 종이접기 덕후 트윗 유저의 종이접기들 5 18:28 307
1391085 <장사리:잊혀진 영웅들>의 실제 사건 배경인 장사상륙작전에 대해서 알아보자 (큰별쌤) 18:27 39
1391084 `살인의 추억` 다시보기…VOD 시청 255배 상승 2 18:25 179
1391083 [단독] KBS 일일드라마 시간대변경, ‘여름아 부탁해’, 110회부터 방송 시간대 이동 57 18:25 767
1391082 한국당 대표 출마 황교안, 7년전 녹취록에 담긴 최순실과 인연 4 18:25 135
1391081 젤리 좋아하세요? 6 18:22 617
1391080 한 학기에 4과목밖에 못듣게 하는 대학교 21 18:19 2250
1391079 2000년대에 죄 없는 15살 소년을 고문한 뒤 감옥에 보냈던 사건 13 18:19 1050
1391078 현아 빤스 퍼포먼스 논란에 관해 인스타 업뎃. jpg 82 18:18 3069
1391077 꺼무위키 찾아보다가 한번밖에 일위를 못했다고 해서 놀란 코요태 히트곡 6 18:18 304
1391076 최근 원덬이 거하게 치인 여자아이돌 24 18:17 1337
1391075 전국 명품 아파트 모음 27 18:16 1183
1391074 앞머리 있는 여돌들 9 18:16 433
1391073 포켓몬 파오리 진화한 네기나이트 14 18:15 599
1391072 [워크맨] 음악방송 조연출하는 장성규.ytb 2 18:14 581
1391071 폭우 속에서 공연하는 가수들.gif 5 18:14 505
1391070 프랑스에서 ㅈ되버린 스팀 근황.jpg 43 18:13 2492
1391069 언론인 관리에 힘 쓰고 있는 대통령 8 18:13 595
1391068 [타인은 지옥이다] 본편이 무섭고 찝찝하다면 고개를 들어 메이킹을 보자☆.gif 3 18:13 2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