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불매운동' ABC마트, 매출 감소에도 공격적 신규 출점
957 12
2019.08.22 23:24
957 12
불매운동 매출 감소폭 20% 미만, 충격이 덜 해
매장 260~270개 수준, 유니클로보다 80곳 많아
최근 2년 배당금 108억원 일본ABC마트에 지급
2010년 이후 총 506억원의 브랜드 로열티 내 와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일본제품 불매운동 첫 타깃이었던 유니클로가 잇단 폐점 소식을 알리는 가운데, 신발 편집숍 브랜드 ABC마트는 이달과 다음 달 10곳의 신규 매장을 출점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21일 온라인에서 누리꾼들은 “ABC마트에는 여전히 사람들이 북적인다”며 “나이키, 아디다스를 포함해 대표적인 슈즈 브랜드가 많은 탓인지 타 브랜드 대비 일본 제품이라는 인식이 덜한 것 같다”고 입을 모았다.


https://img.theqoo.net/qcVZy

ABC마트가 불매운동의 타깃이 된 것은 상당수 지분이 일본 ABC마트 소유라는 점이 요인이 됐다. ABC마트 코리아 지분 99.96%는 일본 ABC마트가 보유하고 있다.

배당금 상당액은 일본으로 건네졌다. 지난 2015년과 2016년 2년간 일본 ABC마트에 배당된 금액은 각각 67억6900만원과 40억7500만원으로 약 108억원이다. 게다가 오랜 기간 지급한 로열티 액수는 더욱 많다. ABC마트는 지난 2010년1월 일본 ABC마트와 계약을 맺은 이후 총 506억원의 로열티를 지급했다. 즉 국내에서 제품을 팔아 수익을 내더라도 상당 부분이 일본으로 흘러들어간 셈이다.

과거 ABC마트의 스페셜 스토어인 '메가스테이지'에서는 욱일기(전범기)가 등장한 광고를 노출하는가 하면 소비자 피해건수가 많다는 점도 불매운동에 기름을 붓는 요인이 됐다. 지난 2017년부터 올해 6월까지 최근 2년6개월간 소비자 피해접수는 680건에 달했다. 이 가운데 소비자의 30%가 피해 구제를 받지 못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사실이 알려지며 ABC마트의 로고를 ‘ABE(아베)’ 마트로 바꾼 이미지가 확산하는 등 불매 여론이 확산되고 있다.

하지만 ABC마트의 경우 불매운동 여파가 유니클로 등 타 브랜드 대비 영향이 크지 않다는 평가가 나온다. 불매운동 기간 중 유니클로와 무인양품 매출이 각각 70.1%와 59% 준 데 반해 ABC마트 매출 감소폭은 19%에 지나지 않았다. 이 수치는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 이태규 바른미래당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른 것으로 6월 마지막 주와 7월 넷째 주를 비교한 것이다. KB국민·롯데·삼성·신한·우리·현대·비씨·하나카드 등 8개 카드사에서 취합했다.

이처럼 불매 영향이 적었던 탓인지 ABC마트의 신규 매장 출점은 공격적이다. ABC마트는 이달과 다음 달 10곳의 신규 매장을 오픈한다. 리뉴얼한 매장 4곳을 포함하면 두 달 동안 총 14곳의 매장을 새롭게 문을 연다.

우선 8월에만 총 7개의 신규 매장과 3개의 리뉴얼 매장을 오픈한다. 9월에도 신규 매장 3개와 리뉴얼 매장 1개를 출점할 계획이다. 앞선 7월에는 1개 매장을 신규 오픈했다.

현재 ABC마트 매장은 전국 256개다. 신규 오픈 예정인 매장이 포함되지 않은 수치로 이를 합치면 전국에 매장은 270여곳에 달할 전망이다. 최근 불매운동 집중포화를 맞고 있는 유니클로 전국 매장은 186개로 유니클로보다 80여곳 이상 많은 수준이다.

ABC마트 관계자는 “매장 출점 등 운영과 관련된 사항은 작년 사업계획에서부터 진행해온 것”이라며 “이번에 오픈하는 매장의 경우 올해 초부터 상가임대차계약 등 진행했던 부분으로 계약을 번복하거나 바꾸기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매장을 신규 오픈만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지난달과 이달 3개 매장을 폐점했고 추가 폐점 매장도 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댓글 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724 5-3)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2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0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0 15.02.16 26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075 05.17 5.8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359 04.30 20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97 18.08.31 21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48165 삼각지 청년주택 가격.jpg 05:34 45
1648164 팬싸 대응 좋아서 코어덬들 사로잡는 떠오르는 조련퀸 아이돌.jpg 05:32 127
1648163 마요네즈 먹으면 살찌는 이유 10 05:31 211
1648162 천조국이 기술 이전안해줘서 우리가 만듬.jpg 1 05:30 162
1648161 잉크도 안 말랐는데 또 개정…땜질 처방에 누더기 된 부동산대책 1 05:30 69
1648160 이탈리아 피오르드 골짜기에서 다이빙하기 4 05:28 146
1648159 내돈내산 레전드.jpg 7 05:25 580
1648158 본인 드라마 막화에 특별출연한 감독이 있다? (사이코지만 괜찮아) 05:24 210
1648157 칸예♡킴 카다시안 부부 최근 포착된 모습 5 05:23 510
1648156 요즘 안경 쓰는 사람 대부분이 쓰는 안경테...jpg 9 05:21 796
1648155 자살시도하는 남자ㄷㄷ 3 05:21 373
1648154 이해 안가는 집단 따돌림 예방수칙.jpg 13 05:21 305
1648153 개봉 예정 한국 영화들 총정리.jpgtxt (스압주의) 11 05:16 270
1648152 90년대생 100퍼 공감할 만한 그 때 그 인소 보는 법.jpg 40 05:12 626
1648151 담요 덮고 털 빗는 핑크 돼지 16 05:10 531
1648150 트와이스 온라인콘서드 무대 중 두번이나 파트 놓친 정연 88 05:08 1350
1648149 차우차우×오스트레일리안 셰퍼드 믹스견 9 05:05 380
1648148 옐로 카드가 정말 많은 리트리버 2 04:55 799
1648147 왕쥬 우울증 + 공황장애로 유튜브 잠정중단 8 04:55 1741
1648146 뒷광고 영상에서 계산하는 모습 연출한 유튜버 도로시 7 04:54 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