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외신, 아시아 샛별 TOP 10 선정.. 한국 '세 명' 포함
2,234 11
2019.06.26 16:37
2,234 11
외신, 아시아 샛별 TOP 10 선정.. 한국 '세 명' 포함



(베스트 일레븐)

해외 매체 <페이드어웨이월드>가 아시아 축구의 성장 가능성을 확신하며 동시에 아시아 축구의 미래를 책임질 10명의 샛별을 추려냈다.

10명을 국가별로 분류하면 일본이 다섯 명, 북한이 한 명, 사우디아라비아가 한 명, 그리고 한국이 ‘세 명’이었다. 일본은 다섯 명 모두가 해외파라는 특색이 있었다. 도미야스 다케히로와 카마다 다이치는 벨기에 클럽 신트트라위던 소속, 도안 리츠는 네덜란드의 흐로닝언, 이토 타츠야는 2. 분데스리가의 함부르크, 쿠보 다케후사는 레알 마드리드 B였다.

북한에선 세리에 B 페루자에서 뛰는 한광성이 이름을 올렸다. 한국팬들로부터 ‘북날두’로 불리기도 하는 한광성은 외신으로부터도 잠재력을 인정받는 중이다. 아울러 사우디아라비아의 유망주인 1999년생의 투르키 알 아마르 또한 밝은 앞날이 점쳐지는 선수다.

한국에서는 정우영과 이승우, 그리고 역시 이강인이 선정됐다. 순위로 따지면 이승우가 6위, 정우영이 4위, 이강인은 단연 1위였다. <페이드어웨이월드>는 이승우를 설명하는 대목에서 “그가 다음 시즌 다른 유니폼을 입을 수도 있다”라는 추측을 남기기도 했다. 또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한 정우영을 두고는 “그가 이제까지 해온 것을 유지한다면, 바이에른 뮌헨 1군에서 뛸 수도 있다”라면서 밝은 앞날을 예감했다.

<페이드어웨이월드>는 1위 이강인을 설명하는 대목에서는 역시 다른 선수보다 많은 분량을 할애했다.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다며, 그가 차기 시즌 많은 출전 기회를 부여받을 것이라고 예감했다. 더해 이강인이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골든볼을 수상했다는 이야기도 꼼꼼하게 적어 넣으며, 발렌시아 측이 이강인을 세계 최고의 유망주 중 한 명으로 여긴다고 했다.

다음은 <페이드어웨이월드>가 선장한 아시아 샛별 TOP 10의 순위다.

▲ 아시아 샛별 TOP 10

1위 이강인
2위 쿠보 다케후사
3위 이토 타츠야
4위 정우영
5위 투르키 알 아마르
6위 이승우
7위 한광성
8위 도안 리츠
9위 카마다 다이치
10위 도미야스 다케히로 


글=조남기 객원 기자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페이드어웨이월드> 캡처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3번항목 기차자료 본인 블로그 검색 홍보 금지 등 유의 당부] 5915 16.06.07 413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8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9 15.02.16 18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9 18.08.31 15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22919 백종원 유튜브 자막이.twt 13 07:09 1413
1322918 사탄이 또 실직함... (장애인 주차구역 23 07:06 1378
1322917 땀을 배출한다는 의미가 중요한 이유 5 07:04 1068
1322916 이런 시국에 일본 가정식 먹어서 욕먹은 유튜버.jpg 155 06:47 5620
1322915 쪽바리 편에 서서 쪽바리 대변하는 한국 언론.jpg 17 06:43 1171
1322914 그때당시 센세이션이었던 심즈2 그래픽 14 06:32 1364
1322913 일본가면 진상된다는 한국아이돌 13 06:24 2925
1322912 토니의 첫사랑 17 06:20 1651
1322911 점심알바 조보아가 가요 ~~~~.jpg 06:20 826
1322910 노래 은근히 좋은 조세호, 남창희 노래 (조남지대) 2 06:17 192
1322909 사는 게 사는 게 아니다 3 06:01 927
1322908 한때 중독성 쩔었던 틱톡 노래 「사시스세소 송」 1 05:55 427
1322907 “달러 최대 12% 고평가” IMF 트럼프 손 들어줬다 05:40 289
1322906 kbo 저딴 스윙으로 넘기는게 신기한 야구선수.gjf 8 05:38 1416
1322905 대이란 낙관론 비친 트럼프 행정부…이란 정부·전문가들 '갸웃' 05:33 162
1322904 아무도 읽을줄 모르던 어느 가수 이름.jpg 5 05:32 2836
1322903 트럼프 "시간은 본질적인 것 아냐”...북미 실무협상 재개 늦춰질 듯 4 05:27 413
1322902 박근혜의 어마어마했던 권력과 어렵게만 느껴졌던 정치가 국민들에게 너무나 하찮고 사소하게 느껴졌던 사건. 19 05:00 3794
1322901 잠자는 사자 앞에서 까부는 도마뱀 11 04:57 1493
1322900 트럼프-아베, 9월 농산물과 자동차 무역 ‘빅딜’ 10 04:54 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