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귀여운 '강아지 눈', 인간 마음 끌기 위한 진화의 산물"
2,113 12
2019.06.18 20:28
2,113 12
"야생늑대엔 없는 눈 주변 근육으로 아기 같은 눈 만들어"

PAP20190618044701848_P2_2019061811001195원본보기
'강아지 눈'[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눈썹과 눈꼬리가 잔뜩 처져 순하고 때로는 슬퍼 보이기까지 하는 눈은 개들의 트레이드마크다.

무언가를 원할 때 또는 무언가 잘못했을 때 종종 짓는 이러한 귀여운 '강아지 눈'(puppy-dog eye)이 인간의 마음을 끌기 위한 진화의 산물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과 미국의 연구자들은 17일(현지시간)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 최신호에 발표한 논문에서 개들이 진화를 통해 인간과 비슷한 눈썹 근육 등을 발달시켰다고 설명했다.

저자들은 연구를 위해 개와 개의 조상인 야생늑대가 인간과 소통할 때의 안면 근육 움직임을 관찰하고, 개 6마리와 야생늑대 4마리의 사체도 해부했다.

그 결과 개들만이 눈썹 부분 근육이 발달해 있어 인간을 바라볼 때 안쪽 눈썹을 위로 올릴 수 있었다.

연구에 참여한 앤 버로스 미 듀케인대 교수는 "(이 근육 덕분에) 개 눈이 더 커져서 인간 아기의 눈과 비슷해진다"며 "인간으로 하여금 보살피고 싶다는 마음이 들게 하는 것"이라고 AFP 통신에 설명했다.

PAP20190618044501848_P2_2019061811001196
개와 늑대의 안면근육 비교. 늑대(오른쪽)와 달리 개(왼쪽)의 얼굴에만 눈 주변 근육이 발달해 '강아지 눈' 표정을 지을 수 있다.[AP=연합뉴스]

눈꺼풀을 귀 쪽으로 잡아당겨 마치 웃는 것처럼 보이게 하는 눈 옆쪽 근육도 개의 안면에만 발달해 있었다.

다만 늑대와 가장 가까운 견종인 시베리안 허스키에게서는 눈꺼풀 옆쪽 근육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연구진은 덧붙였다.

연구진은 이번 논문 이전에도 개의 안면 근육 움직임과 소통에 대한 연구를 진행해왔다.

이전 연구 결과에 따르면 보호소의 개들 가운데 눈썹을 더 잘 들어 올려 강아지 눈을 잘 만드는 개일수록 일찍 입양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개들은 사람이 보고 있을 때 더 자주 강아지 눈을 만든다는 연구도 있었다.

결국 개는 3만3천 년 전 인간과 살기 시작하면서부터 인간과 더 소통하기 위한 방식으로 진화한 것이다.

개들이 강아지 눈 표정을 짓는 것은 인간의 보호 본능을 자극하기 위한 것도 있지만 인간이 의사소통할 때 상대의 얼굴 윗부분에 보다 주의를 기울인다는 특징에 반응한 것이기도 하다고 논문은 설명했다.

연구진은 해부 대상이 적었던 것을 이번 연구의 한계로 지적하며 다양한 견종에 대한 비교는 물론 말, 고양이 등 인간과 가까운 다른 동물들에 대한 유사한 연구도 진행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PAP20190618044601848_P2_2019061811001198원본보기

눈꼬리가 처진 '강아지 눈'[AP=연합뉴스 자료사진]

mihye@yna.co.kr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0897653


댓글 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5.4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0 16.06.07 47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1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7014 영화 82년생 김지영 무대인사상황(feat cgv용산아이파크몰) 1 11:46 209
1397013 약스포]조커의 배경이 한국이였다면 11:46 111
1397012 경찰서에 시신 싣고와서 자수한 美남성…"3구는 집에 있어" 1 11:45 272
1397011 망한 팬싸 후기 레전드...ㅠㅠㅠㅠ 22 11:43 1054
1397010 '신림동 강간미수’ 남성, 1심 실형..法 "강간 고의는 인정 안 돼" 13 11:43 321
1397009 써니힐, 3년만에 컴백…22일 신곡 '놈놈놈' 발표 10 11:41 220
1397008 새우로 인삼 연성하기 7 11:41 556
1397007 스타쉽엔터테인먼트, ‘PD수첩’ 방송 후 “추가 입장 없다” 24 11:40 1102
1397006 할매,할배덬들이 생각했던 틱톡 42 11:36 1951
1397005 '팬캠 왕' 방탄소년단 정국, 100만 조회수 개인 직캠 100개 "유튜브 상 전세계 1위" 14 11:35 315
1397004 美하원 홍콩 인권법 통과, 홍콩 환호 vs 베이징 격분 4 11:35 585
1397003 아이돌 청량청량한 노래 처돌이의 플레이리스트(많음주의)JPG 12 11:35 470
1397002 좋은악플이라... 18 11:34 1495
1397001 아기 상어 뚜루루뚜루 1 11:34 155
1397000 아니 지금 돈이 없다고(피자 카톡).jpg 36 11:34 1727
1396999 [속보] 경기 연천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신고 2 11:34 295
1396998 룸살롱황제에게 뒷돈 받은 것 들켜 검찰에 잡힌 전직 경찰, 2년 실형 1 11:32 217
1396997 생각해 보면 "드디어" 커플로 작품 찍은 공유-정유미 22 11:31 1429
1396996 사장님 저 내일 좀 쉬어도 될까요? 7 11:31 1047
1396995 일본 프듀 PRODUCE 101 JAPAN 포지션 평가 직캠 영상 공개 11 11:31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