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박유천 소유 강남 삼성동 고급 오피스텔 경매로 나와
4,473 23
2019.06.17 11:33
4,473 23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마약 투약혐의로 구속돼 최근 검찰로부터 징역 1년 6개월을 구형받은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소유의 고급 오피스텔이 경매에 나왔다.

법원경매 전문기업인 지지옥션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삼성 라테라스' 1302호(전용면적 182㎡)에 대해 법원이 최근 경매개시결정을 내렸다고 17일 밝혔다.

복층으로 된 이 오피스텔은 박씨가 2013년 10월 매입한 뒤 검찰에 구속되기 전까지 거주하던 곳이다.

경매를 신청한 채권자는 굿모닝자산관리대부로, 청구액은 11억3천284만원이다.

박 씨의 오피스텔에는 다수의 채권·채무 관계가 얽혀 있다. 금융사와 기업에서 총 30억원이 넘는 근저당을 설정했으며, 삼성세무서와 강남구는 압류를 걸어놓은 상태다. 지난 3월에는 한 여성이 박 씨를 고소하며 제기한 1억원의 가압류까지 추가됐다. 등기부등본상 채권총액은 50억원이 넘는다.

현재 법원은 각 채권자에게 최고서(일정 행위를 하도록 상대방에게 요구하는 통지서)를 발송하고 감정평가 명령을 내린 상태다.

감정평가, 현황조사, 물건명세서 작성 등 경매에 필요한 절차에 최소 6개월 정도의 시간이 소요되는 점을 고려하면 첫 입찰은 올해 말쯤 열릴 것으로 보인다고 지지옥션은 설명했다.

삼성 라테라스 전경 [ 지지옥션 제공 ]

박 씨의 오피스텔이 강제집행 처분에 몰린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앞서 삼성세무서는 2017년 말에도 박 씨의 세금 미납을 이유로 박 씨의 해당 오피스텔을 압류한 뒤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를 통해 공매를 진행했다. 당시 감정가는 31억5천만원이었으나 중간에 공매가 취소되면서 매각되지는 않았다.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2017년 8월 삼성라테라스 유사 면적(전용면적 200㎡) 물건이 35억원에 매매된 적이 있다.

지지옥션 관계자는 "2017년 당시 공매는 세금체납 금액이 적어 공매 취소가 가능했지만, 이번 경매는 청구액이 10억원을 넘어 취하될 가능성은 작아 보인다"며 "채무자인 박유천 씨가 경제활동이 불가능해 채무변제 및 채권자 설득을 위한 노력을 전혀 할 수 없다는 점에서 취하 가능성은 더욱 낮다"고 말했다.

검찰은 지난 14일 수원지법에서 열린 공판에서 마약 투약혐의로 구속기소 된 박 씨에게 징역 1년 6개월, 추징금 140만원을 구형했다.

댓글 2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1017 update+ 4번 항목 확인요망】 (필독) 10월 23일부터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9.9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1 16.06.07 47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3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4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8308 아이유, 새 앨범 발매 연기…11월 1일 수록곡 선공개 [공식] 08:50 36
1398307 손흥민 박지성 대전에 박지성 오피셜.jpg 5 08:46 576
1398306 과거로 가버린 보루토와 어른 사스케.jpg 11 08:45 386
1398305 유재환이쓴곡이 KBS심의에 걸린 이유.jpg 11 08:44 957
1398304 차가운 변기커버... 의외의 해결책.jpg 5 08:43 522
1398303 "중국發 미세먼지 또 한반도 덮친다"···오늘 올 가을 첫 '예비저감조치' 6 08:36 401
1398302 [단독]영화관 관람객은 줄었는데 극장 매출은 늘었다고? 15 08:27 1973
1398301 블리자드 졸렬한 최근 근황 55 08:22 2434
1398300 군대가자 승헌쓰라고 하셨는데 완전 gap pen sa네.... 캐픈싸!!!!!! 모하자능거에여??? 이 나라에 발 붙히고 사는한!!!! 언젠가 한번은 가야돼... 제가 알아서!!!!! 갈게요!!! 느에?????? 28 08:16 2003
1398299 프리스틴 민경·경원·예빈·은우, 알슬빛엔터와 손잡고 걸그룹으로 데뷔 (공식) 27 08:14 2510
1398298 '뭉쳐야찬다' 양준혁, 살 빠졌다는 말에 "힘든 일 겪어 봐라" 6 08:13 1644
1398297 아베측 "한국 변화 없는 한, 우리 선물은 없다" 93 08:11 2600
1398296 Cg같은 번개 맞은 나무 9 08:11 1236
1398295 "사장님 발 씻는 물 준비 싫어 퇴사"..한국의 약점 '의전' 16 08:07 1986
1398294 I.O.I, 재결합 비상..유연정·전소미 불참, 최유정 활동 중단에 일정 연기 53 08:03 4409
1398293 삼성은 뭘 해도 촌스럽다고 생각하는 나덬이 유일하게 좋아하는 삼성 디자인 27 07:47 5547
1398292 9월도 日불화수소 '수입 제로'…기업들 '脫일본' 속도전 18 07:43 1333
1398291 ‘어서와’ 서지훈 주연 낙점, 마성의 매력남으로 변신(공식) 22 07:40 2081
1398290 닌텐도 다이어트 게임으로 레전드 찍는 풍월량 31 07:33 3449
1398289 요즘 원덬이의 모토가 된 조이 명언 17 07:24 4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