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태연 "우울중으로 고생…약물치료 받고 있다" 악플에 발끈
2,421 16
2019.06.17 11:29
2,421 16
https://img.theqoo.net/FHSuT

https://img.theqoo.net/hncnJ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그룹 소녀시대의 태연(30·김태연)이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다고 고백했다.

태연은 16일 자신의 SNS를 통해 팬들의 질문에 답했다. "좀 아팠다. 우울증으로 약물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라는 고백에 팬들의 응원이 이어졌다.

태연은 최근 SNS 활동이 뜸해 팬들의 걱정을 샀다. 태연의 SNS 팔로워는 1300만명이 넘는다. 하지만 태연은 6월 1일 이후 아무런 게시물을 올리지 않고 있다. 구독자 90만명이 넘는 태연의 개인 유튜브 채널 '탱구TV' 역시 한달 넘게 휴식중이었다.

이날 태연은 유튜브 업로드를 묻는 팬에게 "무기한 연기"라고 답했다. 이어 '슬럼프 어떻게 극복하냐'는 질문에 "극복 잘 못한다. 슬럼프대로 산다"고 답해 팬들을 걱정시켰다. 이어 '글이 안 올라와도 좋아요. 인스타 스토리로 소식이 전해져도 좋아요'라는 팬의 말에는 "좀 아팠다. 자제했던 이유를 이해해달라. 고맙고 미안하다"고 답했다.

이때 한 네티즌이 '조울증이냐?ㅉㅉ'라는 악플을 보냈다. 태연은 "우울증으로 고생하고 있다. 약물치료 열심히 하고 있고 나으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조울증이든 우울증이든 쯧쯧 거리면서 누구 말처럼 띠껍게 바라보지 말아달라. 다들 아픈 환자들"이라며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태연은 팬들의 쏟아지는 응원 메시지에 "정말 위로가 된다. 힘 좀 내야 할 거 같아 말 걸었다. 덕분에 좋은 영향 많이 받아간다"면서 "노래 들어주고 찾아주고 좋아해줘서 고맙고 힘난다. 걱정끼쳐 드려 미안하고 이 또한 서로 더 알아가는 과정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제가 더 잘 보살피고 노력하겠다. 좋은 것만 줘도 모자란 우리 팬들"이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태연은 최근 일본 4개 도시에서 진행된 생애 첫 일본 솔로 투어를 성황리에 마쳤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댓글 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4.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0 16.06.07 47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1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7703 영화 '우리들'·'우리집'의 윤가은 감독 인스타그램 00:11 8
1397702 멜론 실시간 이용자수 추이 00:10 325
1397701 [단독]故설리, 신촌 S병원에 빈소 마련된다…"모든 장례절차 비공개" 33 00:10 1294
1397700 원덬이가 추천하는 연예인 ASMR 몇개 1 00:09 217
1397699 내년에도 돈 쓸어담을 예정인 테일러 스위프트 1 00:09 327
1397698 말하지 않아도 상대가 내 마음을 알아줄 확률은 내 기대보다 희박하다. 그러므로 우리는 계속해서 말해야 한다. 당신을 응원한다고, 이해한다고, 사랑한다고. 5 00:07 574
1397697 덬들이 약혼반지에 넣고 싶은 다이아몬드의 컷팅 종류는? 26 00:07 1015
1397696 영화 <82년생 김지영> 언론 리뷰 공개 16 00:04 1430
1397695 멜론 실시간...JPG 14 00:04 2477
1397694 데이식스 이번주 예정된 티저 잠정 중단 4 00:02 2784
1397693 오늘 들으면 눈물나는 설리 - 온더문 (on the moon) 3 00:02 1252
1397692 같이 봉사 활동하는 것을 조건으로 선처받고 다시 악플 달아서 고소당한 악플러 26 00:01 3315
1397691 넌 봄도 겨울도 참 예뻐. 우울하고 싶을 땐 맘껏 덜덜 추워해. 4 00:01 939
1397690 미국에서 점점 퍼지기 시작한 '그 손가락 싸인' 34 00:01 4619
1397689 방금 올라온 구하라 인스타그램 85 00:01 7502
1397688 GS25에서 타이거 슈가 흑당 밀크티 판매중 40 00:01 2581
1397687 인간혐오가 드는 민아 설리 인스타 추모글의 악플.jpg 59 00:00 5974
1397686 하루키 "부친은 징병된 제국주의 일본군…역사에 눈돌려선 안돼" 1 10.14 305
1397685 그때 그 종현이랑 설리.jpg 20 10.14 5579
1397684 방어가 수준급인 더쿠의 아델 팬.jpg 61 10.14 29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