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민주당, 선진화법 위반한 나경원 등 한국당 의원 18명 고발
890 30
2019.04.26 14:35
890 30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보좌관들이 26일 새벽 여야4당의 수사권조정법안을 제출하기 위해 자유한국당 당직자들이 점거하는 국회 의안과 진입을 시도하면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 제출을 가로막기 위해 국회에서 폭력을 행사한 자유한국당 의원 18명을 26일 검찰에 고발했다. 

민주당 측은 "국회법 165조, 166조에 의해 정개특위 및 사개특위 회의를 방해할 목적으로 육탄저지 폭행으로 국회회의를 방해하고, 의안과에 의안을 접수하려는 의원의 공무를 방해한 혐의로 고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형법 136조에 따른 의안의 팩스 접수 등 공무를 집행하는 국회 직원들의 공무를 방해한 혐의와 형법 141조에 따른 팩스로 접수된 법안을 빼앗아 파손하여 공용서류 무효죄 혐의로 고발조치했다"고 부연했다.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에서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국회법 165조에 따르면, 회의장이나 그 부근에서 폭력행위를 하는 등의 행위는 형사법 보다 더 무거운 처벌을 받게 된다"며 "그럼에도 한국당의원들은 보좌진을 동원해 명백히 국회법 165조 위반하는 행위를 자행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동영상, 사진, 녹음 등 채증이 많이 되어있으며 특히 자정이 넘은 밤에 다중이 위력을 행사한 것은 낮보다 징역의 50% 이상 더 가중 처벌된다"고 말했다. 

이날 민주당에 의해 고발된 피고발인은 나경원, 강효상, 이만희, 민경욱, 장제원, 정진석, 정유섭, 윤상현, 이주영, 김태흠, 김학용, 이장우, 최연혜, 정태옥, 이은재, 곽상도, 김명연, 송언석등 한국당 의원 18명과 한국당 보좌관과 비서관 각각 1명으로 총 20명이다. 

민주당은 향후 채증자료 분석을 통해 추가 고발 할 예정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14&aid=0004218497

댓글 3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자신이 쓴 댓글 및 보고 있는 게시물 표시 / 단어 필터링 기능 추가] 05.21 4.6만
전체공지 [공지] 05.07 2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독방 이용관련 내용추가] 5872 16.06.07 383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6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0 15.02.16 17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5 18.08.31 14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67501 과거에 밀랍인형 선물받은 봉준호 감독.jpg 13 08:35 823
1267500 어제자 트와이스 체조콘서트 라이브 보컬영상 3 08:34 288
1267499 엔시티 127 슈퍼휴먼 직캠 모음 8 08:30 129
1267498 주현미가 어떤 사람인지 모르는 기자 23 08:24 1439
1267497 어머니들도 함께 여행한 려원네 친구들 10 08:19 1248
1267496 '손세이셔널' 축구팬 열광 속 4.5% 기록 9 08:14 672
1267495 인터뷰 마저도 귀여운 아재 두분 봉과 송 ㅋㅋㅋㅋㅋㅋㅋ 15 08:13 1233
1267494 文정부, '이명박근혜' 정부 때보다 살림살이 팍팍해졌다 30 08:07 969
1267493 [프듀x] 과하다 vs 그래도 얘가 팀 캐리했다로 갈리는 연습생 49 08:03 2179
1267492 김도아(프듀48)의 의외로 바빴던 지난 1년 10 08:03 1144
1267491 발렌시아, 바르사 2-1 꺾고 국왕컵 우승…‘바르사 더블 실패’ 3 08:02 229
1267490 아오지 탄광행 쇼핑 리스트 9 08:00 1426
1267489 컨셉 이상하게 잡은 일본무장.jpg 27 08:00 1709
1267488 아침에 김연아 세선과 올림픽 영상 좀 보고 가자~~~♪♪ 7 07:52 393
1267487 라스트 제다이를 해리 포터 시리즈로 비유해본다면.txt 6 07:51 603
1267486 살고 싶은 발가락.gif 11 07:48 1283
1267485 다시 인간의 품으로 돌아온 멜론 실시간 1위.jpg 30 07:25 4131
1267484 빤스 때문에 결혼한 남자 25 07:21 2767
1267483 중산층 두터워지나..불평등지표 '팔마비율' 올 1분기 대폭 개선 7 07:20 421
1267482 이사배의 자스민, 베이비자스민, 알라딘 커버 메이크업.jpg 17 07:16 2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