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갖고 싶다, 타고난 김재환의 파워” [30대 선수 50인 설문·1탄]
1,098 2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9680309
2018.09.23 11:12
1,098 28
야구와 인생을 조금은 알 만한 나이인 30대. 스포츠경향에서는 한가위를 맞아 30대 연령의 프로야구 선수 50인에게 ‘바로 그들’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8가지 항목의 설문에는 그들이 인정하는 선수로서 특별한 능력과 함께 라커룸에서만 보이는 그들의 소소한 모습을 담았습니다.

0000574325_001_20180923070209966.jpg?typ두산 베어스 김재환이 지난 13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kt위즈와의 경기에서 3회말 안타를 치고 있다. 잠실 | 이석우 기자 foto0307@kyunghyang.com
각 분야 최고의 선수들에게 비결을 물으면 빠지지 않고 나오는 답이 하나 있다. “타고났다”는 것이다. 프로야구에도 남들은 아무리 노력해도 갖기 어려운 재능과 감각을 타고난 선수들이 따로 있다.

각자의 야구관과 포지션, 상황이 다르다보니 다양한 답이 나왔다. 50명의 입에서 무려 30명의 각기 다른 재능이 부러움의 대상으로 지목됐다. 그 중에서도 올시즌 홈런 1위를 달리고 있는 두산 김재환이 가장 많이 언급됐다. 김재환의 파워 혹은 장타능력을 갖고싶다는 선수가 7명이나 됐다.

홈런왕 경쟁이 뜨거운 2018년이다. 그 중에서도 김재환은 차원이 다른 파괴력으로 홈런왕 레이스를 주도하고 있다. 아시안게임에 다녀온 뒤 더욱 무섭게 전진하며 홈런 1위로 올라선 김재환은 전체 타자 중 가장 먼저 40홈런 고지를 밟았다. 역대 최고의 외국인 타자로 꼽히는 타이론 우즈를 넘어 20년 만의 잠실구장 홈런왕 역사까지 도전하고 있다.

많은 선수들이 매년 열심히 벌크업을 하지만 타고난 파워와 장타 감각은 따라가기 어렵다. 그런 점에서 또 한 명 부러움을 사는 대상이 넥센 박병호다. 이미 성남고 시절 4연타석 홈런을 쳐 유명세를 탔고, 타고난 힘과 장타력을 인정받고 프로 데뷔했다. 프로야구 사상 유일한 4년 연속 홈런왕에 2년 연속 50홈런 기록을 가진 박병호는 올 시즌 초반 부상으로 약 한 달을 쉬고서도 시즌 후반 홈런왕을 다툴 정도로 무서운 재능을 발휘하고 있다.

순간적으로 빨리 달리는 스피드와 야구 센스야말로 훌륭한 선수가 되기 위해 타고난 선물이다. 올시즌 도루 1위를 달리고 있는 박해민(삼성)의 주력과 야구센스가 부럽다는 선수들도 4명이나 있었다. 박해민은 빠를 뿐 아니라 수비에서도 감각적인 플레이로 안정감을 주는 대표적인 외야수다.

0000574325_002_20180923070210486.jpg?typ
그 외에 KIA 에이스 양현종(내구성·야구에 대해서는 모든 것을 잘 안다는 점), SK 중심타자 최정(파워·동체시력), 한화 마무리 정우람(강한 멘털·부드러운 폼), 한화 중심타자 김태균(자기관리·타격능력), 두산 오재원(야구장에서 즐기는 능력·센스), 메이저리그 콜로라도의 오승환(직구·구위) 등 각 분야 최고의 이름이 모두 등장했다. 이제 2년차 신예지만 넥센 이정후에 대해서도 콘택트 능력과 야구 잘 하는 유전자가 부럽다는 선수가 2명 있었다.

김은진 기자 mulderous@kyunghyang.com
댓글 2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2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9 16.06.07 32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14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0 15.02.16 155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2018/12/11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109 18.08.31 12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63384 5년전 오늘, 연아의 공식적인 마지막 올림픽무대(소치올림픽 '아디오스 노니노') 22:37 17
1163383 오늘 엠카 1위한 있지 ITZY 네이버티비 댓글성비 5 22:36 215
1163382 농구선수 자이온 윌리엄스의 신발이 옆으로 터지는 영상.ytb 22:36 48
1163381 아이린 사진에 좋아요 누른 마르키시오 1 22:35 255
1163380 ??? : 전교생이 나를 호모포비아로 여기는 게 웃겨? (약ㅎㅂ주의) 22:35 290
1163379 엽기가수로 혜성처럼 등장한 25살 신인 데뷔 무대 17 22:33 815
1163378 20년전 오리지널 틈새라면 22:33 155
1163377 '황후의 품격' 이엘리야, 장나라 지키다 사망 "복수 위한 것" 28 22:33 1014
1163376 1위하고 울음 참는 ITZY 리아.gif 14 22:32 723
1163375 매일 핸디청소기 돌리던 원덬이가 본격 청소가 싫어진 청소기 7 22:32 588
1163374 다인원 남돌+여돌 군무 장점만 모아서 만든거같은 여자아이돌 안무.youtube 3 22:32 285
1163373 엄청난 노량진 실강 4 22:31 635
1163372 2019 캘빈 클라인 봄 캠페인 화보(켄달 제너, 숀 멘데스, 노아 센티네오, 에이셉 라키)ㅏ 8 22:29 304
1163371 길냥이로 살던 노령묘, 결국 안락삶...jpg 28 22:29 1246
1163370 오늘자 개념발언으로 맛잘알 제대로 인증한 여돌.txt 18 22:29 1068
1163369 여자한테 잘 어울리는 엘지 트윈스 야구유니폼 17 22:29 414
1163368 브로콜리 극혐하는 박지훈 19 22:28 540
1163367 무묭이랑 코디 취향 비슷할 것 같은 더쿠들 여기여기 모여라~! (스압) 16 22:26 523
1163366 회사 여직원에게 고백을 준비하고 있는 아재 45 22:26 2051
1163365 무묭이는 먹어본적 없는데 재출시 바라는 사람 많이 봄.jpg 41 22:25 1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