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엠넷 아이돌학교 출연자 솜혜인(본명 송혜인) 학교폭력 가해자 논란 정리
21,956 7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22422750
2017.07.23 20:45
21,956 70

최근 거식증 치료를 이유로 아이돌학교에서 퇴교한 솜혜인


jGLbJ


여기서부터는 http://imentertainment.tistory.com/194 에서 긁어온 내용


그러던중 한 sns글이 솜혜인의 과거 인성과 관련해서 일진 논란이 생기는데 시발점이 되었는데 당시 작성자는 아이돌학교 첫방송날 sns에 자신을 괴롭히던 사람이 방송에 나온다는 글을 남겼다





cLTqv




wnbIL

aAZVO


첫방송 이후 솜혜인의 인지도가 높아지고 각종 포털사이트와 sns에 솜혜인에 관련된 글들이 쏟아지면서 글작성자이자 피해자는 견디기 힘들었던것 같았다


결국 중학교 시절 솜혜인에게 노래방에서 3시간동안 마이크와 책 등으로 맞는가 하면 담베빵을 당할뻔도 했다고 생생하게 당시에 일들을 적었다


LYOsB

하지만 해당 글을 올린후 글을 내려달라는 요청이 들어오면서 해당 글들의 내용이 진실이라는 것을 뒷받침해줄 증거까지 함께 올렸다


바로 인스타, 페이스북 등 sns로 서로 주고 받았던 메세지 내용을 캡쳐해 올리면서 자신이 폭행을 당했던 것이 사실이라는 것을 입증했다



SnkuGRiVxs



해당글에서 자신을 혜인이라고 밝히는 인물을 글 작성자에게 번호를 알려줄수 없냐며 긴이야기가 될태니 전화로 대화를 하고싶다고 말했다


하지만 글 작성자는 중2시절에 일들을 말하며 최근에 받은 사과가 솜혜인이 소속사에 들어가 모델활동을 하기위해 이미지관리로 사과한것이냐며 물었다

aHCmqHKreD



여기서 글 작성자는 솜혜인에게 당시 날때렸던 그날의 기억이 없어지지 못한다는 것은 너도 아냐 물었고 솜혜인은 안다고 말했다


결국솜혜인은 실토를 하는데 전화를 요구한것은 카톡같은 경우 증거가 남기 때문에 회사에서 전화통화로 대화를 하라고 알려줬다고 한다


NqCVKCNkoR


대화의 상대가 솜혜인이 맞는지 확실하게 알수는 없으나 자신이 혜인이라고 밝힌 인물은 당시 폭행사건에 대해서 인정을 하듯 사과를 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회사에서 앞으로의 활동을 위해 증거가 남지않도록 통화로 이야기를 하라고 시켰다고 주장했고 글작성자는 자신만 이상한 사람되겠네라는 말로 끝냈다



TrRfF


여기서부터는 핫게 출처


WflOV


JPySP




3줄 요약: 솜혜인이 자신에게 학교폭력 가해를 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이 실명과 프로필 사진 모두 공개하고 페이스북에 글을 올림.

솜혜인은 자신이 학교폭력 가해를 한것이 맞다고 이를 시인. 하지만 가해자가 아닌 방관자 였다고 주장함.

다시 그 피해 여성이 방관자가 아니라 '가해자'가 맞다고 자세히 피해 사항을 적어 올림. (노래방에서 3시간 내내 반주만 틀어놓고 마이크로 자신을 때렸다, 바닥에 무릎을 꿇렸다, 하이힐로 밟았다, 담배빵을 당할뻔 했다.)



이런 학교목력 가해자가 아이돌 하겠다고 방송에 나온 것 보면... 엠넷은 얼굴 뿐만 아니라 인성이 예쁜 애도 뽑겠다고 하면서 제대로 출연자들의 과거 행적에 대해서 자세히 조사는 했나 의문... 지금은 쇼핑몰 등 모델 일을 계속 하고 있으며 일본에서 모델 활동을 하는 것이 꿈이라고 함.

댓글 7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85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20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2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3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6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581 21.08.23 8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020 20.05.17 6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95 20.04.30 123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1 18.08.31 4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268001 난 왤케 마트가 좋을까..근데 마트마다 설렘이 다름 11:26 57
2268000 지수-차은우 CG 같은 비주얼…사람 아닌 것 같아 2 11:24 315
2267999 실시간 5년만에 라디오 출연한 디오(도경수) 3 11:24 239
2267998 봉준호가 박해일을 비누냄새 나게 써먹고 난 다음에.twt 3 11:23 878
2267997 잡지컨셉인 앨범에 맞춰 잡지 인터뷰 컨셉으로 나온 (여자)아이들 트랙리스트.jpg 11:23 242
2267996 [단독 인터뷰] 박수홍 부친 "부모 형제를 도둑 취급, 용서 못 해..큰 아들 횡령은 내가 한 것" 46 11:23 1893
2267995 [MLB] 1회 투수의 1구를 받고 교체되는 포수를 위해 열린 작은 은퇴식 11:22 165
2267994 킹덤, 오늘(5일) 미니 5집 발매…데뷔 첫 오프라인 쇼케이스 개최 11:22 47
2267993 2023년 개봉 예정인 <슈퍼 마리오> 영화 포스터 6 11:21 335
2267992 ‘믿고 보는 신예’ 박지후, ‘벌새’-‘지금 우리 학교는’-‘작은 아씨들’ 다음 행보가 기대되는 이유 11 11:19 481
2267991 어느 고양이의 비장미 넘치는.....twt 2 11:18 563
2267990 손등에 뽀뽀 해주는 팬서비스 좋다 vs 싫다 46 11:17 1257
2267989 택배 상하차 알바를 직접 해본 기자 10 11:16 1220
2267988 톰 브래디-지젤 번천 커플, 각각 이혼 변호사 고용 12 11:16 1901
2267987 장애인보다 장애인부모들보다 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사람들 8 11:15 1833
2267986 아빠 vs 댕댕 2 11:15 419
2267985 공립 중·고 교사 선발 작년보다 488명 증가…특수·보건·영양·사서·전문상담 확 줄었다 4 11:13 533
2267984 팬덤에서 전혀 1도 도움 안 되는 부류.jpg 13 11:13 2447
2267983 웹툰협회, 문체부 '윤석열차' 경고에 "대통령 소신·철학 정면 부정" 40 11:13 1698
2267982 이녀석의 문장력, 중학생 수준이군 11:12 7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