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시부타니 스바루 무관객 전달 라이브에서 나타낸 음악인으로서 "좋아하는 소리에의 추구", "좋아하는 것을 마음껏 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기사)
312 2
2021.05.05 20:39
312 2
시부타니 스바루 LIVE TOUR 2021 'NEED'
2021.4.21 도쿄 가든 시어터

https://img.theqoo.net/hBABM

2집 NEED가 나온 것은 지난해 11월. 시부타니 스바루는 이 앨범을 앞세워 4월 8일부터 전국 투어를 하기로 돼 있었다. 시부타니에게는 자신만의 두 번째 정규앨범. 그리고 두 번째 투어인 만큼 솔로 아티스트로서 치른 첫 라이브 투어였던 시부타니 스바루 LIVE TOUR 2020 '두 살'과는 또 다른 각오였을 것이다. 그것은, 솔로 아티스트로서 처음으로 만든 데뷔 앨범 「두 살」과 「NEED」를 들으면 자연스럽게 알 수 있을 정도로, 너무 솔직하게, 그리고, 너무 순수하게 전해져 오고 있었다.

있는 그대로. 있는 그대로. 자신의 생각대로. 꾸밈이 없는 모습. [NEED]는, 그런 시부타니의 인간성이, [두살] 이상으로, 보다 자연스러운 형태로 표현되고 있었다고 느꼈다. 그리고, 보다 음악인으로서"좋아하는 소리에의 추구"를 느끼게 하는 사운드감도 전해져 왔다.

예전에는 1년에 3장의 싱글과 1장의 앨범이 발매의 스판이기도 했지만, 최근 풀 앨범 발매에 이르러서는 2년, 3년 간격을 두는 아티스트가 많아지고 있다. 그 이유로서 자주 아티스트가 말하고 있던 것이, 「앨범을 발매하고 투어를 하면, 이미 그 앨범은 과거의 것이 되어 버리고, 이제 다음 작품 만들기로 전환해 가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스팬은, 흐름이 너무 빠른 것 같다. 싱글도 커플링을 포함하면 3곡 있는 것이고, 합치면 1년에 앨범을 2장 만들고 있는 것과 같으니까, 더 차분히 기르고 싶다」라고. 앨범 한 장을 만드는 데 빈털터리가 될 정도로 스스로 내놓는다는 아티스트가 대부분이므로 그 말의 뜻은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 듣는 사람으로서도, 1회의 투어만으로 끝나 버리는 것은 아깝기 때문에, 앙코르 투어를 해 주었으면 한다, 라고 느끼는 일도 많다.

https://img.theqoo.net/IqKPp

그러나 시부타니는 다르다.

"노래를 부르고 싶다"고 갈망해 온 그의 마음 속에는 어쨌든 노래로 바꾸어 내뱉고 싶은 생각이 가득할 것이다. 데뷔 앨범 두 살부터 2집 NEED 발표가 참 빨랐다. 이 충동은 아직도 가라앉을 것 같지 않다.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첫 투어인 「시부타니 스바루 LIVE TOUR 2020 「두 살」이 행해진 것은 2020년의 1월 28일부터 2월 26일의 일. 이번 투어에서는 자신의 첫 해외 공연을 가질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대로 해외 공연은 중지. 새로운 스타트를 끊은 시부타니에 있어서"여기서!"라고 할 때에 뚝 끊겨 버린 것이다. 고로. 내뱉지 못한 생각은 더 강한 충동이 되어 그의 안에 남은 것이 틀림없다.

그런 생각도 'NEED'와 2021년 4월 8일부터 시작하기로 한 전국 투어에 미루어졌을 것이다.

하지만 자신을 사랑하고 모여주는 관객의 안전을 고려해 전 공연 중지라는 판단을 내린 시부타니는 4월 21일 이 투어가 열릴 예정이었던 도쿄 가든 시어터에서 송출 라이브를 하기로 한 것이다.

그 라이브는 관객으로 가득 찼어야 할 객석에 아무도 없는 상태에서 진행됐다.

살풍경한 경치 속에 시부타니의 목소리가 울려 퍼졌다.

https://img.theqoo.net/iNGxd

「 Sing - a cappella - 」다。1분 13초에 담겨진, 어디까지나 정직한 마음은, 시부타니의 목소리만으로 전해져 왔다. 앨범과 똑같은 시작. 시부타니는 거기에서, 「Earth Color」 「BUTT」로, 앨범과 같은 흐름으로 노래를 전해 왔다.

일본 음악적인 선율을 느끼게 하는데도 브리티시 락으로부터의 영향을 강하게 느끼는 [Earth Color]는 애절한 기타의 아르페지오가 매우 인상적인 곡. 조금 그림자가 있는 멜로디는, 거기에 실린 시부타니가 선택한 단어들에 이끌려 느긋하게 울려퍼졌다. 리드믹하면서도 어딘가 루즈한 인상을 머금은 「BUTT」은 「Earth Color」와는 일변해, 꾸밈없는 노랫소리로 전해졌다. 멤버에 의한 코러스도 실로 기분 좋고, 츠카모토 시로의 투박함을 느끼는 우네리와 절묘한 반전의 맛을 가진 기타가, 고개를 숙여 버릴 정도로 잘 어울린다.

오른발을 한걸음 끌어당기며 온몸의 힘을 다해 하프에 입김을 불어넣는 시부타니. 라스트에 다다른 나카무라 쇼코(B)의 매혹적인 베이스와 하프의 담판은 압권이었다.

"여러 곳에서 여러 환경에서 들어주실거라 생각하지만, 당신이 계신 곳에서 마음껏 즐겨주세요! 못 참겠으면 이웃도 끌어들여 함께 봤으면 좋겠습니다."

시부타니는 화면 너머로 봐주는 관객들을 향해 자유롭게 들어달라는 메시지를 완곡하게 전했다.

밴드 멤버와의 호흡의 흐름을 느끼게 한 것은 그런 아주 느슨한 러프한 메시지를 사이에 둔 후였다. 1집으로부터의 선곡인「ワレワレハニンゲンダ」로 보여 준 광포한 사운드 속에서, 시부타니는 솔로 1년째보다 확실히 성장했다고 느끼게 하는 음악인의 모습으로 매료시켜 주었다. 곡에 따라 실로 재주 있게 가창과 음색을 조종하는 시부타니는 이 곡의 밴드 사운드 속에 탄력 있는 외침을 실어 하프에도 영혼 그 자체를 느끼게 하는 감정을 쏟아 부었다.

드러머의 MASUO와 강한 눈길로 아이컨택을 취하여 호흡을 맞추고, 철저히 뒤틀리게 한 베이스를 연주하는 나카무라 쇼코의 소리에 하프를 얽히고, 이 곡에서는 굳이 신시적인 음색을 선택해 연주한 야마모토 겐타의 건반과, 이나타이 기타로 전체의 사운드를 끌어당기는 츠카모토 시로가 만들어내는 그루브 안에서, 시부타니는 그 자리에서 느낀 대로를 솔직하게 하프의 소리로 바꾸어 갔다.
이것이야말로 밴드의 묘미. 다 계산된 사운드감이기는 하지만, 그 자리의 세션으로부터 태어나는 생생함을, 진짜 록의 본연의 자세를, 설득력이 있는"밴드력"으로 보여 주었던 것이다.

https://img.theqoo.net/DbQBh

"호오. 그렇게 오는건가!"하고 감탄하게 된 것은, 여기서부터의 흐름이었다.

라이브의 중반에 어쿠스틱 편성을 삽입하는 구성은, 자주 보는 광경이기도 하지만, 통상의 편성으로의 사운드를 멈추지 않고, 드럼 솔로, 건반 솔로, 업 라이트로 대체한 베이스 솔로, 어쿠스틱 기타로 대체하는 기타 어프로치, 시부타니가 연주하는 블루스 하프, 라고 하는 흐름으로부터, 연주하면서 어쿠스틱 편성으로 체인지 되었던 것이다.

기가 막힌 연출이다. 전환조차 연출해 버리는, 있는 그대로의 스테이지를, 정말로 훌륭하게 생각했다.

어쿠스틱으로 전해진 「水」는, 어쿠스틱만이 가능한 부드러운 음색 속에서, 조금 스타카토 같은 느낌으로 거침없이 불려져 부드럽게 불려진「今日はどんな一日だった」는, 조금 차분한 분위기로 전해졌다. 두 곡 모두 어쿠스틱만의 장점이 두드러졌던 것이 매우 인상적이었다.

「今日はどんな一日だった」는 새 앨범 NEED의 여덟 번째 곡인데, 이 곡 속에는 시부타니의 심경의 변화가 나타나는 것 같은 느낌이 들지 않을 수 없었다. 좀 더 전이였다면, 이런 곡은 태어나지 않았던 것이 아닐까라고 느꼈다.

"나는 나 혼자서는 살 수 없어"

의미 없는 것은 하나도 없다고 불리는 이 곡. 시부타니는 옛부터 그러한 생각을 가진 인간이기는 했지만, 이 곡을 들었을 때, "생각하고 있을 뿐"이 아니고, 진심으로, 몸소 이 말이 솟아 나와 있는 것을 느낄 수 있었던 것이다.

그런 시부타니의 변화는, 이 후에 전해진 신곡 2곡에도 확실히 배어 있었다.

신곡으로 전해진 여유로운 분위기를 담은 1곡째에는 일상이 된 스튜디오의 냄새와 하루 종일 레코드를 들었던 시간들이 담겼고, 2곡째 전해진 펑키한 신곡 2에는 재치있는 장난기 가득한 가사를 얹어놓고 음악을 즐기는 모습이 느껴졌다.

그런 신곡들은 다음편 발매를 암시할 것이라고 공언했던 시부타니. 첫머리에서도 썼듯이, 시부타니안에는, 아직도 토해내지 못한 생각과 날마다 소화되어 승화되어 가는 생각이 흘러나오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스트라토, 리켄배커, 레스폴, 곡마다 세세하게 기타를 바꿔 타던 츠카모토 시로의 기타 사운드도 시부타니와 제대로 마주보고 선택된 음색일 것이다. 앞으로, 더욱 더 깊어질 사운드에 대한 고집과 시부타니 안에서 만들어지는 감정(가사)이 기다려졌다.

https://img.theqoo.net/gHVBJ

「素晴らしい世界に」를 본편 라스트로 꼽았던 시부타니는 이 곡을 전달하기에 앞서 이런 말을 남겼다.

"좋아하는 것을, 좋아하고 좋아해서 어찌할 도리 없는 것을 온 힘을 다해 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 앞으로도 계속 쭉 이어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소중한 사람들에게 둘러싸여 계속 이어가겠습니다."

곧은 거짓없는 생각은, 「素晴らしい世界に」안에 쓰여진 생각으로 연결되어 있었다.

앙코르로 전해진 「ぼくのうた」중에서 불려지는, "노래를 부르게 해 주실 수 없을까요?"라고 하는 말이, "몸부림"이 아닌, "순수한 기분"으로서 들려 오도록 변화했다고 느낀 것도, 시부타니의 심경의 변화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라고 느꼈다.

시부타니 스바루. 좋든 나쁘든 곧은 인간. 그래서 더욱 재미있다. 그래서 더욱 흥미롭다. 앞으로 시부타니가 어떻게 변화하고 진화해 나갈지 참으로 기다려진다.

취재・글=武市尚子 촬영=伊藤岳

https://spice.eplus.jp/articles/286340/amp?__twitter_impression=true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556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7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1 15.02.16 344만
공지 알림/결과 🐱다함께 채워가는 스바루 방송 추천글🐱 18 19.01.11 3163
공지 알림/결과 ❤시부타니 스바루 카테고리 정리글《 ONLINE LIVE 2021 "NEED" 티켓판매 3/22시작》❤ 37 19.01.01 7164
모든 공지 확인하기()
200 스퀘어 'FM802 SPECIAL LIVE 기요은행 presents REQUESTAGE 2021' 출연 결정! 1 06.20 61
199 스퀘어 스바루 인라 영상 트윗모음💕 2 05.27 283
» 스퀘어 시부타니 스바루 무관객 전달 라이브에서 나타낸 음악인으로서 "좋아하는 소리에의 추구", "좋아하는 것을 마음껏 할 수 있어 행복합니다"(기사) 2 05.05 312
197 스퀘어 ONLINE LIVE 2021「NEED」사진 & 셋리 5 04.22 298
196 스퀘어 노래듣쟈! 따끈따끈 1 04.19 166
195 스퀘어 경✨JRA봄의 GI레이스 「일왕상」과의 타이업 결정!!✨축 4 04.12 160
194 스퀘어 굿즈 상세 이미지 4 03.15 368
193 스퀘어 Subaru shibutani online live 2021 NEED 3 03.15 225
192 스퀘어 "스바루 퍼즐"오픈! 2 02.25 173
191 스퀘어 스바루운세 (ㅋㅋㅋㅋ) 3 02.23 154
190 스퀘어 20201219 スペースシャワーtv 오사카겡끼파크 7 01.01 293
189 스퀘어 20201228 rock kids 802 5 01.01 296
188 스퀘어 生きることは歌うこと(사는것은 노래하는것)-SWITCH 잡지 인터뷰 中 일부 발췌♫•*¨*•.¸¸♪ 4 20.12.20 290
187 스퀘어 ROCK KIDS 802 -OCHIKEN Goes ON!!-(22時台시부타니스바루).aac 4 20.12.19 200
186 스퀘어 Osaka Genki Park 다이제스트 9 20.12.09 336
185 스퀘어 COUNTDOWN JAPAN 20/21 타임 테이블 20.12.01 229
184 스퀘어 Wowow氣志團万博2020 17 20.11.25 450
183 스퀘어 [YouTube Music Weekend -Live Movie Special Edit-] [12월 6일 13:45 공개] 1 20.11.17 214
182 스퀘어 20201114 키단만박직전스페셜 12 20.11.16 337
181 스퀘어 NACK5_20201113 hit hit hit - 스바라지 6 20.11.14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