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타인이 처한 긴박한 상황에 카메라를 꺼내는 건
3,003 32
2022.08.12 08:16
3,003 32
폭우, 쓰나미 등에 사람이 위태롭게 있다가 결국 쓸려가는 영상을 찍는 사람들 있잖아 소리 녹음된 거 들어보면 어머어머 어떡해 안돼 피해! 이런 말은 하는데 결국 그 사람의 마지막이 될 수도 있는 순간을 본격적으로 카메라에 담으며 관망하는 거라고 생각하거든

그런 사람들이 멀리서 자기 가족이 천천히 사고당하는 거를 목격할 때에도 카메라를 들이댈까? 하면 아닐 거 같거든

결국 온전히 걱정하는 마음뿐만 아니라 하나의 흥미거리 소재로 쓰기 위해서 찍는 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어. 이번에 폭우에 의한 급류에 실종된 분 영상을 찍어올린 제보자를 보면서도 그런 생각이 들었어. (이미 영상을 본 덬들도 있을 거 같아.) 덬들은 어떻게 생각해?
댓글 3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68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07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1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1 15.02.16 49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6911 그외 얼굴이 오래된 과일?처럼 변하는 것 같은데 도움을 바라는 중기 17 09.22 1907
186910 그외 자로우 매스틱검 캡슐 형태를 알고 싶은 중기 3 09.22 396
186909 그외 임출육으로 전업주부 됐는데 나름 만족하는 중기 40 09.22 4484
186908 그외 가족의 유서를 올해만 두번째 읽은 중기 16 09.22 3272
186907 그외 아이랑 병원놀이하다 빵 터진 후기 10 09.22 1263
186906 그외 아기가 뽀뽀 하면 자꾸 광대를 무는 후기 4 09.22 974
186905 그외 2002년 아파트 투룸 12평 vs 2020년 오피스텔 8평 뭐를 선택할지 궁금한 중기 51 09.22 2143
186904 음악/공연 이런 식으로 행동하는 사람 흔한지 궁금한 중기 27 09.22 2507
186903 그외 임부복이 짱인 후기 9 09.22 1034
186902 그외 왜 예랑이가 미리 말을 안해주는지 괜히 내가 걱정이 많나 싶은 중기 17 09.22 2625
186901 음식 덬들 바질페스토로 뭐 만들어 먹는지 궁금한 초기 20 09.22 974
186900 그외 월세 계약 갱신시 확정일자 다시 받아야하는지 궁금한 후기 9 09.22 538
186899 그외 지난 8월말 알약사태 이전부터 알약 설치된 노트북을 아예 안켰다가 내일 처음으로 켜야하는데 괜찮을지 걱정되는 중기 6 09.22 849
186898 그외 전세사기가 의심되어 혼란스러운 초기 9 09.22 1083
186897 그외 이미 갑상선이 안조은 상태에서... 몸이 이상하게 더 피곤하다면 무슨 검사 해봐야할까 4 09.22 623
186896 그외 한능검 시험장 선착순이라던데 접수를 첫날에 못하면 다른지역 가야될수도 있는지 궁금한 중기 (희망시험장 : 서울) 4 09.22 407
186895 음식 스타우브 버섯나물 솥밥 만든 후기 11 09.22 2169
186894 그외 다들 식비 얼마나 쓰는지 궁금한 중기 13 09.22 1252
186893 그외 다들 도시 이동(이사)하면 물갈이 하는지 궁금한 중기 9 09.22 1003
186892 그외 너무 우울한데 아무말이나 듣고싶은 후기 12 09.22 1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