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자기사람되면 지극정성으로 챙겨주는 유능한 상사가 있는데 친해지는 조건이 같이 뒷담참여+사생활오픈+쉬는날에도 부르면 무조건 나가기면 어떻게 할건지 궁금한 중기
1,142 33
2021.09.19 11:28
1,142 33
덬이 다니게 된 직장 내에서 정말 유능한, 직급도 높은 상사가 있는데
이분이 그 직장 내에서만 일잘하기로 유명한게 아니라
덬이 일하는 업계 전체에서 일 잘하기로 굉장히 유명해

그래서 이곳저곳에서 스카웃제의 엄청 쏟아지는데
그중에 가장 돈 많이 주기로 한 덬의 직장에서
다니는 중이래

그리고 이 분 특징이 자기사람은 정말 지극정성으로 챙겨서
이 분이 예뻐하는 부하직원이 되었다? 그러면
일단 이득이 많대


직장생활면에서도 당연히 좋고
승진 면이나 연봉협상면에서도 유리하대

(저분이 일을 너무 잘하니까 그위 상사들에게도 예쁨받고 신뢰를 받기 때문에 저분이 믿고 예뻐하는 부하직원이다 하면 그 위의 상사들도 그냥 무조건 믿고보고 좋게 봐준대)


직장생활에서만 잘해주는게 아니라 직장 밖 생활에서도
잘 챙겨주고 자기가 예뻐하는 부하직원이
직장 내 일이 아니더라도 뭔가 도움받아야할일이 생기면
자기일처럼 적극적으로 도와준대
이분이 이곳저곳 인맥도 넓은 편이라...

그리고 자기가 예뻐하는 부하직원들이
사고를 치거나 (대형사고 말고) 누구랑 트러블생겼을때도
열심히 커버해주고 도와주고 조언도 많이 해주고

그 부하직원들이
다른 직장으로 이직할때도 많이 도와줘서
그사람들 이분 도움으로 편하게 좋은곳으로 좋은 조건에 이직했대



그런데 이 분이랑 친해질수있는 조건 세가지가


1. 직장 내 다른 직원들 (높으신 상사들 포함) 뒷담에 적극적으로 참여할것. 이분이 뒷담하고 남 흉보고 이런걸 정말 좋아하시고 자주하는데 여기서 그냥 아 그래요? 진짜요? 이런 리액션만 하는거 굉장히 싫어한대.
본인도 적극적으로 그 사람을 흉봐야함


2. 상사가 덬의 사생활 측면 관련해서 질문하면 괜히 말돌리지말고 싹싹하게, 친한친구에게 말하듯 말해주어야 함.
우물쭈물하면서 벽치는 태도 보이면
뭐야 나를 못믿어? 이러면서 싫어한대


3. 1~2주에 한번 수준으로 자주있는일은 아니지만
평일에 예고없다가 갑자기 주말이나 쉬는날 당일에 나오라고 부르면 (업무관련 목적이든 그냥 같이 밥먹자,놀자 목적이든) 군소리없이 나갈것.
다른사람이랑 약속있어요... 이 핑계를 아주 가끔 대는게 아니라
여러번 대면 얘가 나를 피하는구나 눈치채고 등돌려버림.



이러한 상사가 덬들 직장에 있다면
덬들은 그래도 일단 친해지는쪽을 택할거야?
댓글 3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40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3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7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5663 그외 결혼식 갈까 말까 고민 중인 중기 13 10.15 613
175662 그외 옆집빌라에서 쓰레기 버리는데 조언을 구하는 후기 10 10.15 565
175661 그외 이런 교정기는 뭐라고 하는지 궁금한 중기 8 10.15 469
175660 그외 N년 히키였다가 취업한 덬있는지 궁금한 후기 7 10.15 713
175659 그외 (운전 연습 3주차) 응애 나 아기 왕왕왕왕왕초보운전덬이 느끼는거 3 10.15 521
175658 음식 1인 1닭 가능한 사람이 많은지 궁금한 후기 15 10.15 496
175657 그외 직장 상사 시어머님께서 돌아가셨는데 조의금 내야하는지 궁금한 후기 8 10.15 870
175656 그외 크로플 맛있게 하는 팁을 구하는 중기 4 10.15 193
175655 그외 오랜만에 공부하려고 큰맘먹었는데 이상하게 뭔가 훼방놓는다는 기분이 드는 후기 3 10.15 357
175654 그외 방울토마토 던져뒀더니 토마토나무 자란 후기 14 10.15 1686
175653 그외 이사하면서 엄마 영정사진 버릴까 싶은 초기 3 10.15 879
175652 그외 핸드폰 되게 느린거 쓰는덬들 괜찮은지 궁금한 후기 4 10.15 145
175651 그외 상대방 말에 꼭 그건 아닌데~라고 말하는 사람 심리가 궁금한 초기 8 10.15 360
175650 그외 샤인머스캣의 맛있음을 알게 되서 기쁜 후기 18 10.15 1442
175649 그외 우드 ~ 프레쉬 ~ 코튼 ~ 시트러스 사이의 디퓨저를 찾는 중기 10.15 55
175648 그외 내가 되고싶은 멋진어른의 모습 초기 1 10.15 224
175647 그외 오늘 교정 시작한 중기...... 3 10.15 215
175646 그외 친구 반려견이 무지개다리 건넜는데 뭐라고 위로를 해줘야될지 모르겠는 후기 14 10.15 506
175645 그외 살면서 인간 관계 때문에 가장 후회했던 순간이 궁금한 후기 28 10.15 1036
175644 그외 남자 고졸은 뭐해야될까 30 10.15 10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