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기계식 키보드 지른 후기!
4,523 3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7849165
2015.04.24 19:35
4,523 32

안녕? 이번에 기계식 키보드를 처음 지른 마이너한 게임덬이야!


그 전에 기계식 키보드가 뭔지부터 잠깐 알아보자구.


우리가 주로 쓰는 키보드는 멤브레인식 키보드라고 해. 키보드 밑에 고무판이 깔려 있는 형태지.


(사진 출처: 나무위키)


memb.jpg


요런 식으로 키보드의 키를 뽑으면 저렇게 고무판이 나타나는 거임. 즉 키 밑에 전류가 흐르는 고무판을 깔아놔서 키로 고무판을 누르면 전류가 흘러서 키가 입력되는 방식이지. 값도 싸고 대량 양산이 가능해서 우리가 소위 말하는 몇천원 짜리 키보드가 탄생할 수 있는거고.




그럼 기계식 키보드는 뭐냐?


blueswitch.jpg


요런 식으로 키를 뽑으면 저 아래 독립된 스프링 및 기타 스위치 구동부가 있는 형태야. 즉, 키 하나하나에 모두 스위치가 달려서 나오고 그 밑에 전자제품의 그것처럼 기판이 달려나오기 때문에 가격이 어마무지하게 비싸고 육중함. 내가 산 것도 그나마 안 비싼 가성비형 브랜드인데도 10만원......




이런 기계식 키보드는 요즘 한창 많이 쓰이는 독일 CHERRY(체리) 사의 스위치 색깔에 따라 흔히 4종류, 좀 세분화하면 7종류로 나눌 수 있어.




먼저 클릭(Click) 방식의 청축.


Mx_blue_illustration.gif


청축 스위치의 단면도야. 저 아래 하얀색의 부품이 특유의 짤각짤각하는 소리를 내게 하는데, 백문이 불여일견이니 들어봐.



소리가 굉장히 경쾌하(다고 쓰고 시끄럽다고 읽는다)지? 키를 누르는 감촉도 특유의 쫄깃쫄깃한 맛이 있어. 반발력이 좀 있고 밑의 기판을 때리면서 나는 소리가 크기 때문에 이런 녀석으로 3~400타를 갈겨대면서 더쿠질을 하면 부모님한테 등짝 스매쉬를 맞을 각오를 해야할껄?ㅋㅋㅋㅋ


주로 게임 좋아하는 사람들이 많이 찾는 스위치 종류야. 키를 눌렀을 때 구분감이 분명해서 프로게이머들이 기계식을 쓴다면 십중팔구는 청축임.


참고로 내가 산 것도 청축이야!


1424076266_l1


모델 명은 레오폴드(Leopold) 사의 FC900R 더블샷 STANDARD (Red Edition). LED도 들어오는 녀석이고, 키감이 쫄깃쫄깃해서 아주 맘에 들음. 타자치는 기분이 제대로 남! (임구르 나빴어! 내 사진이 안 올라가!ㅠㅠ)


지금도 이걸로 이 글 쓰고 있는데, 짤깍짤깍 소리가 나는 게 너무너무 좋음!


빨간색이 되게 강렬하게 나와서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검빨에 쓰이는 그런 어두운 빨강이 아니라 원색의 빨강임. 혹시 살 덬들은 참고해!




음...일단 내가 산 건 맘에 든다...로 끝맺으면 안되겠고, 다른 종류도 소개를 할께.




청축보다 조금 더 반발력이 쎈 클릭 방식의 스위치도 있는데, 녹축이라 불리는 녀석이야. 말 그대로 저 스위치가 녹색임. 보통은 잘 안나오는 마이너한 스위치 종류라 주문제작해야할 경우도 있어.




다음으로 넌클릭(Non-Click) 방식의 갈축백축.


Mx_brown_illustration.gif

Mx_clear_illustration.gif


위는 갈축, 아래는 백축의 스위치 단면도임. 자세히 보면 둘이 눌렸을 때 돌아오는 타이밍이 다름.



갈축의 타이핑 영상. 아까 청축보다는 소리가 많이 작고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키보드의 그 느낌에 가장 가까운 녀석이야. 아 물론 일반적인 키보드보다는 훨씬 소리가 크지. 그래도 기계식 키보드 중에서는 사무용으로 가장 적합한 게 갈축이라고 많이 얘기들을 해. 이 갈축에다 좀 더 반발력을 주는 게 바로 백축인데, 자기가 직접 키보드를 주문제작하는 커스텀 키보드 마니아 층에서 널리 사랑받는 스위치 방식이야. 심지어는 회축이란 녀석도 있는데, 백축보다 더 키압을 높인 물건이라 (백축을 누를 때 들어가는 힘이 약 45g 정도 된다면 회축은 무려 160g의 힘으로 눌러야 들어감) 잘 보이지는 않는 녀석임.




그럼 이제 리니어(Linear) 방식의 흑축적축.


Mx_black_illustration.gif

Mx_red_illustration.gif


잘 보면 왼쪽 걸쇠부분이 걸리지 않고 쑥 내려갔다 올라가는 모습임. 위의 갈축/백축과 비교해 봐. 또 흑축적축은 흑축이 훨씬 탄성 높은 스프링을 써서 그만큼 빨리 쑥 올라옴.


얘네들은 소위 '구름 타법'이라고 불리는 기계식 키보드 타법에 정통한 부류나, 아예 빠와하게 바닥을 때리듯이 타건하는 부류의 사람들이 쓰지.


역시 백문이 불여일견.



원래 이 독일의 CHERRY 사는 흑축을 잘 만들던 회사였고, 적축은 제일 나중에 나온 타입임. 적축의 경우에는 정말 누를 때 힘이 하나도 안 들어가도 쉽게 입력되는 특성이 있는데, 이걸 잘 쓰는 사람은 사각사각한 느낌이라 좋은데 문제는 익숙해지지 않으면 오타율이 제법 있음(누르지도 않은 것 같은데 입력되는 스타일).


나덬은 오늘 용산가서 다 타건해보았음. 타건 가능한 매장들이 세군데 정도 있고 각 매장의 거리도 멀지 않은 터라 운동하는 느낌도 나고 좋았음.




청축은 그 특유의 쫄깃한 키감이 좋아서 구매대상 1순위였고, 갈축은 부드러워서 나중에 또 사기로 함! 흑축은 너무 걸쭉하고 푹 들어가는 느낌이라ㅠㅠ 적축은 오히려 힘을 뺴고 쳐야 잘 치는데 난 그렇게 치려다간 어깨가 긴장해서 오히려 담 걸리겠음. 그리고 저소음 무접점 키보드도 있는데 키를 누르는데 그냥 스펀지를 치는 느낌? 와...되게 부드럽고 존좋! 근데 가격이 모친출타급(35만원 이상!!!)이라 절레절레......


참고로 기계식 키보드 생각하는 덬이 있다면, DECK(덱) 사 / Leopold(레오폴드) 사 / VOLTEX(볼텍스) 사 정도의 회사에서 나온 제품들을 추천해! 다들 키보드 전문 회사들이라 기본기도 탄탄하고 아무리 비싸도 20만원이 넘지 않고 대체로 10만 초반~중반이라 입문하기 좋고 편해. Ducky(더키) 사 것도 추천품목!


커세어 사 껀 LED 진짜 이쁘고 성능도 좋은데 가격이 20만원이 우습게 넘어감. 리얼포스 사는 키보드 매니아들이 한번씩은 거쳐간다는 브랜드인데, 35만이 넘어가는 무서운 가격대를 자랑하는 저소음 무접점 키보드의 명가임.


10만원 대 이하는 한성컴퓨터에서 나온 물건들이 좋더라.




그럼 이만! 다음에는 또 재미난 리뷰로 찾아올께!


(꼭! 이런 기계식 키보드는 직접 타건해보고 사야해! 타건 매장들 가면 다 타건해볼 수 있게 되어있으니 덬들도 부담 갖지 말고 편하게 타건해!)


댓글 3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31만
전체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2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106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18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69 15.02.16 4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8279 음식 시중에 파는 몇종류의 흰우유를 먹고 적어본 후기 11 15.06.23 937
8278 영화/드라마 쥬라기월드 보고 온 후기 1 15.06.23 416
8277 음식 이연복쉐프의 옥수수콘맛탕 먹은 후기 4 15.06.23 1622
8276 그외 세시 시험인데 2시 50분에 눈 떠서 치러 간 시험 성적 뜬 후기 13 15.06.23 1301
8275 그외 친구 네일 해준 후기 6 15.06.23 662
8274 그외 굿즈 강박관념에 시달렸다가 탈출한 후기 4 15.06.23 963
8273 음식 아딸에서 어이없는 손님 본 후기 14 15.06.23 1717
8272 그외 공항에서 일하는데 매우 한가한 후기 2 15.06.23 799
8271 그외 친절한 뷰티방덬 덕분에 모디네일과 웨지퍼프 받아온 후기♡(사진유유) 1 15.06.23 643
8270 그외 아빠가 왜 화가났는지 모르겠는 후기 11 15.06.23 1457
8269 그외 담당 오피셜 팬클럽에서 2000엔가량 더주고 DVD 구매한 후기 1 15.06.23 821
8268 음식 짜왕 후기(사진 없음) 5 15.06.23 458
8267 음식 숯불닭강정 후기 3 15.06.23 840
8266 그외 PC방 옆에서 욕하는 고딩한테 발끈해본 후기(지금도 옆에 있음) 51 15.06.23 2387
8265 음식 군산 이성당 팥빵 & 야채빵 후기 11 15.06.23 1425
8264 그외 직장에서 되게 만화같은 장면을 본 후기 56 15.06.23 2456
8263 영화/드라마 간신 본 한줄 후기 7 15.06.23 1014
8262 음식 파리바게트 망고마카롱 아이스크림 후기 8 15.06.23 1271
8261 그외 보름간 마스크쓰고 다니는 후기 14 15.06.23 1102
8260 음식 톡톡 자몽 너네 꼭 마셔봐라... 15 15.06.23 16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