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타지 대학생활 적응을 못해서 n반수 생각하는 초기
592 9
2021.03.03 21:47
592 9
난 이번에 3수해서 상위 지거국 전화기 중에 하나 다니고 있는 덬임.
원래 현역때도 지금 학교의 낮은 공대를 붙었었는데 이대로 끝내기엔 뭔가 아쉽다+집을 떠나기 싫다 이 두 가지 때문에 사실 철없이 쉽게 생각했긴 한데 암튼 재수를 시작했음.

공사도 붙고 6평도 13111이었어서 괜찮겠다고 생각했는데 다니던 독재학원에서 학원 관리인이랑 트러블이 생겨서 학원을 그만두면서 생활패턴이 망가지고 6월이후로 공부를 거의 안 해서 수능을 현역보다 망하게 됨. 그리고 지금 학교의 자연대를 붙었다가 마지막이라고 생각하고 삼수를 시작함.

그래서 재종을 다니기 시작했고 이번에는 정말 열심히 함. 목표는 내 연고지 내의 의치한수로 6평 올1, 9평은 11131에 재종 담임쌤도 나는 갈 것 같다고 해줬는데 수능 때 뭐가 씌였던 건지 21 29 30번 킬러문제 다 맞추고 2점, 3점짜리 여러개 틀려서 80점이 나옴. 거기다 물리 표점까지 망해서 13121 나왔고 지금 다니고 있는 학교에 왔음. 논술 최저도 다 떨어져서 정시로 올 수 밖에 없었음.
내 연고지에 있는 학교는 지금 학교보다 성적대가 낮았고, 지금 다니는 학교랑 집이랑 기차타면 왕복 3시간정도라서 괜찮을 줄 알았어. 그리고 연고지 내의 일반과에는 아는 사람이 너무 많아서 삼수해서 그 학교를 가면 부끄럽다 이런 식으로 생각이 됐던 것 같아. 그리고 삼수할 때 친구들이 다 최소 연고대 가고 그렇게 되니까 나도 뭔가 학벌을 조금이라도 높이겠다 생각해서 지금 학교를 옴.

근데 너무 힘들어. 학교 기숙사 입사한지 4일째인데 매일매일 울고 나 원래 밤에 잠도 잘 자는 편인데 불면증 걸려서 엉엉 울어서 지쳐야지 새벽3시쯤 겨우 잠들어. 너무 갑갑해서 소리지르고싶고 그냥 우울증 걸릴 것 같아. 사실 나 유치원도 적응 못해서 자퇴하고 초등학교 저학년 때도 결석 많이 했는데 분리불안이 약간 있나봐.
그래서 1학기만 대충 때우고 2학기 휴학해서 반수하려고 하거든. 근데 내가 고민이 되는 건 이번에 실패하면 진짜 인생이 망할 것 같다는 예감이 들어서야. 그리고 열심히 하는 것 만으로는 부족하다는 걸 이번 삼수때 깨달아서 많이 불안하기도 해. 그런데 작년 실력 생각하면 조금만 다듬으면 될 것 같기도 하고 무엇보다 여기를 탈출해서 집으로 가고싶은 생각이 엄청 커서.. 여기서 계속 살다가는 정말 우울증에 걸릴 것 같은 느낌이라..
불안한 마음이랑 우울한 마음이랑 겹쳐서 그냥 고민 계속 하고있음.
얘기할 사람도 마땅치 않아서 여기 올려봄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4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1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3 15.02.16 32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6251 그외 먹는거 줄이는 법이 궁금한 중기 5 04.18 450
166250 그외 이것도 사투리 영향인가 궁금한 초기 4 04.18 306
166249 그외 고3문과... 덬들한테 조언 받고싶은 초기 19 04.18 554
166248 음식 까르보불닭이 매워진 후기 1 04.18 388
166247 그외 6 04.18 451
166246 그외 혹시 턴테이블(LP Player?) 추천받을 수 있을까 싶어서 쓰는 후기 4 04.18 321
166245 그외 덬들이 -건강을 위해서 노력하는것들- 이 궁금한 중기 6 04.18 387
166244 그외 뒷꿈치 각질 제거한 후기! 2 04.18 838
166243 그외 화장품 다 쓰고 잘라봤더니 많이 남아있어서 놀란 후기 8 04.18 857
166242 그외 수영이 너무 하고싶은초기 5 04.17 370
166241 음식 바지락 존맛 4 04.17 280
166240 그외 과거의 예쁜 추억에서 집착 벗어난 경험있는 덬 도와줘....(우울 이야기 미리 알려...) 4 04.17 459
166239 그외 공기 탈취용 편백나무 스프레이 산 후기 04.17 192
166238 그외 과소비를하면! 기분이 좋아진다!!!!!! 16 04.17 2149
166237 그외 자취덬 혹은 신혼덬(?)들 냉장고 정리 얼마마다 하는지 궁금한 초기 15 04.17 559
166236 그외 자기공간 없는 사람들은 어떻게 지내는지 궁금한 중기.. 11 04.17 755
166235 그외 나 씨발존나 짜증나 미치겠는후기 6 04.17 1074
166234 그외 내일 가족한테 운전연수 받기로 했는데 떨리는 초기.. 2 04.17 220
166233 그외 남에게 공포감 심어주는 걸 뭐라하는지 궁금한 초기 9 04.17 809
166232 그외 건초염때문에 힘들었던 걸 주저리주저리 써보는 중기(내용 엄청 길고 부정적일수도 있음) 2 04.17 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