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자기자신을 사랑한다는 게 어떤 건지 아직 잘 모르겠는 중기
507 8
2021.01.22 08:39
507 8

 나는 외모 자괴감이 심한 남덬이야

중고등학교 때부터 조금씩 느낀 것 같아.


 대강의 목록을 보여줄게

첫째. T존에 여드름이 빼곡하게 들어차 있다. (해결 / 꿀피부가 되었음.)

둘째. 다리가 너무 굵고 안 예쁘다 (망할놈의 종아리...)

셋째. 광대뼈가 너무 크고 눈이 작고... 여튼 이목구비가 못생겼다


 특히 첫 연애가 잘 안 풀리기 시작하면서

다른 여자들은 훤칠하고 멋있는 남자친구 데리고 다니는데 막상 본인 곁에 나 같은 애가 있는 거 보면 누가 안 쪽팔리겠냐고 생각이 들었어.

그래서 메이크업에 더 신경을 쓰고 다녔지. 프라이머, 파운데이션, 컨실러(다크서클때문에), 컨투어링, 젤타입 눈썹, 발색립밤. 이정도가 내 루틴이야


 그러다가 여자친구가 바람을 피운 후로 항상 거울 속의 내 모습이 더더욱, 정말 정말 싫었어.

인터넷에 고민을 쓰니 외모 자존감이 너무 떨어진다. 자기를 사랑하는 것부터 시작해봐라. 이런 말을 많이들 하더라구.


 난 그 말들을 받아들일 수 없었어.

'자기를 사랑해라'는 건 얼핏 정답 같지만 뜬구름 잡는 얘기 같거든. 운동도 하고 화장도 하고, 할 수 있는 건 다 해본 것 같고.

다시 태어나지 않는 이상 해결책이 없는 고민이지만 일단 고민에 빠진 나를 위로해주기 위해 성심성의껏 고민해 준 결과가 '자기를 사랑해보라'는 말이었을 거야...


 그 후로 몇 년이 흘렀어.

코로나 시대에 실내 생활만 하다 과식 할 까봐 저울을 들고 칼로리 수첩을 적기 시작했어.

그랬더니 살이 많이 빠지더라구. 1년이 지난 지금은 9키로를 뺐어.


 바지 사이즈가 3인치 줄고, 실루엣이 바뀌었어.

줄넘기를 빡세게 해도 안 줄던 그놈의 바지 사이즈가 줄어들다니. 이런 살짝 마른 몸매를 원했어.

예전에는 일자핏 바지를 입었을 때 스키니 핏이 되었다면, 지금은 슬림핏 바지를 슬림핏으로 입을 수 있지.

(비록 슬림핏 유행이 끝나서 이제는 다들 와이드를 입는다만...)


 내 모습이 조금은 좋아진 것 같아.

그래도 자기 자신을 사랑한다는 게 어떤 건지 잘 모르겠어.


 자기 자신을 사랑한다는 건 뭔가 '사랑해주면 무럭무럭 자라나고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듯한 느낌이잖아?

근데 난 스물다섯살을 넘겼단 말야. 노화가 시작된거지. 리프팅 레이저를 맞아야 할 시기고, 실제로 잔주름이 늘고 탄력은 줄고 있고.

잘 모르겠다. 뭘 해야 하지?

댓글 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9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3648 그외 장수생에게 뭐라도 말해줬으면 하는 후기 15 03.07 829
163647 그외 핫게 갔던 안경닦이 글 아는 덬? 3 03.07 526
163646 그외 웅앵웅 이 혐오단어인지 궁금한 후기 57 03.07 2274
163645 그외 엄마가 술만 먹으면 나랑 싸우는데 이것도 알코올 중독인가? 2 03.07 210
163644 그외 이거 기분나쁜데 어떻게 생각함? 1 03.07 328
163643 그외 인터넷 방송 BJ 시끄러워서 화나는 후기 8 03.07 1115
163642 그외 누가 나 상대로 플라시보 효과 실험 좀 해줬으면 하는 중기 2 03.07 246
163641 그외 25살 공시 공기업 사이에서 갈팡질팡 하는 중기 19 03.07 1012
163640 그외 꽤 오랫동안 강박증을 앓고 있는 후기 (약간 어이없음 주의) 2 03.07 357
163639 그외 걷는게 불편해서 게을러지는게 정상인걸까? 그냥 내가 게으른걸까 궁금한 중기 4 03.07 248
163638 그외 조카가 7살 아이 말에 상처를 받았는데 어떻게 말해줘야 할지 고민인 중기 18 03.07 1430
163637 그외 커피머신 살까말까를 3개월째 고민중인 중기 19 03.07 686
163636 그외 손을 한동안 안쓰면 당연히 구뷰리는게 힘든지 궁금한 중기 ㅜㅜ 3 03.07 235
163635 그외 덬들은 머리 언제 감는지 궁금한 중기 27 03.07 631
163634 그외 공부하는 법이 궁금한 중기 03.07 124
163633 그외 생리주기문제 1 03.07 123
163632 그외 30살이 짱구 좋아하는게 이상하게 보이는지 궁금한 중기 55 03.07 1268
163631 그외 다낭성난소증후군인데 자연임신/출산한 덬 있는지 궁금한 초기 14 03.07 632
163630 그외 기혼덬들 결혼생활 만족하는지 궁금한 중기 54 03.07 1709
163629 그외 초6, 중1때 못생겨서 남자애들한테 놀림 받았던 후기 1 03.07 1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