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음식 어제 모짜렐라 인 더 버거 더블 먹은 후기.
860 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193310685
2015.12.27 16:16
860 8

드디어 최초로 먹어봤다.


산본역 롯데리아 입구 옆 유리벽에 포스터가 눈에 들어와서 기대감은 이루 말할 것 없이 컸다.


가족과 함께 서로 이 화제의 버거를 권하며 유리벽 긴 탁자에 셋이서 앉아서 


모짜렐라 인 더 버거 패티 안 든거 2세트, 더블 1세트 이렇게 시켜서 먹어봤다.



먼저 이 버거를 입 안으로 가져간 것은 옆에 있던 동생 녀석.


순간 미묘한 반응을 포착했다.


저 녀석의 이런 표정 뭐였지... 기억을 살려보려고 했지만 알 수 없었다.


난 그 순간을 그냥 흘려 보내며 원래 하던데로 먼저 감자 튀김을 씹으며


옆에 어머니께서 햄버거를 입에 가져가는 순간을 바라보았다..


어머니는 동생과 다르게 웃으며 드셨다.


치즈를 늘리면서 사진도 찍어달라고 하시고, 아무 말씀안하고 잘 드셨다.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치즈가 늘어나서 신기해서 웃은거라고..


원래대로 버거킹 버거를 먹자고 당부하셨다.)



드디어 내 차례가 되었다.


온 기대감을 마음 속으로 억눌러 가며 입 안 가득히 한 입 베어 물었다.


순간.. 유리벽으로 가족들이 걸어가며 연휴를 즐기고, 연인들끼리 사랑을 속삭이는 모습이 보였다.


세상은 별 일 없다는 듯이 평온했다.


그렇다. 이 햄버거는 별 일 없었다.


이 녀석은 세상을 움직일 수 없었다.


이런 깨달음을 얻고, 유리벽 넘어 세상을 바라보던 눈을 내려 유리벽에 붙어 있던 포스터를 바라보았는데,


거기에는 일자 탁자가 밑줄 역할을 하며 포스터의 단 한가지 말만 남기고 이렇게 써있었다.





"치즈가 전부다."





그렇다. 난 이 말을 믿었어야 했다. 후...


아직도 이 말을 잊을 수 가 없다.


시식 후 우리는 이곳을 떠나며, 예전에 깨달았던 사실을 되새겼다.


롯데리아 햄버거는 역시... 라는 깨달음 말이다.



우리는 이 맛의 미묘함과 돈GR을 흐리게 하려고 롯데시네마에서 스타워즈를 보려고 했다.


하지만 오래 기다리는게 뭐해서, 결국 집으로 돌아올 수 밖에 없었다.


어머니처럼 치즈 늘려서 사진이라도 찍고 올것을...




한줄 요약 : 치즈가 전부다.




댓글 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14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0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6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6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332 그외 밤낮이 바껴 돌아버리겠는 후기 2 16.02.06 358
23331 음식 토론토에 있는 카페베네에 가본후기 4 16.02.06 2336
23330 그외 민족대이동 설날에 ktx 입석으로 가는 후기 5 16.02.06 1242
23329 그외 블루투스 기계식 키보드 만들어서 써보고 있는 후기! 7 16.02.06 805
23328 음식 교촌 허니 오리지날치킨 후기 3 16.02.06 897
23327 그외 스압)일주일간 2.6키로 빼고 허리둘레 7센치 줄인 후기 14 16.02.06 3608
23326 그외 할머니집 가기 싫은 후기 8 16.02.06 1086
23325 그외 허접한 4칸 책장? 칠한 후기 12 16.02.06 1314
23324 그외 처음으로 만화카페 가본 후기! 1 16.02.06 451
23323 음식 ㅇㄸㄱ 밥친구 불고기 맛를 먹은 후기 3 16.02.06 805
23322 음식 지코바 치킨 시켜먹은 후기! 5 16.02.06 862
23321 음식 오늘의 집밥후기 15 16.02.06 1561
23320 그외 친구들 설 선물 만든 후기 23 16.02.06 1733
23319 그외 메이플 안드로이드 하트값이 싸져서 무척 기쁜 정보겸 후기 13 16.02.06 1.3만
23318 그외 제돌방에서 나눔받은 후기 3 16.02.06 801
23317 그외 7살 조카가 향수병인거 같은 후기 ㅠ_ㅠ 2 16.02.06 782
23316 그외 같이 다니는 친구 심리가 좀 이상한 후기 7 16.02.06 1040
23315 그외 학벌때문에 스트레스가 심한거같은 후기 8 16.02.06 1592
23314 그외 인천 원룸 34 16.02.06 3038
23313 그외 어제 전세계약한 후기 4 16.02.06 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