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나도 내 덬질 후기........(좀 험난하긴 했어)
453 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180535339
2015.11.26 01:07
453 2

일단 내 첫 아이돌은 쟈니즈야. 유앤제이를 중심으로 좋아했었어. 여기서 라이트와 코어로 나누어지긴 했지만 어쨌든 유앤제이를 좋아했었어

처음에는 뉴스가 9인, 칸쟈니가 8인, 캇툰이 6인이었으나(나는 뉴스 근신 그 언저리에 입덬)

현재는 뉴스가 4인, 칸쟈니가 7인 캇툰이 3인이 되었다...............




한국 아이돌은 동방신기를 라이트하게 파고 있어.

내가 입덬할 때 5인이었던 동방신기는,

많은 일이 있은 끝에 지금은 2인이 되었다..........




버라이어티에 나오는 예능인들도 꽤 좋아했는데... 거기 나온 예능인들, 중 내가 특히 좋아했던 예능인들은.......

사회면을 장식하셨습니다ㅠㅠㅠㅠ

내가, 그...... 위험한 초대를 많이 좋아했었거든..............

검색어에 이름만 뜨면 심장이 내려앉는다ㅠㅠㅠㅠ

내가 덬질 참 이것저것 했지만 모 기사를 보고 차라리 아픈 게 맞으라고, 차라리 아픈거였으면 좋겠다고 빌기도 했었네.




쟈니즈를 좋아하다보니 예능을 보게 되고 그러다 보니 일본 오와라이도 좋아하게 되었는데,

경정이라던가 경마를 좋아한다네? 마작......은 돈 안 걸면 상관 없겠지만 마작도 좀 한다고 하고.

문제 될 정도는 아닌 것 같고 그 쪽으로 일 따와서 관련 방송도 나오고 하니까 그런가보다 하긴 하는데(윗 단락을 다시 읽어본다.......)

여자도 꽤 좋아하는데, 아직 미혼이니까. 

그리고 능력이 없는 건 아닌데 이미지가 좋다고는 말을 못 하겠다......ㅠ

뭔가 엄청 큰 사고를 쳤느냐(윗 단락을 다시 읽는다ㅠㅠㅠㅠㅠㅠ)하면 그건 아닌데, 이미지가 좋진 않아........


아, 저게 한 사람의 특징은 아니야. 다행히도. 여자 좋아하고 이미지 안 좋은 것만 공통점이야.

그래서 검색 하다가 상처 몇 번 받은 후, 굳이 검색하지 않아. 그냥 정말 덬인 분들의 트위터나 들어가보고 그래.

본인은 거의 트위터 안 하는데, 차라리 그게 나은 거 같아.



그리고 내 첫 연예인 오빠는 가수였는데, 가요제 상 받으면서 데뷔 했고, 들으면 아는 히트했다 싶은 곡도 몇 개 있어.

마지막 앨범이 2006년이었지만 간간히 한 두 곡 신곡이 나오기도 해서 앨범을 기다리긴 하는데... 거의 10년 째 새 앨범 기다리고 있는데

목이 상한 것이 앨범 텀이 길어진 원인 중에 하나 라고 하니까........ 반쯤 포기상태이면서도 새 노래가 듣고 싶기도 하고 그렇다ㅠㅠ



부정적인 이야기가 길어졌으니까 긍정적이면서 묘한 공통점.

글 쓰는 거 좋아해.


연극배우를 좋아했더니 자기들이 각본 써서 무대에 올리기도 하고, 문학계열 잡지와의 기획으로 소설을 연재. 극본화 해서 일인극하는 것을 전제로 했었다고 함.

아이돌을 좋아했더니 소설을 쓰고, 그게 영화화 되고 드라마화 되고.

가수를 좋아했는데 어느 순간 글을 쓰고 있고. 그걸 위해 본격적으로 학교도 들어가서 졸업도 했다는 것 같고.

오와라이 게닌을 좋아했더니......

이 사람이 워낙 책 좋아하고 작가들 좋아해서 언젠간 뭔가 글을 쓸 거라곤 생각했지만 처녀 소설로 상까지 받아버리고. 기록적으로 팔려나가고.

상 받은 건 처녀 '소설'. 그 전에도 이것저것 연재니 뭐니 글을 쓰긴 했었거든. 본격적인 소설이 처음이었다는 모양. 

지금 바라는 건, 이왕 상 받았으니 어딘가에서 번역해 줬으면 하는 거.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62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1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4 15.02.16 3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0748 그외 세상은 참 넓고 다양한사람들 만나는게 내 인생에 진짜 큰 도움이 된다 느낀 후기 2 16.01.01 635
20747 그외 작년에 29이던 더쿠가 스누피 가방든 후기 9 16.01.01 1367
20746 음악/공연 보신각에서 제야의종소리 들은 후기 2 16.01.01 644
20745 그외 슈스엠 카드팩 깠는데 삼태민 나온 후기 17 16.01.01 1144
20744 그외 새해맞이 대청소하고 뿌듯한 후기 2 16.01.01 323
20743 그외 처음으로 30살 진입한 후기 5 16.01.01 566
20742 음식 애슐리 퀸즈 리뷰! 9 16.01.01 1471
20741 음식 올해 미자탈출해서 처음으로 술 마셔본 후기 5 16.01.01 529
20740 음악/공연 다비치콘서트 후기 2 16.01.01 515
20739 음식 자연별곡 맛있었던 후기 4 16.01.01 970
20738 그외 아이폰6s 액정 나간 후기 2 16.01.01 633
20737 음식 짜먹는 물젤리 후기 3 16.01.01 2798
20736 그외 병신년에 18살이 된 후기 7 16.01.01 459
20735 그외 이제 더이상 미자가 아닌 후기 1 16.01.01 241
20734 그외 5분 뒤에도 어른 아닌 후기 3 15.12.31 388
20733 그외 문득 인간관계가 정말 웃기다고(?) 생각되는 후기 2 15.12.31 734
20732 그외 내돌에 광분하다 15년 첨이자 마지막 코피터진 후기 3 15.12.31 704
20731 음식 동네에 버거킹 OPEN 해서 갔다온 후기 8 15.12.31 901
20730 그외 미자 탈출이 1시간도 안 남은 후기 3 15.12.31 237
20729 그외 2015년 후기 2 15.12.31 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