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신도림 사이비에게 자주 걸리는 후기
2,173 1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224861467
2016.03.06 02:24
2,173 10
신도림은 사E비 천국
그리고 나덬은 사이비에게 아주 잘 걸림ㅠ
어리고 막 20살이 됫을때는
거절하기도 힘들어서 어버버..하고
얘기 들어줘서 아까운 내 시간들을 버렷지만
이제 나는 힘쎄고 강하게 사이비들을 쿨스루 할수 있게 되었지!!!


신도림 근처를 걷고 있는데 남녀커플이 와서
"뭣 좀 여쭤볼께요~"하고 말을 걸었지
뭔가 사이비의 냄새가 풀풀 났지만
혹시 정말로 길 물어보는 커플일수도 있어서
"네?" 하고 대꾸하니까
인상이 너무 좋으세요를 시전...ㅡㅡ
그래서 머 물어보실건데요?라고 퉁명스럽게 대꾸하니까 나한테 학생이냐고 묻더라고..
사이비들은 왤케 학생이냐고 물어봐대는지..
물어볼거 없으면 전 갈게요 이러고는 쿨스루해줌


그리고 가끔 신도림에서 길 물어보는 사람중에도 사이비가잇음

저녁에 신도림에서 영등포 머냐고 물어보고 서울 여행지 추천해달라는 사2비
처음에는 친절하게 대답해줬는데
저녁10시정도인데 신도림에서 영등포까지 걸어갈수 있냐고 물어보고
(신도림에서 영등포 사이 길 엄청 무서움ㅠㅠ)
자기는 서울여행 처음인데 여행지 좀 추천해달라고 하고..
뭔가 이상해서 빨리 대답해주고 가려니까
마지막에는 코가 이쁘다면서 코에 복이있다고함..
거기까지 듣고 걍 무시하고 갔는데
다른사람으로 그렇게 2번 당함..
물어보는것도 신도림-영등포 걸어갈수있냐.
이런거 물어보는거 보면 같은 패턴인듯.

그리고 오늘 10걸음 걷는동안 사2비한테 2번걸림
처음에는 어떤 아줌마가 눈이 마주치니 나한테 오면서 복이 있다고 하는데 걍 무시하고 전진..
그리고 두번째는 그 아줌마 지나치고 멍때리규 걷는데 갑자기 복이 있다며 어린여자가 돌진.
깜짝 놀라하니까 그걸로 말걸라고 수작부리길래
아니에요됫어요가세요 3단콤보로 다다다 쏴주고는 내 갈 길..


친구 경험담으로는
얼마나 개소리를 하나 들어보려고 같이 맥도날드 들어갔는데..그 사이비들의 맥도날드 음료값도 친구가 직접 내줬댘ㅋㅋㅋㅋ좋은 말씀 듣는 값이라나 뭐라낰ㅋㅋㅋㅋㅋ
댓글 1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5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9743 그외 면접을 볼수록 마음이 갑갑한 후기 4 16.04.01 630
29742 음식 이마트에서 동방신기 팝콘 사온 후기 5 16.04.01 727
29741 그외 H&M에서 가방 샀는데 도난방지 택을 안빼주고 물건 준 후기 15 16.04.01 3433
29740 그외 토익공부를 할지말지 넘나 고민되는 후기 4 16.04.01 624
29739 그외 집 정리하다 흑역사 발견한 후기ㅋㅋㅋ 5 16.04.01 1066
29738 그외 무좀 치료 시작한 초기!!! 16.04.01 1098
29737 그외 엄마랑 대화하기 짜증나는 후기 1 16.04.01 324
29736 그외 (더러움 주의) 난생 첨으로 코팩 써본 후기 -엘리자베스 코팩 7 16.04.01 1333
29735 음식 맥날 뉴욕어니언슈림프 후기 3 16.04.01 831
29734 그외 수미칩 좋아한다면 1봉지 750원에 샀으면 하는 후기 4 16.04.01 520
29733 그외 갤럭시S7 5일 쓴 후기 2 16.04.01 852
29732 그외 바나나우유키링사러갔다가2만원쓰고온후기 3 16.04.01 1044
29731 그외 고딩도 조별과제로 고통을 받는다, 고딩덬의 조별과제 ppt 후기 29 16.04.01 5809
29730 음식 배고픈줄 알고 누룽지 끓였는데 알고보니 배부른상태였던 후기 2 16.04.01 553
29729 그외 발톱무좀 치료한지 2개월 후기.... 13 16.04.01 2217
29728 그외 아무것도 안살 거면서 앉아서 수다만 떨다 가는 사람들이 이해되지 않는 편순이의 후기 3 16.04.01 621
29727 그외 잽방에서 카시스 리큐르 나눔 받은 후기 9 16.04.01 969
29726 그외 시험공부는 몇 주 전부터 해야 하는지 심란한 후기 7 16.04.01 614
29725 음식 종각에서 팬스테이크 먹고 만족한 후기 10 16.04.01 1405
29724 그외 친구가 자꾸 모쏠덬한테 남친 얘기하는 후기 6 16.04.01 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