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허벅지에 ppc 주사 맞고 온 후기
1,000 4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224514492
2016.03.05 14:41
1,000 4

방금 맞고오고 바로 쓴다

나덬은 얼굴 팔다리는 살이 없어서 사람들이 엄청마른줄 아는데

엄청난 하체 비만을 가지고 있음....

같이 목욕탕 간 사람이나

요가 선생님이 만져보더만.....헐 생각보다 하체에 살이 많네요

이럴 정도임...

 

내가 옷 입을때 하체를 잘 가리고 다녀서 사람들이 모르지만...

그래서 내가 다니는 피부과에서 ppc 주사 이벤트를 하길래

그래 맞아보자 해서 맞게 됨

 

 

 

근데 난 예전에도 카복시 주사를 맞아봤기 떄문에

그냥 단순히 주사 맞고 바로 가는건줄 알았어

근데 그게 아니라 원장이 다리를 벌리고 하나씩 놓아줌

더 민망한건 나덬이 오늘 주사를 맞고 브라질리언을 할려 했는데

(소중이 주위에 털이 좀 많음 ㅠ)

당연히 나는 그렇게 민망하게 다리를 쫙 벌릴줄 모르고 치마를 다 벌릴줄 몰라서

원장과 그 간호사 언니들에게 내 소중이 주위 털들이 좀 보임..진짜 민망하더라

내가 좀 치마를 내려서 어떻게든 가릴려고 했지만...

소중이 주위 털들이 많이 보이더라 ㅠㅠㅠㅠ

 

아우 ㅠㅠㅠㅠ

 

그리고 이건 미리 알고 가지못한  내 잘못인데

허벅지에 붕대를 감아주더라고 ㅠㅠ

오늘 하루는 하고 있어야 한다고

일부러 허벅지에 주사 맞는다고 짧은 치마에 스타킹 신고 갔는데

붕대 떄문에 스타킹도 못신고 치마 밑에 붕대는 보이고..

진짜 난감하더라

 

난 하고 바로갈 생각으로 차도 안끌고 왔는데...

그래서 우선 피곤한 남친을 부르고(진짜 미안했음 ㅠㅠㅠ 오늘 일하고 와서 피곤하다고 막 잘려는데 불러서)

방금 집에 왔다..

 

의식의 흐름대로 써서 좀 글이 이상한것 같은데

나덬은 너무 민망민망..

 

혹시 허벅지에 ppc 맞을 생각있는 덬들은 소중이 주위털들 좀 정리하고 가 ㅠㅠㅠ

나덬은 허벅지 안쪽에 살이 많아서 거기 주위를 맞아서 그럴수도 있는데

나중에 \나갈때 간호사 언니들이 나 쳐다보면서 얘기하는것 같은 생각도 들고 ㅠㅠㅠ

에휴

결론은 민망민망.

 

거기다가 나 오늘 오후에 브라질리언 예약있는데 ㅋㅋㅋ 진짜 어쩌나 싶다

내가 예약 시간 3번이나 바꾸고 언니가 나떄문에 일부러 잡아준 시간인데

안갈수도 없고 우선 최대한 가서 왁싱하는 언니한테

허벅지쪽에 물 안가도록 해달라고 해야겠다

흑흑 ㅠㅠㅠ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9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0233 그외 초1때 욕먹고 왼손에서 오른손잡이로 갈아탄 글씨 후기 4 16.04.07 817
30232 그외 아날로그 도쿄 후기 ㅋ(사진 유) 4 16.04.07 943
30231 그외 나도 플로우 타보는 후기(feat. 내가수) 16.04.07 258
30230 그외 취미로 딥펜 글씨쓰는 중기 7 16.04.07 983
30229 그외 나도 플로우에 껴보는 후기(feat.구몬) 3 16.04.07 556
30228 그외 3D 미니어쳐 세상(취미생활) 중기 5 16.04.07 767
30227 그외 MTS와 프락셀 한 번씩 해본 후기 2 16.04.07 1.8만
30226 그외 새내기가 선배를 좋아하는 후기 6 16.04.07 647
30225 그외 머리 감을 때마다 파워에이드가 생각나는 후기 3 16.04.07 689
30224 그외 선거유세가 엄청 시끄러운 후기 1 16.04.07 209
30223 음식 수능 전날 엽떡 먹었던 후기 19 16.04.07 1828
30222 영화/드라마 량야방에 허우적거리는 후기 9 16.04.07 745
30221 음식 배달의 민족으로 배달시켜먹고 스윙칩 받은 후기 16.04.07 425
30220 그외 봄꽃 발보정 한 후기 4 16.04.07 539
30219 그외 내가 친구한테 마음 떠난 게 맞는 건지 애매한 후기... 1 16.04.07 319
30218 음식 액체다이어트? 4일 째 하고있는 중기 14 16.04.07 8859
30217 그외 플로우에 슬그머니 숟가락 얹기 (주어:손글씨) 5 16.04.07 363
30216 그외 렌즈삽입술하려고 기다리는 후기 11 16.04.07 1025
30215 그외 산지 일년 안된 느려터진 아이맥이 다시 태어난 후기 2 16.04.07 398
30214 영화/드라마 중국에서 태양의후예가 인기있는 후기 9 16.04.07 1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