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제일 친한 친구가 남자들한테 내 얘길 안 좋게 했다는걸 알게됐는데 화가 안 나는게 비정상인지 궁금한 중기
1,058 15
2020.11.27 20:42
1,058 15
2년 가까이 진짜 서로 제일 힘들때 만나서 서로한테 힘이 되준 친구가 있음
타국에서 유학생활중에 만난거라 더 애틋했음
걔도 나도 우울증 엄청 심한데 내가 심해서 자살시도까지 해서 병원 입원하고 그랬을때 걔가 끝까지 옆에 있어주고 우리집에 와서 청소 다 하고 빨래 다하고 나 밥 먹이고 그랬음
오죽하면 내가 샤워할때도 혼자 나쁜생각할까 걱정되서 걔가 변기 뚜껑 위에 앉아서 나한테 계속 말 걸어주고 그랬음
근데 걘 항상 쓰레기같은 남자를 만나서 돈 떼이고 배신당했어
그래서 내가 맨날 쳐내고 헤어지라고 하고 돈도 받아줬고 1년쯤 지나니까 내가 그 사람 이상하다고 하면 썸도 안 타더라
걘 경제사정이 너무너무 안 좋고 우리집은 잘 사는 편이라 항상 내가 더 사주고 그랬는데 하나도 안 아까웠음
그러다 걔가 회사를 잘려서 그냥 우리집 와서 살라고 내가 거의 책임지다시피 했는데 그때도 걔는 집청소 빨래 설거지 할수있는만큼 다 했어 서로 아까워하는거 하나도 없었음
근데 중요한건 이상하게 얘가 만나는 남자들이 자꾸 뒤로 나한테 연락을 하는거야
내가 너무 매력있어서 그런게 아니라 그냥 쓰레기같은 애들을 자꾸 만나니까 나한테도 집적거린것 같음
여튼 나는 노관심+친구 걱정에 항상 솔직하게 얘기했고 얘는 그때마다 나한테 화는 커녕 고맙다 하고 그 남자애들 끊었음
근데 일련의 어떤 사건들을 통해서...
얘가 나한테 집적거렸던 그 남자들 이후에 만난 남자들한테 아예 직접적으로 나에 대해서 안 좋게 말했다는걸 알게됨
내가 정신병이 있다 알콜중독이다 남자가 많다 이런식으로
두세명한테 다 같은 내용으로 얘기했더라고
난 좀 놀랐던게 얘가 항상 다른 여자애들한텐 내 칭찬을 진짜 입이 마르도록 했었거든 진짜 유명했음
그래서 내가 걔를 앉혀놓고 이거 사실이냐니까 울면서 자기가 다 미안하대
내가 미워서 그런거 아니고 날 정말 그런사람이라고 생각하는건 더더욱 아닌데 그냥 또 남자애들이 나한테 연락할까봐 그랬대
혹시 내가 서운하게 한거 있냐고 이렇게 된 김에 다 말해달라고 나 화 안 났다 그냥 좀 혼란스럽다 했더니 화난것도 서운한것도 없다고 네가 나한테 얼마나 잘해줬는데 내가 서운하겠냐 내가 잠시 돌았던것 같다 그러더라
나도 울고 걔도 울고 걔는 자기랑 인연을 끊고 싶어도 이해한다고 근데 정말 미안하대
나는 인연 끊고 싶지도 않고 2년 내내 아무것도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내 편으로 있어준 애를 미워할 수도 없음
오히려 이해가 가면 갔지...
어떻게 생각해?
댓글 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01.13 22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근거없는 바이럴 몰이 금지 2021.01.22 추가] 20.04.29 344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3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6 15.02.16 30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1217 그외 1월부터 너무 힘들어서 죽고 싶은 후기 2 01.26 325
161216 그외 졸예인데 신용카드 만들까 고민중인 초기 20 01.26 635
161215 그외 선생님덬들에게 궁금한 후기! 보통 수업 자료 본인이 만들어?? 15 01.26 397
161214 그외 남아가 봄 실내복 골라주라 1월생이니 봄 되면 2,3개월 되려나 25 01.26 424
161213 그외 언젠간 내가 죽을거같다고 막연히 생각하는중기 7 01.26 280
161212 그외 아빠랑 둘째큰아빠가 김첨지인데 귀여운 후기 18 01.26 930
161211 그외 오빠나 남동생 있는 덬들네 엄마가 남혈육만 잘생겼다고 칭찬해주는지 궁금한 초기 10 01.26 342
161210 그외 몇년간 사고싶었던 윤동주컵 이제야 사고 행복한 후기ㅋㅋㅋ 4 01.26 774
161209 그외 자꾸 자기가 덕질하는 아이돌 얘기하는 친구 6 01.26 327
161208 그외 내가 기분 나쁜게 예민한건가 궁금한 초기 9 01.26 349
161207 그외 고수 좋아하는 덬들은 비누맛을 못 느끼는 거야? 아니면 비누맛을 좋아하는 거야? 50 01.26 1115
161206 그외 혼자 살면 반려동물 키우는 게 안 좋다고 생각하는지.. 궁금한 중기 11 01.26 403
161205 그외 친구가 자꾸 우리오빠(남친) 잘생겼지???? 이럴때 어떻게 반응해야 할지 모르겠는 후기ㅠㅠ 10 01.26 663
161204 그외 덬들은 열악한 상황에서 더 정신이 강해진다고 생각하는지 궁금한 중기 15 01.26 267
161203 그외 업무 문제로 살짝 기분 나쁜 중기 3 01.26 235
161202 그외 오늘 사람 살리는데 약간 협조한 후기 9 01.26 724
161201 그외 맏이덬 중에 '니'라고 부르는 동생 있는지 궁금한 초기 27 01.26 632
161200 그외 항우울제, 항불안제 사흘 안 먹었다가 내가 큰일 날 뻔한 후기 2 01.26 290
161199 그외 응가 안나오는 후기 ŏ̥̥̥̥םŏ̥̥̥̥ 22 01.26 500
161198 그외 하지도 않은 일을 누명 씌워서 부당해고 당한 경우 어떤 조치를 취할 수 있는지 궁금한 중기 3 01.26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