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나는 평생 방과 거실이 분리되지 않은 집에 살아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드는 중기
1,123 7
2020.11.29 18:51
1,123 7

이건 어디까지나 내 상황에 대해서 고민하는거니까,

집도 있으면서 그런 고민은 사치스럽다 어쩌고 할거면 백스탭 부탁. 그런 댓글 달면 나도 같이 욕해줄거다.


나는 혼자 살고 있고 앞으로도 혼자 살거 같아.

공부가 길었고 내년이면 직업을 가질 예정이야. (오퍼가 오는곳이 지금도 있는데 공부때문에 미뤄놨었어)

지금 살고 있는 집은 열평짜리 오피스텔이고, 오피스텔 답지 않게 시세가 올라서 2억 5천에 샀는데 지금 3억이야. 트리플역세권이거든.

혼자 살기에는 전혀 불편하지 않은 집이긴 한데, 이제 나이도 있고 하니

방이랑 거실이 분리된 집으로 가서 살고 싶어. 


그런데 그동안 집값이 참 어마무시하게 올랐더라... 방하나 있는 아파트나 오피스텔은 쳐다도 못볼정도로.

막연히, 취직하고 나서 대출을 받아서 이사를 가면 되겠지 라고 생각했는데 그걸로 될 것도 아냐.

4년전에 이 집을 사기 전에, 이 집이랑 우리 아파트 옆동(집값이 오른건 이 오피스텔이 아파트 대단지에 끼어있는 오피스텔동이거든)에 17평짜리 방하나 거실하나 집을

같이 놓고 고민했었는데 그집이 이집보다 2억정도 더 비싸서, 엄마가 대출을 끌어오려다가 부동산에 대해서 보수적인 아빠가 반대해서 그집은 못샀어.

그 집은 지금 10억 가까이 해. 내가 가진 돈이랑 내가 향후에 벌고 대출받을 수 있는 돈으로는 못가.

그리고 요즘 부동산대출도 많이 막혔다면서. 그래서 내가 2억을 땡겨서 이사를 가는것도 이제는 거의 불가능일거라고 들었어.

무엇보다 4~5억으로 갈만한, 지금 집 컨디션이랑 비슷한데 방만 하나 더 있는 아파트는 서울시내에서는 눈을씻고 찾아볼수도 없고

오피스텔도 구축 중에서 있는데(맘에 든다! 하고 봤던 비슷한 급의 오피스텔은 7억이더라고..........하하하하)


직장을 잡고 나면 직장 가까운 곳의 경기도로 가야 하려나?

친한 동생이 부천 주공아파트에 전세로 갔는데, 지은지는 약간 됐지만 동네도 괜찮고 집 구조도 좋더라.

그런 쪽으로 이사가야 할까. 나는 대학 이후로는 거의 서울에서만 살아서 서울 아닌 다른데서 살아보는건 아직 상상을 못해봤어.

판교로 이사간 친구 보니 판교도 참 좋아보이는데 거기도 집값이 엄청난데다 90년대에서 2천년대 초반에 지은 구축이 많더라고.

신축 포기하고 그런 쪽으로 가야 할 지.


월세값 올려달라고 집주인한테 통보받거나 나가달라고 할 일은 없다는 거에 감사하게 생각하고 살지만

그래도 정말 집이 지금보다 조금만 더 컸으면 좋겠다.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01.13 13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21.01.10📢, 추천인 코드/아이디 공유 금지 유의] 20.04.29 337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2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6 15.02.16 30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0535 그외 살찜의 2단계에서 다이어트 마음 먹는 초기 1 01.17 306
160534 그외 포토샵이라 일러 돌릴거면 노트북 i3으로 안되는지 궁금한 중기 16 01.17 544
160533 그외 가정폭력범인 아빠를 닮아가는거 같아서 고민인 중기 7 01.17 535
160532 그외 단호박 끊게 된 후기 (생생함 소름끼침 주의) 33 01.17 1976
160531 그외 8 01.17 269
160530 음식 대구 바게트 치아바타 등 식사빵 잘하는 빵집 추천받고 싶은 중기 1 01.17 149
160529 그외 선물할 종이 노트를 추천받는 초기 4 01.17 238
160528 그외 침대 위치 고민하는 중기 14 01.17 807
160527 그외 덬들이면 유럽 어디에서 생활하고 싶은지 궁금한 중기 40 01.17 906
160526 그외 전남친이 보고 싶은 중기 7 01.17 519
160525 그외 쿠팡 물류센터 알바 AR 반품 후기& 소소한 쿠팡팁 (feat. 쿠팡 택배 반품하는 덬들을 위한 당부!!) 10 01.17 689
160524 그외 동네에 슬슬 눈 오는 후기.jpg 7 01.17 840
160523 그외 우울증이 거의 나아져도 일머리는 안 고쳐져서 속상한 후기 9 01.17 560
160522 그외 아무것도 없는 백수가 고용복지센터 방문해도 되는지 궁금한 후기 13 01.17 1070
160521 그외 아저씨들이 회사에서 쓸만한 이모티콘 추천받는 후기 12 01.17 724
160520 그외 친구도 별로 없는데 커뮤도 안 하면 어떻게 되나 궁금한 중기 3 01.17 385
160519 그외 sns 올리기 전에 허락 맡는 게 나이대 별로 차이가 있는지 궁금한 중기 7 01.17 482
160518 그외 층간소음 민원 받았는데 어이없으면서도 황당한 후기(긴글주의) 9 01.17 799
160517 그외 포켓 샌드위치메이커로 붕어빵 비슷한걸 만든 후기 3 01.17 870
160516 그외 회사사람들 점심시간에 남자얘기만해서 불편한후기 3 01.17 5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