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엄마가 고양이 입양보내자는데 종일 우울한 후기
3,046 48
2021.04.21 16:39
3,046 48
우리집으로 고양이를 데려온 지 1년정도 됐어
나는 나중에 고양이가 수명이 다하거나 무슨일이 생겼을때 마음아플걸 걱정해서 데려오는걸 아예 처음부터 반대하는 입장이었고
다른 가족들은 나빼고 다 찬성해서 데려온 거였거든
근데 내가 고양이를 싫어하는게 아니고 엄청 좋아해서 위와 같은 이유로 반대한 거라 금방 정도 들고 종일 얘 보는 낙으로 살게됐어
근데 얼마 전에 엄마가 조심스럽게 그러더라
털 문제 때문에 자기가 너무 스트레스받는다고
다른 곳으로 입양보내면 안되겠냐고
그말 듣자마자 나도모르게 화나고 눈물이 나더라고
엄마 입장도 충분히 이해가는데도 원망스러운 마음이 컸어
내 말 무시하고 데려올땐 언제고 이제와서 또 마음대로 입양보내려고 한다는게 화나서...
어제 그일로 대판 싸우고 종일 우울한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진심으로 고양이가 삶의 일부가 돼버렸는데 만약 입양보내게 된다면 후폭풍 감당을 못할거같다....
댓글 4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8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1 15.02.16 33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7280 그외 친구가 놀러오기로 했는데 사당 이수맛집 추천 부탁하는 중기 14:23 5
167279 그외 이거 내가 잘못한 거냐 ㅡㅡ 4 14:19 54
167278 그외 내가 할머니한테 너무한가 하는 후기 14:17 38
167277 그외 나이들면서 애교살(살쳐짐)생겨서 오히려 어려지고 있는 중기 1 14:05 93
167276 그외 한 눈 시력이 너무 안 좋아서 중공업을 못간 후기 5 14:04 114
167275 그외 이거 혹시 이석증인가 궁금한 후기 9 13:50 146
167274 그외 아빠 얼굴이 갑자기 부었는데 병인지 궁금한 후기 14 13:42 300
167273 그외 화장품들을 어떻게 버려야할지 궁금한 중기 5 13:32 117
167272 그외 장례식에서 본 아버지 조카가 일주일에 한번씩 전화오는 후기 23 13:28 782
167271 그외 자전거 야간 라이딩은 되도록 안해야 되는지 궁금한 중기 8 13:21 191
167270 그외 자궁근종 복강경 수술한 덬들 운동 언제부터 시작했는지 궁금한 중기.vincenzo 7 13:14 160
167269 그외 준재벌(?)집 애 과외하는데 애가 또라이같아서 그만둘까 말까 고밐 하는 중기 19 13:05 687
167268 그외 구찌 반지갑 골라줬으면 하는 중기 12 13:05 342
167267 그외 나 손절한 애 특징 후기 2 13:00 294
167266 그외 친구가 이직했는데 선물을 고민중인 중기 1 13:00 69
167265 그외 내 명품백 누가 긁었나했더니 키링이 범인인 후기 12:56 268
167264 그외 헬스장에서 홈트하는사람 웃겨?? 눈이가?? 25 12:45 905
167263 그외 덬들은 챙겨줄 사람이 많으면 다 챙겨주는지 궁금한 중기 1 12:40 59
167262 그외 진짜 오랫동안 나이를 잊고 살고있었던 후기 4 12:34 298
167261 그외 가족이 어느 집으로 이사가는게 좋을지 결정 못하고 있는 중기.. 덬들이 한번만 봐줘라ㅜㅜ 69 12:19 7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