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옆팀 직원이 퇴근한 내 컴퓨터 켰다가 걸린 후기..
2,628 20
2020.11.28 01:49
2,628 20

오늘 있었던 일인데..


칼퇴하고 와서 애들 밥 먹이고 있는데 회사 카톡 로그인이 떴어.

팀장님(이지만 친한 언니임)한테 컴퓨터 켰냐고 전화했는데 1시간 전에 불 다 끄고 퇴근했대.

누가 팀에 들어와서 내 컴퓨터 켠거잖아. 첫째 데리고 회사로 갔어 (차로 5분 거리)


우리 팀이 있는 복도에 들어서니까 옆 방 박사님이 서있더라고.

애기 인사시키고 나도 인사하니까 묻지도 않았는데 "아까 인터넷좀 하느라고 컴퓨터 켰어요" 이러는거야


우선 나는 직종이 연구원이고 그분도 연구원이야. 

업무는 전혀 관련 없어. 1도 엮일 일 없음.. 그냥 각자 맡은 분야의 연구를 함..


근데 우리팀 실험 기기를 그 팀이 빌려서 써

(우리 회사에서 만든 거라 사내에서는 아주 흔한 기기야. 그냥 가까워서 빌려 쓰는거. 그리고 되게 흔한 기기라서 연구 분야 상관없이 다들 씀)


그게 우리 팀 기기실에 있어서, 그 팀에서 야근할때 기기를 쓰면 기기실 문을 열어놓고 가거든. 

그 기기실과 우리팀은 보안 안되는 사무실 문으로 연결 되어있고..

다시 말해 기기실을 통하면 우리 팀으로 보안 없이 들어올 수 있어. 

(사무실 문이랑 기기실 문에는 세콤 있음.. 기기실 문 닫고 울 팀 사무실 문 닫으면 보안 완성인데 기기실 문만 열어놓는거)


그 박사님은 나이 50대고 인사는 하지만..말 안하고 컴퓨터 켤 정도로 친한 사이 아니거든. 

그냥 정수기 앞에서 스몰토크 하는 정도의 친분이야.

그리고 인터넷을 급하게 써야될 정도로 자기네 사무실이 멀면 모르겠는데

바로 옆이거든.. 자기 책상까지 30초안에 갈수 있음


우선 너무 당당하게 그렇게 얘기해서 아 네..하고 들어가서 컴퓨터 끄고 집에 왔어. 

(심지어 컴퓨터도 그렇게 켜놓고 안껐더라. 주말 내내 어쩌라고..)


오면서 너무 기분도 나쁘고 이건 뭔가 아닌데..하는 생각이 들었어.


울 팀 팀장님한테 얘기했더니 자기가 집에 있을때도 그렇게 저녁에 로그인 카톡이 뜬 적이 몇 번 있었대.

근데 컴퓨터가 오래되서 그런가보다..하고 넘겼다는거야.



그러다 어렴풋이 친한 직원분 남편(사내부부)이 그 박사님이랑 척을 졌는데

실험 데이터를 훔쳐갔네 어쩌구..했던 기억이 나서

그분께 전화로 상황 설명을 했더니

상습범이라고 하더라고;;

알고보니 회사에서 그런 일로 분쟁이 있었던게 한두명이 아니래

그래놓고 자기 실험 데이터 훔쳐갔다고 시비걸고 그랬나봐.


당장 인사팀에 가서 보안 문제로 공론화 시켜야 된다, 안그러면 오히려 뒤집어쓴다 조언해주셨는데

우선 우리 회사 인사팀이 그렇게 일을 잘하는 것도 아니고 뭐 해결해주고 그런것도 없고


우리 팀 자리가 좁아서 기계를 그 팀 기기실에 놓은게 많거든.. 우리가 을인 입장이야ㅜㅜ

방 빼라고 하면 빼야함....ㅋㅋ


그리고 그분이 좀...뭐랄까....상식적이지 않는 사람이라서

사실 싸우기도 싫고.. 내가 새가슴이라 싸우지도 못하지만ㅠㅠ

솔직한 심정으로는 그냥 피하고 싶음. 정신 사나운 일 만들기 싫고


근데 또 이대로 넘어가면 내가 모르고 넘어갔을 거라고 생각하고

또 우리팀에 들어올거 아니야? 


그래서 월요일에 그 분이 잘 쓰는 우리 기기를 그 팀 자리에 놓겠다고 하고 

금요일에 간건 내가 알고 간거다 앞으로 안그랬음 좋겠다 얘기는 할거야.

그 분 평소 레파토리 대로라면 자기 의심하냐 모함한다 어디가서 이런얘기하냐 이런 얘기 하면서

싸움닭처럼 달려들겠지만 ㅜㅜ 그래도 안떨고 잘 얘기해야지.. ㅠㅠ


이미 잠정적으로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결정했기 때문에, 뭔가 조언을 바라고 글을 쓴건 아니구


저 사람은 왜 내 컴퓨터를 켰을까...?

보통 락 걸려 있어서 당연히 로그인 안되는거 알텐데

왜 컴퓨터를 켰을까?

진짜 인터넷 때문인가..? 근데 핸드폰 있잖아

내 컴퓨터에서 뭘 가져가려고 했다 하기엔 내가 뭐 엄청난 기업 비밀이나 엄청난 실험 데이터가 있는것도 아니야 (우리 팀 쩌리거든...돈도 못벌고 ㅜㅜ)

그사람이 하는 실험에 내가 끼는거 하나도 없는데 왜 컴퓨터를 켰을지 너무 궁금함..


이전에 이런 동일한 일이 있었던 사람들도 부서가 하나도 안겹쳐 (구매팀/생산팀/품질관리팀.....)

데이터 도벽이 있는건가...?


혹시 왜 그런짓을 했을지 짐작가는것들 없니...?

이것땜에 잠이 안옴...궁금해서...ㅋㅋ


댓글 2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01.13 14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21.01.10📢, 추천인 코드/아이디 공유 금지 유의] 20.04.29 337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2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6 15.02.16 30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0765 그외 일머리 존못인 직장인덬들 어떻게든 살고 있는지 궁금한 중기ㅣ 21:29 34
160764 그외 사실 열심히 공부해서 약대 간거 후회해 8 21:29 188
160763 음식 노래가사에 과몰입하는내가 너무싫은 중기 21:27 25
160762 그외 감기 걸리면 귀가 먹먹한건지 궁금한 후기 21:26 11
160761 그외 나만 취직하니까 결혼하고 싶은건지 궁금한 중기 8 21:13 242
160760 그외 속눈썹펌 셀프로 해본 후기 21:06 116
160759 그외 손이 과하게 시린데 이런 증상도 류마티스 내과에 가야하는지 묻고 싶은 중기? 3 21:05 65
160758 그외 피아노치는거 생각보다 에너지 소모 큰 후기 1 21:02 92
160757 그외 같이 먹고 돈계산할때 다들 어떻게 하는지 궁금한 중기 7 20:52 160
160756 그외 퇴근하면서 달 찍은 후기 1 20:52 142
160755 그외 덬들은 이런 상황에서 운전 하는지 안하는지 궁금한 중기 28 20:40 297
160754 그외 남자 패션 바보ㅜㅜ 도움 부탁하는 초기 5 20:39 89
160753 그외 방에서 향기로운 향 나게 하려면 어떻게 해아할까 7 20:38 174
160752 그외 20대 덬들 옷 어떻게 입는지 스타일 어떻게 찾는지 보통 옷을 어디서 사는지 궁금한 중기 6 20:30 176
160751 그외 의치한덬들 태블릿pc 뭐 쓰는지 궁금한 중기 9 19:56 292
160750 그외 엄마랑 내가 추구하는 스타일이 너무 달라서 넘나 스트레스 받는 후기,, 패션 고자를 살려줘,,,,, 106 19:54 1080
160749 그외 공부하다가 나이 찬 덬 진로 고민 같이 부탁하는 중기.... 9 19:42 311
160748 그외 편의점 알바하는데 이상한 아줌마 온 후기 5 19:38 254
160747 그외 독서실방을 시원하게 만들 방법 없는지 덬들의 도움이 절실한 재수생의 중기ㅠ 3 19:29 270
160746 그외 30대 후반인데 아이돌 좋아진 후기 31 19:10 9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