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코감기 후유증으로 후각과 미각을 상실한 초기
489 4
2020.10.24 06:32
489 4

지난 주말에 코감기가 씨게 왔어. 한 3일동안 코가 맵더라. 진짜 무슨 화생방인줄...


그러다가 코감기가 진정되면서 화요일쯤부터인가 아무 냄새도 맛을 느낄수 없다는 걸 깨달았다?


처음에는 엄청 신기했어..


정말 냄새가 하나도 안맡아져. 삭힌 연어를 얼굴에 들이밀었는대도 전혀...완전 파업상태야. 


코가 막혀있는 상태도 아님. 숨도 살 쉬고 있음. 하지만 후각 ㄴㄴ 미각 ㄴㄴ임.


냄새가 안맡아진다는건 크게 불편하지도 않고 오히려 좋았음.


평소에 너무너무예민한 후각때문에 힘들었는데 뭔가 코로 느끼는 고통에서 해방된 기분임 ㅎㅎㅎ (후각은 반만 돌아왔음 좋겠다!!)


맛을 못느끼는건 처음엔 뭔가 띠용스럽다가 곧 맛을 못느낀다는건 큰 즐거움을 누리지 못한다는걸 알고 엄청 슬펐다 ㅠㅠ


그런데 이쯤되니까 식욕에서 해방된 기분임.


맛을 못느끼니까 더 먹고 싶다는 욕구가 없음. 


맛도 안나는걸 그저 허기를 달래기 위해서 씹어 삼켜야된다는게 귀찮다고 느껴짐(살면서 내가 먹는게 귀찮아 질줄이야...)


배가 고프다느끼면 입에 쳐넣어줌. 맛도 안가리니까 정말 대충 아무거나 먹어도 힘들지가 않음.


평소에 싫어하는 것들도 아무 맛, 냄새가 안나니까 식감 문제만 아니면 먹는데 지장없음. (상한건지 아닌지 구분 못함)


저절로 편식도 안하고 먹는양 조절도 되서 다이어트가 되고 있는 중이얌!!!


근데 미각이라는게 참 신기하더라. 눈으로 뭐먹는지 아니까 예전 기억을 더듬으면 그맛이 나는것도 같은 느낌이 들고..ㅋㅋㅋ


나는 맛을 못느껴도 혀나 침샘은 반응하더라 신거먹고 하면..그런 느낌으로 맛도 유추가능하더라.


후각과 미각이 식욕에 미치는 영향을 몸으로 느끼는 중이야. 



지금까지는 긍정적인 효과가 큰거 같네ㅋㅋㅋ


사람이 덜 예민해지고 좀 무감각해서 그런지 성격이 무난해지는거 같아


불편한 점은..상한음식을 구별하기 힘들다...? 불난걸 냄새로 감지가 힘들다...? 내 위생상태(발냄새등) 점검이 힘들다는것 정도?


근데 이것도 뭐 혼자 사는게 아니니까 크게 불편하지도 않아~


혹시 나처럼 코감기 이후에 후각&미각 상실 됐던 사람 중에 자연회복 된 사람있을까... (그래도 살짝 걱정 중)



다들 환절기에 감기 조심해~~~



(TMI지만, 해외덬이고 코로나 진단키트로 코로나 아닌 것도 확인했고..병원을 쉽게 갈수 있는 환경이 아니라 빠르면 다음주 주말에 병원 갈수 있을듯.....ㅠㅠ;;)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30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 궁예 금지 등 04.29 292만
전체공지 【 🚨🚨🚨🚨 2020.11.30 *필독* 금일부터 일부 이용자에게 뜨는 노골적인 성인광고 관련 공지 추가 🚨🚨🚨🚨 】 모바일 이용자들한테 뜨고있는 바이러스 낚시 백신어플 유도 설치 or 타사이트 납치 광고 유의 안내 342 16.07.05 16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57 15.02.16 29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8567 그외 인생이 수지타산이 안 맞아서 안락사하고 싶은 중기.. 3 19:47 67
158566 그외 혹시 이 차(tea)가 뭔지 아는 덬이 있는지 궁금한 중기 3 19:43 70
158565 영화/드라마 금발이 너무해st 같은 킬링용 영화 추천바라는 중기 11 19:35 67
158564 그외 아이폰 6 쓰다가 갤럭시 썼던 사람이 최신아이폰 쓰면 뭐가 불편할지 궁금한 후기 2 19:28 85
158563 그외 집 안 전자제품 의존 비중을 낮춰야겠다고 결심한 후기 4 19:17 200
158562 그외 친구가 일때문에 매번 힘들다고 하는데 지치는 중기 3 19:17 121
158561 그외 집 보러 온 사람이 붙박이장 여는 거에 내가 민감한지 궁금한 중기 21 19:14 362
158560 그외 혹시 덬들도 이런 느낌 아는지 궁금한 후기 2 19:10 63
158559 그외 닌텐도 위 스포츠랑 스위치 링피트 차이가 궁금한 중기 7 19:04 126
158558 그외 난소복강경 수술 5일차 후기 및 궁금한점 중기? 7 19:03 99
158557 그외 할 일 미룸? 회피?도 병인가 싶은 초기 4 18:54 160
158556 그외 정신과 가도 될까 2 18:49 85
158555 그외 과거에 들었던 안좋은 말이 계속 떠오를때 어떻게 해야하나싶은 후기 2 18:47 79
158554 그외 유부덬 가끔 이런 생각 드는 게 당연한 건지 궁금한 후기 6 18:43 299
158553 음식 방금 해먹은 스파게티가 맛있어서 레시피 공유하는 후기 2 18:41 194
158552 그외 덕질 진짜 빡치는 중기... 1 18:37 121
158551 그외 남친 어머니가 부러운 중기 4 18:26 490
158550 그외 트리 놓고 싶은 자취생 결국 창문트리 꾸민 후기 9 18:25 511
158549 그외 몰랐는데 내가 생각보다 꽤 많이 걸어다녔던 후기 18:20 195
158548 그외 지금 시기에는 마트도 가면 안 되는 건지 궁금한 초기 21 18:06 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