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복학을 눈앞에 두고 쓰는 휴학 후기
496 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73743529
2018.02.15 02:21
496 3
다다음주면 이제 복학이라니 믿기지가 않는군 ^^.... 추억팔이 할 겸 써봐!!ㅋㅋㅋ

원덬이는 사대생임, 애들 가르치는 걸 알바로도 많이 하다보니 항상 가르칠때마다 내가 여기서 애들한테 가르쳐 준게 자라면서 도움이 되긴 할까? 싶더라고
친구들 통해서 뭐 이런걸 배우면 이런쪽으로 간다더라~ 하고 듣긴 했지만 너무 먼 얘기 같고 잘 모르겠어서 마음이 좀 그랬어
그렇게 한창 전공에 대한 회의감을 느끼고 있는 상태에서 마침 학교 사람들과 트러블로 멘탈이 파워뿌셔당하고마라따...ㅁ7ㅁ8

마음이 지치니까 하염없이 쳐지기도 하고 + 이렇게 학교를 다녀봤자 허송세월 일 것 같고 + 대학생같은 느낌 낭낭한걸 해보고 싶어서 
주변에 많이 얘기하고 다니면서 내 휴학에 대한 확신을 얻게 됐어. 

교수님 부모님 설득하는게 제일 힘들었는데 그러면서 휴학 중의 계획을 짠 것 같당 ㅎㅎ

우선은 다양한 걸 해보고 싶었는데 겸사겸사 돈도 벌면 좋겠다 싶어서 이런 저런 알바를 했어!!! 
정말 1도 안쉬었음, 사실 공부도 하고 싶었는데 공부할 여유가 1도 없이 살았어 흑흑 밤낮도 없이 죽어라 일하고 일하면서 사람만나고 하는게 다였다...
이런 저런 일 해보면서 멘탈도 성장 경험적인 부분도 모든 면에서 많이 성장했어! 내 성격같은 것도 되돌아보게 하는게 많은 시간이었어

돈도 생겼겠다 대학생활의 로망인 유럽여행도 다녀와야지 싶었기 때문에(사실 이것때문에 돈 되는 경험을 한 거여찌...ㅎ...) 계획을 짰음! 
정말 나가선 생존의 위협도 느껴보고 사람만나면서 간접경험도 많이하고 외국어도 많이 배웠어. 지금은 잊어가지만 엄청 많은 나라들을 다녔는데 그 나라 인사 사과 감사 는 이제 잘 할 수 있게 됐어 
그리고 장기여행이니까 계획짜는 스킬!!!! 이 정말 늘더라고, 나는 타이트한 일정이어서 더 그랬는데 나의 한계를 알고 그거에 맞춰 계획을 짜보기에 좋은 기회였어...bbb
사교성도 미친 폭발하더라. 나가니까 위아더월드가 되더라고ㅋㅋㅋㅋㅋㅋ


그렇게 돌아와서 복학준비하고 설렁설렁 마지막 휴식을 즐기다보니 복학이 2주 남게 되었는데 
결론은 휴학 왕잘했다임

휴학 후 생활에서 얻은 것 중 가장 좋은 건 마음의 여유가 생겼다 인 것 같아. 산전수전 다 겪고 쉴만큼 쉬고 나니까 그래서 그런지 ㅎㅎㅎㅎㅎㅎ
대학에선 나이가 많은 축이지만 사회에서는 어린 편으로서 해 보고 겪어볼 수 있었던 것들도 많은 도움이 된다! 주변에 좋은 연장자들이 많아서 많은 면에서 가르침을 받았어.
만난 사람사람들이 너무 감사하고 고맙고 그렇다ㅠㅠㅠ 다시 돌아가려니 추억이 너무 아련해 

단점은 내가 너무 해피한 휴학생활을 했다는거...? 공부는 1도 안해서 돌아갈 게 걱정이라 급히 준비하고 있긴 해


주변에서 내가 휴학한다 할 땐 너가 하고싶은 목표가 있으면 휴학하라고들 했는데 
나는 지내보니까 뒤처지는게 싫다라는 생각이 너무 들지 않는 한 해보는 게 좋을 것 같아! 그런 것만 아니라면 정말 강추하고 싶어졌어.
더 넓은 세계를 보는 것도 좋고, 나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거나, 그냥 쉬기만 하는거래도 뒤돌아 봤을때 나만 만족할 수 있다면 된거 아닐까 ㅎㅅㅎ... 

행복한 휴학생활이었다... 조만간 날 알아볼 수 있을 것 같은건 지우러 와야겠어 새벽감성에 취해서 써보고싶었당 ㅎㅎ
댓글 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3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0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3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1 16.06.07 27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71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43 15.02.16 1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3204 그외 내 택배가 옥뮤다에 빠진거같은 후기... 01:52 38
113203 그외 이사 앞두고 집이 계속 맛이 가고 있는 중기 01:48 31
113202 그외 엄마를 존경하지 않는 거 같을 때 어떻게 해야하나 조언을 구하는 후기 6 01:24 86
113201 그외 음향기기 잘아는 덬들에게 블투스피커 112233 받고싶은 중기 01:19 36
113200 그외 팀플하다 친구랑 곧 싸울것 같은데 누구잘못인가 궁금한 중기 10 01:08 95
113199 그외 취준 반년만에 나도 모르게 살 빠진 후기 01:04 82
113198 그외 실비가 비싼것같아 조언구하는 초기 1 01:03 58
113197 그외 여덬들한테 썸녀의 말 해석을 부탁하고 싶은 중기 30 01:00 308
113196 그외 소름돋는 꿈 꾼 후기 1 00:48 57
113195 그외 생리어플에 경구피임약 알람 해주는 기능있는걸 찾는 후기 5 00:35 104
113194 그외 한달에 약 50만원으로 사는 학식인데 지금 15만원 남은 후기....내 소비 습관 심각한건가? 7 00:33 292
113193 그외 과외덬 학부모가 먹는 걸로 차별해서 은근 모욕감 느낀 후기 6 00:31 251
113192 그외 저녁 안먹기 효과가 궁금한 중기 2 00:26 105
113191 그외 낙하산의 기준이 궁금한 중기 1 00:04 103
113190 그외 일본여행 갈까말까 고민중인 중기...(요약0) 2 00:02 162
113189 그외 sd카드 삽입 후에 자꾸 인터넷 창이 탭 중지 뜨는 이유가 궁금한 후기.. 8ㅅ8... 11.14 34
113188 영화/드라마 신동사 조조로 첫상영 본 후기 (스포x) 2 11.14 167
113187 그외 전직 작가덬 자소서로 ㄹㅇ 소설 쓰고 있는 중깈ㅋㅋㅋㅋㅋㅋ 2 11.14 320
113186 그외 수능에서 이런 대리시험 경우도 있을까 궁금한 중기 8 11.14 413
113185 그외 버스에서 배려했다가 욕 먹은 후기 ㅎㅎ 3 11.14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