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대기업때려치고 초밥집 보조로 일하고있는 즁기
4,490 73
2021.04.21 15:45
4,490 73
학교다닐때 그럭저럭 공부좀해서 소위말하는 명문대가서 졸업하고 취업준비끝에 대기업 드감. 그렇게 또 무난한 사회생활은 시작되었고 어느덧 5년이지나면서 번아웃오고 극심한 매너리즘에 빠졌어. 뭘하고싶은건지 목표도없고 그냥 기계인것만같았어.

오랜기간 고민끝에 퇴사를 결심했고 평소 관심이 있었던 일식업계에 뛰어들기로 결심함. 당연히 집에서는 난리가났고 주변에서도 미쳤냐고 뜯어말리고 난리도 아니였..

근데 뭐 이미 마음은 굳혔고 퇴사후 일식학원 두달 수료후에 초밥집 막내로 들어갔어. 진짜 바닥부터 시작한건데 매일매일 울다 집에 울정도로 너무너무 험하고 힘든 세계였음. 여지껏 살면서 그렇게 험한 욕설을 들어본적도, 몸써본일은 해본적도 없어서 더 힘들었을수도..

하루종일 설거지에 청소에 쓰레기 차우고 물건 나르고 하면서 어느순간 손,피부는 다 망가지고 그냥 매일매일을 거지처럼 다님. 예쁘게 꾸미고 오는 손님들보면 가끔 현타가 오더라.. 그 높은 월급, 편한 사무직 다 버리고 내가 지금 뭐하는짓이지 하는..

밑바닥 보조부터 시작해서 일한지 이제 1년다되어가네. 기존에 일하던 사람들도 내가 얼마나 버틸까 의문을 가졌던거같아. '좋은대학에 대기업다니다 왔다는데 얼마나 가겠어? 좀 하다가 힘들면 다시 예전직장 돌아가겠지 뭐' 하는 그런시각.. 난 그게 더 싫어서 닥치는대로 내가 다 하겠다고하고 구르고 넘어지고 엎어지고 칼에 베여서 피가 철철 흘러도 타도 안냈어. 뒤에가서 몰래 밴드로 봉합하고 다시 일하고.. 쟤는 저럴줄알았어 라는 소리가 너무 듣기싫었거든.

1년쯤되어가니 주위에서도 슬슬 인정해줬어 포지션도 가파르게 올라가서 몇명제끼고 지금은 한가할때는 실장님 허락하에 내가 직접 초밥 만들기도해.

2~3년정도 더 경험후에 혼자하는 작은 이자카야로 내 가게를 차릴예정이야~ 중간중간에 중기, 혹은 초밥집 차리면 후기 남겨볼게 ㅎ
댓글 7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8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5790 그외 직장에서 어떤 동성동료한테 고백받았는데 거절했더니 호모포비아된 중기 75 11:46 2701
25789 그외 언니가 기존나쎔의 표본이라 본받고 싶어진 중기 60 05.12 3650
25788 그외 저녁식사를 놓고 엄마랑 매일 다투는 중기 45 05.12 2143
25787 그외 덬들이 보는 유튜브 브이로그 추천받고 싶은 중기 58 05.11 1760
25786 그외 막둥이 남동생의 스타벅스 셔틀이 된 것 같은 후기.talk 47 05.11 3738
25785 그외 이런 특징 가진 덬들 본인 mbti 뭐야?? 153 05.11 2088
25784 그외 죽다 살아난 사람 거부하는 말을 어떻게 해야할지 제발 도움이 필요한 초기 65 05.11 3073
25783 그외 덬들은 어떤 더쿠인지 궁금한 초기 57 05.11 1082
25782 그외 덬들은 외모중 세가지를 바꿀수있다면 뭘 바꿀지 궁금한 초기 61 05.11 1322
25781 그외 요양병원덬 어르신들이 너무 귀여웠던 어버이날 후기 56 05.11 1581
25780 그외 동생한테 넘겨받은 컴퓨터가 부담스러운 후기 55 05.10 3889
25779 음식 초등교사 만 두 달 후기 55 05.10 3213
25778 그외 본인 조카 챙긴 배우자에게 뭐라하는 사람이 이해가 안가는 중기 65 05.10 2585
25777 그외 가족이 어느 집으로 이사가는게 좋을지 결정 못하고 있는 중기.. 덬들이 한번만 봐줘라ㅜㅜ 96 05.10 2040
25776 그외 술버릇이 고민인 후기.... 88 05.10 3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