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30극후반 거의 40인 덬인데 명품 물건 하나도 없는 중기 (그리고 남들 시선이 궁금한 중기)
1,936 45
2021.04.15 23:50
1,936 45
돈도 없다만 관심자체가 없음
(얼마나 다행인지 모름. 돈도 없는 주제에 갖고만싶으면 얼마나 불행했을런지 ㅠㅠ)
30대부터 꾸준히 주변에서 뭐라고 하기는 했음.
그래도 명품 하나 갖고 다녀줘야한다. 그거 하나만 들고다녀도 사람이 달라보인다. 니나이에 명품 하나 없으면 사람이 초라해 보인다. 기타등등.
지금까지는 신경 안썼는데, 이게 내가 결혼을 못하고 이나이에 도달하니까 자신감이 없어졌는지, 점점 더 신경쓰이고 가슴에 박힘. 남들눈에 못나고 초라해 보일까봐 ㅠㅠ

이게 내 주변사람들만 이렇게 생각하는건지 (명품 아이템 꼭 있어야한다) 아님 대다수가 그렇게 생각하고 없는 사람들 다른 눈으로 보는지 궁금해서 여기 물어봐.

근데 나 일부러 어케어케 무리해서 비싼 명품을 장만해도 내 성격상으로는 못 쓸것 같아. 망가뜨릴까 걱정되서. 다른 옷들이랑 어울리지않을까봐도 걱정됨. 내가 늘 중저가에서 다 해결을 봐서.
댓글 4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97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5818 그외 어른이 되면 행복할지 궁금한 초기 44 05.17 933
25817 그외 병원 출입이 거부된 것 같아서 후회되는 중기 54 05.17 2612
25816 그외 지각하는 습관이 안고쳐지는 중기 47 05.17 2050
25815 그외 강아지 안락사 시키기로 결정한 중기 72 05.17 3379
25814 그외 지도교수는 정신과 약물치료를 권하고 정신과 간호사인 이모는 그냥 살래서 망설이는 중기 46 05.17 2170
25813 그외 동생이랑 나랑 언쟁오갔는데 누가 더 합리적인지 봐줘 58 05.16 2681
25812 그외 브라이덜샤워를 하고 싶은데 해줄 친구들이 없는 후기 97 05.16 4306
25811 그외 상견례에서 이런 경우 결혼파탄 수습 가능한지 궁금한 후기 117 05.15 4280
25810 그외 학원 강사가 교육자라고 생각하는지 궁금한 중기 42 05.15 2068
25809 그외 초등부 강사덕 학부모 보면서 느낀점 간단한 후기 48 05.15 3084
25808 그외 (혐주의)집 치우기 시작한 초중기(혐주의) 너무 욕하지는마.. 88 05.15 4003
25807 그외 특별히 더 예쁜 자식은 뭔짓을 해도 안변하는지 궁금한 중기 48 05.14 2808
25806 그외 카페 손님이 카페 기물 가져간 게 의심되는데 경찰 갈말 망설이는 초기 105 05.14 40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