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복직때문에 아이를 친정엄마가 봐주셔야하는데 얼마를 드리면 좋을지 고민되는 중기
2,825 64
2021.02.24 19:22
2,825 64
맘카페에 쓰려다가 친한 사람들이 내 닉네임을 다 알아서 익명인 더쿠에다가 고민을 털어놓아 ㅠㅠ


난 올해 6월에 복직을 앞두고 있고 지금 친정집 15분 거리인 근처에 살고있어
아이낳으면 봐주신다고 하셔서 일부러 타지에서 이사온거라 봐주시는건 확정이야!

요즘 (한국인 기준) 시터를 쓰게되면 베이스가 250이고, 가족이 봐주더라도 거의 비슷하게 드리는 추세이긴 한데

사실 우리집이 어릴때부터 형편이 정말 많이 안좋고 아빠도 안계셨던 탓에 내가 경제활동을 빨리 시작해서 한 5천만원 되는 집의 빚도 다 갚고 집 보증금이랑 월세도 다 내고 살았거든

혈육 결혼할때도 한 천만원 보탠거같고... 그냥 하여간 집안의 대소사가 생기면 내가 큰돈은 다 처리한거같아 ㅠㅠ

그럴때마다 가족들은 내가 나중에 아이를 낳게되면 돌봄을 도와주는걸로 이 고생을 덜어주겠다? 그런 뉘앙스로 항상 얘기를 했었던것 같아

이제 복직하는 날이 다가와서 본격적으로 엄마랑 얘기를 해보아야 하는데 내가 나쁜 딸인거같지만 난 월급도 250 전후라 엄마에게 절반 이상 드리고 싶은 마음이 없거든........
한 130 이정도로 엄마에게 말씀드려봐도 좋을까 ㅠㅠ 휴 고민이야...

(+) 아 참고로 와서 봐주신다면 시간은 오전 8시반~저녁 8시정도로 좀 길긴 해 ㅠㅠㅠㅠㅠ 남편과 나 둘다 회사까지 거리가 좀 있음 ㅠㅠ
댓글 6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5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12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4 15.02.16 32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5624 그외 엄마가 80만원 정도 빌려달라고 했던 중기.. 46 04.20 2305
25623 그외 임테기 두줄 뜬 초기 44 04.20 2012
25622 그외 내가 윗집사정을 이해해야하는지 궁금한 초기 51 04.19 2671
25621 그외 엄마가 80만원을 빌려달라는데 고민되는 초기.. 51 04.19 2477
25620 그외 주식해서 돈 번사람이 많은지 잃은 사람이 많은지 궁금한 초기 55 04.19 2034
25619 그외 코로나 + 갑분 수술 + 가정 문제 3연타 맞고, 유학을 가야 하나 말아야 하나 끝도 없이 고민하는 중기 46 04.19 1997
25618 그외 남친 엄마가 한 말이 진심인것 같아서 탈출 각 잡아야 하나 싶은 중기 83 04.19 3914
25617 그외 요즘 집값 보면 평생 성실하게 산 엄마의 삶이 부정 당하는 것 같은 중기 62 04.18 3157
25616 그외 먹토가 안좋은 이유가 알고싶은 중기 63 04.18 2763
25615 그외 자식노릇 잘하는 나는 왜 미워하고 그 반대인 동생을 편애하는지 모르겠는 후기 55 04.18 3075
25614 그외 어떤 가정이 더 좋은지 물어보고 싶은 중기 112 04.18 3046
25613 그외 결정장애 원덬이ㅠ 덬들에게 웨딩스튜디오 추천받고싶은 초기ㅠㅠㅠ.jpg 56 04.17 2265
25612 그외 덬들 지금까지 살아온 인생에서 젤 잘한게 뭔지 궁금한 후기 87 04.17 2094
25611 그외 덬들은 생리 일주일전인지 아는방법이 있는지 궁금한 중기 49 04.17 1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