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내가 요즘 논란인 수시 전형의 수혜자같은데 조금은 당당해지고싶은 후기
5,568 45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20066379
2018.11.12 23:52
5,568 45

작년 입시생임.. 지금 새내기.

나 다니던 고등학교는 서울 끝자락에 있는데 반에서 세 명 정도만 인서울하는 그런 학교였음.

과학중점이어서 이과가 문과보다 쎘는데 나는 문과였어.

우리 엄마는 나이도 많으시고 입시 잘 모르심 걍 너 가고 싶은데 써라라고 얘기만 하셨어ㅎ 학교 온 적 한 번도 없었고, 내 입시에 전혀 관여 안하셨음.

나는 중학교때 범생이 소리 듣는데 비해 성적이 그리 좋지 않았던게 약간 열등감이 있었음

그래서 고등학교 와서는 좋은 대학에 가겠단 생각보다는 그냥 전교1등이 한 번 해보고 싶어서 죽어라 했음

내신관리 빡세게 하고, 수업시간때 안졸려고 이것저것 다해보고, 그랬더니 2학년 1학기에 문과 전교1등 찍었어. 문과이과 나뉜 후로는 전교1등 유지했음.

학교에서 할 수 있는건 돈드는 영재반 뺴고 다 했음 ㅇㅇ 반회장도 3년 내내 했고, 책도 많이 읽었고 대회도 있는대로 다 나갔어.

수업시간에 사소하게 하는 발표도 엄청 열심히 했어. 그런거 선생님들이 다 생기부에 적어주심.

걍 그러고 살고 나니까 생기부가 빵빵했어. 대신 봉사는 걍 이수시간만 채웠음...

그래서 수시 다 좋은 대학으로 썼고, 그 덕에 수시로 연고 중에 하나 왔어.

내신은 전교1등이긴 했는데 1점대 극초반은 아니라서 학교장추천은 아예 거절하고 그냥 일반전형으로 넣었어.

수능 최저 조건이 3합5였는데 수능때 국수영 111 나와서 그냥 그걸로 맞췄어. 사탐은 34였나 그랬어. 좀 말아먹었어.


정시로했음 절대 이 대학 못 왔을거임. 다 턱걸이로 한 1등급이고, 국어나 수학은 3학년때 모평때마다 3등급 떴었는데 수능때가 더 잘나왔어.

수능때 오히려 긴장이 덜되었던 거 같아. 1차조차 하나도 발표 안 난 상태였지만, 그래도 수시로 갈 거란 기대는 있어서 그랬을 수도 있고.

그냥.. 여기와서 보니까 나 굉장히 하릴없는 존재임.

대학오니까 애들은 다 영어도 잘하고, 공부도 잘하더라. 나는 진짜 학점 3점대 따기도 급급해함.

종종 나는 이 대학 수준에 안 맞는 거 같다고 생각도 들어.

지금도 내가 잘하는건 과제 꼬박꼬박내는거랑 출석.. 진짜 한 번도 빠진 적 없음.

근데 그래도... 나는 내가 엄청 노력했었다고 생각하고 수시로 온게 부끄럽진 않아.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최대한 노력했음.

자소서나 면접에 쓸 돈이 없어서 그냥 그것도 학교 쌤 도움 받고 나 혼자 노력했음.

그냥.. 요즘 수시는 적폐다, 하는 거 보면 공감도 가고 틀린게 많은걸 아는데 그냥 속상해져서...ㅋㅋㅋㅋ

나 같이 3년간 악바리로 노력한 애들도 있을거야.

물론 지금 정시비율이 너무 낮다는건 나도 공감하고 정시비율도 좀 올려야한다고 생각함.

댓글 4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2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9 16.06.07 322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14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0 15.02.16 1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1536 그외 다이어트 하면 할수록 오히려 현타 오는 후기 1 09:03 12
121535 그외 취미로 쓴 웹소설 출간하고 뿌듯한 후기 08:59 29
121534 그외 안그랬는데 갑자기 생리 열흘전부터 배가 아픈 증상이 생긴 후기 08:52 22
121533 음악/공연 장시간 드라이브 할때 신나게 듣는 곡 추천 후기 1 08:45 23
121532 그외 부모님이 진상같은 행동할때 어떻게 행동해야할지 모르겠음 2 08:45 59
121531 그외 질이 좀 괜찮은 인쇼 알고싶은 후기 08:42 31
121530 그외 내 증상을 뭐라고 검색해 알아봐야할지 모르겠는 후기 4 08:27 80
121529 그외 취미로 웹소설 설정 쓰다가 날린 후기 2 07:57 132
121528 그외 만난지 4달정도 된 남친에게 가정사 털어놓는 거 오바인지 궁금한 후기 12 06:52 448
121527 그외 유튜버들 영상 보면 비대칭이 아닌게 부러운 중기 1 06:50 117
121526 그외 내 몸보면서 다이어트하기가 너무 힘든 중기 2 05:11 189
121525 영화/드라마 밑에 덬 보고 쓰는 사바하 후기(다소 스포 있을 수 있음 주의) 4 04:17 262
121524 그외 마른덬들 불화자 어디꺼입는지 궁금한후기(맞늗게 없어서 슬픈후기) 9 02:48 302
121523 그외 외국사이트에서 물건 샀는데 pending 걸린 중기 1 02:37 227
121522 음악/공연 생리가 미뤄지는 이유가 궁금한 초기 12 02:25 373
121521 그외 인생이 너무 힘든 중기 02:22 123
121520 그외 쿠팡 새벽배송 진짜 새벽에 오는 후기 5 01:53 636
121519 그외 인터넷뱅킹으로 등록금 400만원대 한꺼번에 낼 수 있는지 궁금한 후기 7 01:52 507
121518 그외 잠꼬대 쎄게 한 후기.. 1 01:35 111
121517 그외 스트레스가 심하니까 강박적 증상이 심해지는 거 같아 1 01:28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