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엄마랑 외할머니댁갔다가 자존감만 갉아먹히고온후기
371 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20061448
2018.11.12 23:48
371 2
엄마가 쉬는날이라고 같이 외할머니댁 (별루안멈)
에 같이가자하길래 삼촌이랑 숙모있음 안간다했는데 없다고해서 다녀옴
갔는데 20분지나자마자 첫째 둘째 삼촌 숙모 애들까지 다옴.. ㄷㄷ
나는 친척들하고 단둘이있는거 상사와 단둘이 있는것처럼 어색해 미쳐함 밥먹고 삼촌이 계속 너이번에직장 어디냐 뭐하냐 월급은 계속물어보는데 숙모도 참여해서 왜 그런데서 일해
에휴하시더니 갑자기 나한테 이런이런 시험이나 봐보지(나 고딩때부터 공무원시험 얘기자주했었음) 부터 시작해서 내 진로에 대해서 심각하게 얘기하심
불편해죽겠는데 엄마가 그냥내비둬 알아서하게라고 말하니까 삼촌이 알아서 하긴 뭘 알아서해 얘가 알아서못하니까 그런곳에서 월급도 적게받고 일하는건지 그러는데
내가 외가에서 제일 첫째라 학교졸업라던지 구직활동 사회활동 제일 일찍 다른사촌보다 시작하는데
사촌애들 있는데서 쪽팔리기도하고 민망하기도하고 초라해짐 그러고 나서 나한테 계속 회사 일 진로 비전 돈모아둬라 그런 질문이랑 얘기만하심 멘탈털려서 집오는데 이제할먼네가기싫어진다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자신이 쓴 댓글 및 보고 있는 게시물 표시 / 단어 필터링 기능 추가] 05.21 3.4만
전체공지 [공지] 05.07 2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독방 이용관련 내용추가] 5872 16.06.07 383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6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698 15.02.16 1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8713 영화/드라마 알라딘 보고 온 후기 15:00 16
128712 그외 사람이 자기와 적성에 맞는 일을 찾으면 어떤 느낌이 드는지 궁금한 중기 2 14:52 33
128711 그외 작은 원룸/빌라 사는 덬들의 화장실 관리가 궁금한 후기 5 14:51 76
128710 그외 경력직 면접에서 말투가 왜 그러냐는 소리 들은 후기 5 14:49 94
128709 그외 팔에 뾰루지 생긴 후기 14:42 42
128708 그외 수상한 알바 면접 제의가 왔는데 실제로 나가서 면접본덬 있나 궁금한 중기 11 14:37 168
128707 그외 무묭이가 빅스마일데이때 산거 14:35 136
128706 그외 사회 나와보니 사람들 말하는게 너무 웃긴 중기 2 14:31 153
128705 그외 임산부로 오해 받은 웃픈 후기ㅋㅋㅋㅋㅋ 14:29 130
128704 그외 손풍기 산 후기 2 13:43 415
128703 그외 치간칫솔 쓰고 넘 시원한 후기 3 13:38 113
128702 그외 우울증이 너무 심해져서 처음으로 정신과 병원 가본 후기 4 13:38 205
128701 그외 덕질이 무묭이들에게 준 플러스 효과가 뭔지 궁금한 중기 15 13:33 179
128700 그외 스타벅스에 감동한 후기 7 13:02 901
128699 그외 저번 이후로 헌혈하기 좀 꺼려지는 중기 (별거아님) 13:00 204
128698 그외 덬들 주변의 결혼 이야기가 궁금한 후기 11 13:00 410
128697 그외 강한 멘탈은 선천적인 영향이 더 큰지 후천적인 영향이 더 큰지 궁금한 중기 14 12:54 299
128696 그외 비건들이 머글 까는게 싫은 중기 14 12:47 575
128695 그외 요즘은 여자 27살에 취업하는게 보통인건지 아님 좀 늦은건지 궁금한 중기 21 12:27 737
128694 그외 우울증덬 병원 다니기 시작한 중기 1 12:26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