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붓기로 인해 받는 평가가 기분나쁜 내가 예민한 건지 궁금한 중기...
570 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94382764
2018.10.18 00:46
570 7
몸이 아프고 피곤해서...최대한 짧게쓸게

원덬-신진대사,신장기능장애
몸이 쉽게 붓다가 훅 빠지는 일이 잦음.
특히 통원치료 중 투여받는 주사 중 나트륨수액 있음.
염분기라 이날은 팅팅 부음.
수액 붓기 빠지는데 2주가까이 걸림.

부은 다음 날엔 너무 짜증이 남.
몸이 부풀어져서 걷기도 싫고 다리도 땡땅, 얼굴도 땅땡거림.
피곤하고 피로하고 무기력해짐. 현기증 심함.
근데 다들 얼굴 좋아졌다, 살쪘다고 함.
듣기 싫음!!! 매우 스트레스!!!!

동기 1은 이틀마다 과실에서 만나는데 이틀차이로
날 훑으며 살 쪘네 빠졌네를 평가함.
매우 기분나쁨. 살좀 쪄라 빼라 그렇게 옷입지 마라 해골같다,
혹은 야, 그렇게 입으니까 사람같아 보인다 얘기함.

아빠 역시 비슷함.
아빤 사실 더 심함. 빠지면 빠지는 대로 짜증내고
(대놓고 어휴 보기싫어! 하고 지나침.)
찌면 찌는대로 약올리고 놀려댐.
(어휴 우리딸 보기좋아지다 못해 얼굴에 기름기가 도네)
이딴식 놀려먹는 말에 너무 짜증나서 하지말라고 했더니
무서워서 가족끼리 뭔 얘기를 하겠냐고 함.

내 몸 챙기기도 힘든데 너무 짜증이 남.
나도 알음. 건강이 먼저지만 나도 여자임.
외모지상주의에 찌든 거냐 묻는다면 ㅇㅇ 맞음.
살쪘다는 말 기분나쁨.
물론 말랐다 보기싫다는 말도 매우 매우 싫음.

자꾸 남들이 쪘다 빠졌다 하는 평가에 날 끼워맞추게 됨
잘 먹고 다녀야 할 시기에
나도 모르게 아 부을테니 적게 먹을래
안먹을래 소화 안되는 날에도 아 오늘 배터질래. 하게 됨
(대사장애가 오면 소화기능도 떨어짐. 매우 자주 체함..
식사량 일정히 조절하는게 중요. )

근데 이게 내가 내 감정 컨트롤 못하고 좋게 말하는 말을
내가 꼬아듣는건지, 아니면 일반인들도 이런 말은
다 기분나빠하는지 아파서 분간이 안감.
사실 대사 수치 오르고 내리면 너무 힘들어서
말하기도 싫고 생각도 하기힘듬. 어지럽고 피곤하고.

이젠 밖에 나가서 주변 사람 만나는 것도
짜증나고 나가기 싫음.
오랜만에 만났을 때 부어있으면 야!
좋아졌네 하는 말도 짜증나고
넌 살 좀 찌우란 말도 짜증이 남.

그래서 궁금한 후기를 적어보았음.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스시, 마지막 한 점까지 완벽하게 즐기는 방법 『스시 교과서』 1137 03.19 3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공지 5-2, 5-4항목 주의요망 ✊✊✊✊✊✊) 4841 16.06.07 338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28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7 15.02.16 15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4292 그외 LG통돌이 교체받은 후기 14:16 32
124291 그외 도대체 내돌 유료팬클럽은 왜 가입한지 궁금한 후기.. 14:11 82
124290 그외 덬들 부모님들은 부동산 보는 법이나 관리하는 법을 알려주시는 지 궁금한 후기 14:10 32
124289 그외 눈이 부시게 드디어 막화까지 보고 펑펑 운 후기 14:09 17
124288 그외 지루한 일욜 낮이니까 재미로 운세 한 번 보고들 와 15 13:47 214
124287 그외 힘이 되어주는 말이 궁금한 중기 13:24 45
124286 그외 무슨 하의를 입든 Y자라인이 신경쓰여 미치겠는 중기 6 13:12 532
124285 그외 사회생활 그렇게 하지말라고 들은 후기 원덬인데... 8 13:09 557
124284 그외 노트북 화면창이 완전히 꺼지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 고민하는 후기 1 13:02 69
124283 그외 엄마랑 연끊을 수 있는지 궁금한 중기 13:02 72
124282 음식 명량핫도그 20분기다렸는데 주문누락되서 빡쳐서 그냥 집온 후기 11 12:45 669
124281 그외 가정환경이 불우했던 배우자와 사는 덬 후기가 궁금한 초기... 14 12:43 450
124280 그외 턱드름이 뭐 때문에 좋아진건지 모르겠는 후기 1 12:41 71
124279 그외 친구가 이런 말 할때마다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알고싶은 중기 8 12:14 351
124278 그외 테니스 치는 덬들 어디서 치는지 궁금한 중기 11:54 42
124277 그외 뉴욕덬이 레스토랑 추천하고 가는 중기 (고가편) 8 11:53 200
124276 그외 알뜰폰 사용자의 조언이 필요한 후기 7 11:51 179
124275 그외 인생에서 이성에 관해 뭔 일이 생겨본적이 없는 후기 4 11:48 273
124274 음식 스타벅스 돌체라떼 먹고 광명찾은 후기 1 11:43 314
124273 그외 18키로 정도 빼고 강박생겨서 다이어트 중단한 후기 1 11:40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