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15년친구와 연 끊을려는 중기...
6,144 5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71919247
2018.09.25 20:31
6,144 50



나덬은 이 친구랑 중학교때 만났음.

중학교때 우연히 친구의 친구였는데 그때 그 친구가 반에서 좀 은따그런 느낌이었는데

내 친구의 친구라서 4명이서 종종 같이 놀면서 얼굴 익히다가

고등학교때 같은 학교 같은 반으로 가면서 친하게 지냄.


고등학교땐 7-8명이서 무리를 지어다녔는데 나랑 그 친구가 유독 친해서 다른 애들이 질투해서

맨날 둘의 사이를 갈라놓을려고 이간질 하고 그래서 결국 그 친구 제외하고 나는

다 절교비슷무리하게 지금까지 연락안함. 그 친구는 함


근데 고등학교 졸업하고 지금 거의 10년이 지났는데

이 친구는 꼭 내가 중간에서 마지막

나는 무조건 처음인데- 근데 그럴수도 있지 어차피 그런거 신경 안 써서;; 난 별로 놀러다니는 편이 아니라서..

그냥 만나고 싶으면 만나고 그러는 편;

그래도 꾸준히 2주에 한번씩 놀고 그랬는데 얘가 남친이 생기고 나서부터는 나랑 만나지도 않음.


남친 생기기 전 이야기부터 하면 꼭 내 약속은 뒷전이었음.

예를 들어 나랑 먼저 약속 잡았는데 다른 애들이 먼저 놀자고 하면 내 약속 깨고 그 친구들이랑 놀아서 나랑 몇번이고 싸웠고;

그 고딩애들 만나면 나랑 만나서 논다는 말 안하고 친구랑 만나서 논다고 내 이름 1도 안 꺼냄.

그래 그럴수도 있지 하고 넘어갔는데


이 친구는 결혼한 언니들이 셋이나 있음!

나랑 약속을 먼저 했으나 언니들도 나를 아니까 언니들 애를 봐줘야한다면 꼭 나보고 언니가 너랑 약속 깨고 애들 보래~ 하고 취소하는것도 다반사..

여기서부터 나는 슬슬 이 애랑 약속을 안 잡았음;


그랬는데 남친 생기고 이게 터진거지

내가 최근에 정말 힘든일이 있어서 카톡을 잘 안하게 됨.

근데 얘가 먼저 와서 나 요새 힘들다 힘들다 이랬는데 지 결혼한다고 축의금 100만원 달라함

우리 사이에 100만원은 껌아니냐? 이러는데....

내가 힘들다고 한거 궁금해하지도 않길래 야 내가 힘들다고 하는데 넌 궁금한척은 안하냐? 이랬더니 그거 씹고

100만원 줄거지? 기대한다~ 라고..---

여기서 연 끊을 생각..


100만원 껌 아니냐라는 사이라면 약속도 내 약속을 뒷전을 하면 안되고 힘들다하면 친구가 힘들다하면

무슨일이 있었어? 물어봐야하는 사이 아닌가..?

점점 실망이 너무 커서 슬슬 연락 끊을려고.....!


후회는 없을것 같아. 이젠!

댓글 5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자신이 쓴 댓글 및 보고 있는 게시물 표시 / 단어 필터링 기능 추가] 05.21 2.7만
전체공지 [공지] 05.07 2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독방 이용관련 내용추가] 5871 16.06.07 38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63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698 15.02.16 1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8674 그외 그릇, 식기, 주방용품 등 브랜드나 정보 어디서 얻는지 궁금한 후기 11:35 13
128673 그외 그냥 내가 속 좁은 사람인건지 궁금한 중기 11:32 15
128672 그외 아껴쓰기, 돈모으기 노하우 적어보는 후기 11:32 40
128671 그외 이어폰 (특히 커널형) 어떻게 깨끗하게쓰는지 궁금한 중기 1 11:30 27
128670 그외 자가 있는 덬 저축액 줄이고 싶은 중기 5 11:17 114
128669 그외 조깅이 너무 좋은 후기 2 11:16 63
128668 그외 덬들 말버릇이 궁금한 후기 16 10:59 151
128667 그외 덬들은 여유롭게 여행할때 보통 뭘 하는지 궁금한 후기 2 10:58 52
128666 음식 씨유알바덬이 사먹은 씨유 프레첼&카라멜팝콘 후기 10:54 99
128665 그외 잘생긴 배우 보고 싶으면 불한당 추천하는 후기..... 6 10:53 162
128664 그외 독심술 갖고싶은 후기 2 10:42 55
128663 그외 자존감이 낮아서인지 인간관계를 잘 못만드는 중기 10:41 60
128662 그외 엄마가 역학인한테 홀려서 돈내고있는게 불만인 중기 2 10:25 172
128661 그외 그릇알못, 결혼하는 친구 10만원 내에서 컵이나 그릇세트 사주려고 하는데 브랜드 추천받는 후기 18 10:08 378
128660 그외 돈안되는 직업or 전공 선택한 덕들은 어떤생각인지 궁금한 중기.. 10 09:24 320
128659 그외 신종피싱인가싶은 후기 6 09:24 225
128658 그외 후쿠오카는 어떤 느낌의 여행지인지 궁금한 후기 11 09:13 304
128657 그외 예뻐했던 동네 아기길냥이 직접 묻어주고 온 후기 33 09:07 772
128656 영화/드라마 더쿠 이벤트 당첨으로 영화 알라딘 보고온 후기 09:05 85
128655 그외 친구가 내 표정을 자꾸 신경쓰는 게 부담스러운 후기 18 08:15 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