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핫글카테에 강아지확대범 아이돌(엑소) 글 보고 깔깔 웃고 스크랩했는데 웃을일이 아닌 후기...
7,862 13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9743065
2018.09.23 12:35
7,862 138




케돌 잘 모르는데 얼마전에 핫글 카테에 누를 수밖에 없는 글이 두개 올라왔었음


'강아지 확대범 아이돌'

'실시간 뭔가 엄청 커져서 팬들 놀래킨 엑소 세훈네 강아지'



그리고 클릭하자마자 등장한 댕댕이가 너무 귀여워서 혼자 미친듯이 웃고 사진도 저장해둠 ㅠㅠㅠ 아직도 내 웃음버튼이야 ㅋㅋㅋㅋㅋ





HWcrk

dUIPL






이랬던 귀요미 비숑이 (이건 엑소 세훈네 강아지임!)





PalJh

Vtcha






이만해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심 너무 그대로 컸는데 그게 너무 귀여워서 ㅋㅋㅋㅋㅋㅋ 난 포토샵으로 가로세로 늘린 줄 알았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진짜 밑에 짤 너무 귀여워서 내 웃음지뢰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이거 볼 때마다 으하가ㅏ캬걐갸ㅏ라카하아 개를 저렇게 키우다니! 진짜 확대범이네! 너무 웃긴데 귀여워!!!!!!

했는데...



내가 웃을 일이 아니었더라고.






우리집엔 3살 된 말티즈가 있음.






KXqOP

pSoCk

kpcoF

OyqQF





가정분양 받은 강아지고 

엄마 말티즈는 2키로가 안되고 아빠 말티즈는 2.3키로인가 나가는 앙증맞고 귀여운 아이였어.




어쨌든 얘가 우리집에 입양옴.

우리집 와서 초반에 저렇게... 너무 쪼끄만한 똥덩어리같이 저렇게 작고 예뻤음.





내가 엑소 강아지를 보고 웃다가 급 웃음을 잃어버린 이유는..


우리 개도 만만치 않다는 것 때문이야 ㅠㅠㅠㅠㅠㅠ





~ 저 똥덩어리의 현재 ~





BqYjB

GqKve

LRyYU






그냥 커짐. 많이 커짐 ㅠㅠㅠㅠㅠㅠ


데리고 다니면 아무도 말티즈냐 안물어봄 ㅠㅠㅠ 비숑이냐 물어봐.



얼마전에 동물병원 데려갔더니 의사선생님도 말티즈..? 아닌거 같은데..? 라고 하심.

하지만 나는 얘의 엄마 아빠를 알아.. 진짜 자그마한 말티즈야.


종이 뭔 상관이겠냐만은.... 엄마아빠의 2.5배가 커진 청출어람 자식이 됐어.






APGXf

cJWjV






초등학교 남학생 아이의 옆에서도 지지 않는 덩치....★





qSYdG






초등학교 4학년 아이의 앉은키와 꿀리지 않은 통나무 몸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가 남의 댕댕이가 커졌다고 웃을 일이 아니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래도 건강하다고 함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퉁퉁하고 크지만 건강하니 됐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댓글 13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2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9 16.06.07 320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1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0 15.02.16 15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1242 그외 아는 사람 불륜 얘기들은 후기 03:43 82
121241 그외 이상한 수면장애 온거 같은 중기 03:23 82
121240 그외 스퀘어에 올라왔던 여드름에 좋은 제품 디오디너리 한달 넘게 사용 중인 후기 4 03:11 152
121239 그외 살이 안찌는 후기 5 03:05 118
121238 그외 화공 새내기덬인데 아무것도 모르는 중기 4 02:51 91
121237 그외 엄마친구 아들딸 결혼식에 따라가는게 이상한건지 궁금한 후기 (긴글) 27 02:25 352
121236 그외 요즘 이단ㅅㅊㅈ 발악이 피부로 체감되는 후기 4 02:04 260
121235 그외 여덬인데 여자후배 고등학교 졸업선물로 뭐가 좋을지 고민인 후기 1 01:54 41
121234 그외 점점 나이 들어갈수록 내 건강도 건강이지만 부모님 건강 너무 걱정되는 후기 01:46 66
121233 그외 내가 이렇게까지 하면서 대학을 갔어야되나 현타오는 중기 11 01:36 398
121232 그외 허리 아픈걸로 답정너짓하는 중기(긴글) 9 01:26 200
121231 그외 흉기?만 보면 잔인한 상상 되는 중기ㅜㅜㅜ 5 01:12 136
121230 그외 첫 이별도 아닌데 이별 후유증이 너무 큰 후기 1 00:59 113
121229 그외 강사 잘못만나 버릇 잘못들은거때문에 스트레스받는 후기 2 00:57 406
121228 그외 알리에서 여성용 사각팬티 처음 사본 후기 5 00:54 493
121227 그외 우울증있을때 연애하다 차였는데 차이니까 오히려 호전된 후기! 00:54 76
121226 그외 태어나서 계속 목동에 살고있는 목동의 여러가지 후기 11 00:51 310
121225 그외 집에서 귀여운 컵 발견한 후기 1 00:47 310
121224 그외 졸업덬 엄마가 간조사 권유해서 고민하고있는 초기 14 00:45 515
121223 그외 흰노트북 때타는거 다들 어떻게 하는지 궁금한 후기 3 00:44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