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주작뺨치는 인생후기
1,389 1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7345933
2018.09.20 20:08
1,389 13

 

진짜 나는 드라마 여주만 이런 인생 사는줄알았다

평범한 집에 그냥 평범한 동네에 평범한 인생으로 이정도면 행복하다싶게 살았는데

우리 엄마아빠가 날 낳아준 분들이 아니라 거둬준 분들이었어

어쩐지 큰언니 큰오빠 작은언니는 아기때 사진이 있는데

나는 꼬꼬마 시절부터 사진이 시작해서 서운했었거든

이사할 때 다 잃어버렸대서 엄빠가 나보다 더 아쉬워하길래

입밖으로 꺼내지도 않았었는데….

드라마에서 대부분 낳아준 사람들 나타나면 대사가 그러잖아

키울 여건이 안되었다, 보고싶었다 어쩌구 그러면서 참회의 눈물 줄줄짜면

착한 주인공이 다 이해하고 품고 하하호호 끝나는거

너무 갑작스러워서 순간 내가 나쁜년인가? 싶다가도

화가 나는건 어쩔수없어

더웃긴건 가끔 건너건너 먼친척인줄알고 소식도 알음알음 들었던 사람들이었음ㅅㅂ

솔직히 엄빠가 나한테 저사람들이 사정이 있었다 그래도 못믿겠어

17년동안ㅋㅋㅋ뭐하다갘ㅋㅋㅋㅋㅋㅋㅋ이럴거면 연락을 말던가

그냥 엄빠한테도 죄송하고 언니오빠한테도 미안타

나한테 쏟은 밥값 애정 마음들..

우리는 식구가 많아서 1인분만 줄어도 나머지 사람들한테 조금이라도 더 보탬이 되었을텐데

엄마 연락오는데 죄송하고 아빠한테도 미안해서 집에 못들어가겠어

엄빠는 내가 왜 그사람들 조금씩이라도 만나보기를 원하는걸까

우리집 풍족하지는 않아도 넉넉하게 행복했는데 내가 눈치가 없었던건짛ㅎㅠㅋㅋ..

예전하고 똑같이 사는건 힘들까?

요즘 멘붕이라 애들한테도 말잘안해서 말할곳이 없었네

이ㄹ럴땐 짝은언니한테 전화해서 울고불고 해야대는건데 답답하다 쫌

허심탄회하게 글싸지르고감…….읽어줘서 고마워

피씨방에서 라면먹으면서 노는거 살짝로망있었는데 너무 외롭다 막상 이러ㅣㄴ까

댓글 1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말모이》 시사회 당첨자 발표!! (12/18 火 연락마감) 55 00:34 2016
전체공지 제이걸토크 폐쇄 알림 및 『더쿠 운영 방침 관련 필독 공지』 12.05 6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5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2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50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5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9 16.06.07 291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85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51 15.02.16 14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5722 그외 근 일주일째 뉴스 순위권에 기부관련 기사가 있는 중기 12:49 17
115721 그외 수면시간을 줄이고 싶은 초기 5 12:04 149
115720 그외 재판에서 반성하는 태도를보이면 형량을 깍아주는게 법으로 정해져있는건지궁금한 중기 3 11:38 190
115719 그외 매사 긴장을 안하고 살고 있는 듯한 후기 1 11:16 101
115718 그외 방탈출 태어나서 처음 해 본 후기 1 11:16 85
115717 그외 교대 의료보건계열 갈 덬들은 아싸 비추하는 초기 6 11:04 358
115716 그외 층간 소음때문에 처음 스트레스 받아서 어떻게해야될지 모르겠는 중기 1 10:29 92
115715 음식 빨리먹는 습관 좀 고치고싶은후기ㅜ 2 10:03 178
115714 그외 병원은 여러군데 가보라는걸 새삼 깨달은 후기 2 09:50 303
115713 그외 네이처리퍼블릭 2019 빨강머리앤 다이어리를 갖고싶어서 화장품을 잔뜩 사고 왔어 8 09:43 779
115712 그외 캐드 자격증 따려는 초기 2 09:40 169
115711 그외 갑상선혹에 대해 궁금한 후기 2 05:49 172
115710 그외 혼자 부산으로 여행가려고 고민하는 중기 4 05:35 272
115709 그외 귀 건강에 이어폰이 좋을까 헤드셋이 좋을까를 고민하는 중기! 3 05:21 247
115708 그외 애교(校)심 사라지고 있는 후기 7 05:02 587
115707 그외 인생에 연애가 없어도 행복할 수 있다는 것을 이해 못하는 주변사람들을 어떻게 이해시켜야하는지 답답한 중기 3 05:00 236
115706 그외 보조개 성형 해본 덬들 있는지 물어보고 싶은 후기 04:12 77
115705 그외 무기력증이라 아무것도 못하겠는 중기 4 04:12 226
115704 그외 내가 겪은 러시아 친절/불친절 후기 3 03:40 243
115703 그외 자고 일어나면 온 몸이 저린데 왜그런지 궁금한 후기 1 03:35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