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향수병이 심한 중기
300 4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5949137
2018.09.19 13:24
300 4



북미덬인데.. 요새 왜이리 한국가고싶은지

엄마아빠 동생 다 보고 싶구 친구들 너무 보고싶고


홍대나 건대 양꼬치 골목가서 마구마구 먹고싶고.. 먹고싶은거 리스트 써놓음ㅋㅋ

여기는 외식이 너무 비싸서..그리고 맛도 한국만큼없음 ㅠㅠ 진짜 가면 다먹을테야

오늘 비자연장 회사에서 얘기하고 긍정적 답변 얻었는데

생각보다 막 기쁘지는 않더라 요새 향수병이 심해서 그런가..


사실 외국이니까 내 나라라는 생각은 안들고 이방인은 이방인이야. 그런데 

내가 일하는 분야 때문에 돌아가기가 망설여져

한국에서 일할때는 박봉에 야근에 건강 다 버렸거든.. 11시퇴근하고 거의매일. 너무 힘들어서 한국뜨고 엄청 노력해서 여기서 잡구한거거든. 


여기는 확실히 우대해주고 대접받는 느낌이야 급여도 쎄고 (물론 물가,렌트비가 비싸서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닥 돈이 모이지않는 느낌이다;;)

뭐 돈보다도 근무환경이 너무 좋아서 일에는 정말 불만이 전혀없는데

그외에 것은 한국이 뭐가 부족한지 모르겠다는 생각이다. 당연히 그렇겠지 나고 자라고 언어편하고 가족,친구 다있으니까..

오늘도 일하는데 갑자기 한국가고싶다. 엄마 보고싶다 생각들어서 눈물이 핑돌더라구..

보통 생리할때즈음에 우울해서 더 심해지는데 지금 너무 죽겠다  미국 다른 도시로 여행가기로했는데 그거하지말고 한국이나 갔다올걸 싶고 그래 

ㅠㅠㅠㅠㅠㅠㅠㅠ 넋두리 해봤어..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3-4 보은/연합 투표 및 스밍 금지 항목 추가] 5901 16.06.07 39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7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3 15.02.16 18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0497 그외 우울증에 걸린 친구가 덬들에게 어떻게 해줬으면 좋겠는지 궁금한 중기 3 06:29 93
130496 그외 대학원 가고 싶은데 교양학점때문에 눈물나는 중기.. 06:27 61
130495 그외 취직했다고 더쿠에 글썼던덬 그저께가 1주년이었던 후기 1 06:10 125
130494 영화/드라마 알라딘을 제 3 외국어 더빙으로 보고 온 후기 05:26 105
130493 그외 인방에 현질하다가 현타 쎄게 맞은 후기.. 05:10 147
130492 그외 직장에서 부서가 성격이랑 안 맞을 수 있다는 상사의 말을 들은 후기 1 04:07 126
130491 그외 제주도 기념품을 추천받고 싶은 중기!! 6 03:28 130
130490 음식 타코야끼 만들어먹은 후기 3 02:28 283
130489 음악/공연 원덬이 듣는 노래 정리해본 후기 (벅스캡쳐들이라 데이터 주의) 3 02:27 98
130488 그외 워홀 2학기 남겨두고 갈 지 3학기 남겨두고 갈 지 고민중인 중기 4 02:16 100
130487 그외 앞날이 너무 막막해서 속이 답답한 후기(긴 글) 10 01:52 491
130486 그외 숱 많은 곱슬머리덬들의 헤어스타일(링)이 궁금한 후기 2 01:49 85
130485 그외 정신과 고민하는 덬들 많은 거 같아서 정신과 고르는 아주 소소한 팁 후기 (주관주의) 12 01:06 312
130484 그외 간만에 일기를 써 본 후기 1 01:05 80
130483 그외 좋아하는 사람한테 무뚝뚝하고 더 차갑게 대하는 것 같은 후기.... 2 00:46 183
130482 그외 친구나 애인이랑 여행갈 때 부모님한테 허락을 구하는지 통보하는지 궁금한 후기 44 00:39 596
130481 그외 이런 샌드위치는 없나 궁금한 중기 5 00:21 353
130480 그외 종강해도 학교가는 초기 00:09 140
130479 그외 요새 허언 사이트 보면 옛날 덕친 생각나는 후기 2 06.20 344
130478 그외 방금 집에서 바퀴가 나왔는데ㅜㅜ 바퀴에 그 직빵이라는 약 뭔지 모르겠는 후기 6 06.20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