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오버워치 딜러 부계 만든 후기 (조금 긴글주의)
243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50386924
2018.06.13 21:58
243 6

안뇽. 난 플다의 경계에서 머무는 힐러야. 한 60%는 야타, 나머지는 모이라 아나 오리사를 해.

그리고 골드 딜러이기도 하지 ㅎㅎ 주로 트레를 하고, 가끔 파라, 위도, 바스도 해.


최근에 계정 세일할 때 부계를 사서 레벨 올리고, 경쟁전 배치를 최대한 딜러로 돌렸어. 10 게임 중에 7 게임은 딜러를 했어.

그러니까 배치가 2000점대 ㅋㅋㅋㅋㅋ 골드 턱걸이로 나오더라. 거기서 시작해서 1900로 떨어져서 7시즌만에 실버도 가보고 ㅋㅋㅋ

지금은 꽤 안정적으로 2200점대고, 점점 승률과 점수가 느리지만 올라가고 있어! 지금 승률이 55%에 킬뎃이 3.30인가 그래.

처음 한 5시간 하고 나서는 45%에 2.20이고 이랬는데 그나마 올라온 거지 ㅋㅋㅋ 한... 200몇 게임 하면 플레에 가게 되지 않을까...


여기서 솔큐로 딜러를 하면서 일단 답답한 게 두 가지가 있어.


하나는 내 손 ㅋㅋㅋㅋㅋ 내 에임 ㅋㅋㅋㅋㅋ 남에게 보여주기 부끄러운 에임...

트레이서는 여기저기 위치 바꾸고, 마우스 휙획 돌리면서 트래킹도 해야하다보니 처음에 적응이 그렇게 안 되더라고.  서서히 나아지고 있어. 근데 재미있어!

나머지 하나는 여기 플레이어들의 이상한 상황판단 및 궁 사용 ㅋㅋㅋ


물론 플다도 뭐든 다 잘 하는 건 아니지만, 그래도 자리야 한조 궁이 있으면 같이 쓴다는 인식 정도는 하고있거든..

그런데 실버/골드에서는 탭 눌러서 음... 적팀 자리야 한조가 있으니까 둘 다 이쯤 콤보하겠지? 조심해야겠다. 그랬는데 따로 씀 ㅋㅋ

그리고 플다도 팀보 제대로 쓰는 게임 별로 없지만, 실버 골드는 더해! "모여서 가자!" 하면 2명이 각자 세 방향으로 흩어져서 가는 수준이야! 오늘 게임에서 이럼 ㅋㅋ


내 경험으로는 분명히 이렇게 하는 게 맞아서 궁 이렇게 쓰고 이렇게 가자, 그렇게 말하면 아무도 안 듣거나 심지어 왜 그러냐고 욕하고 던지는 거냐는 말도 들어보고...

그래서 난 끄고 하는 게 오히려 더 도움이 되더라. 도움이 되지도 않으면서 뜬금없이 욕하거나 한숨쉬고 갑자기 정치하는 소리 들을 이유도 없고.

아니 분명히 이렇게 하면 쉽게 이길 수 있는데 나한테 웬 고나리 -_- 억울해서 진짜.   로 트레 파라를 하면 그런 거 신경 덜 써도 되서 좋아!


그리고 여기는 한타 이기면 앞으로 나아간다든가, 스폰을 꼬이게 한다든가, 이런 인식이 전혀 없어서 뭘 하든 내가 다 혼자 해야 하는 느낌이야. 그래서 더더욱 트레이서, 파라, 위도우가 다른 딜러보다 하기 쉬운 걸지도 몰라! 힐이 안 들어와도, 탱이 못 해도, 이동기도 있어서 비교적 안전하게 킬을 내고 도망갈 수 있는 딜러라서.

그리고 힐러가 아무리 잘해도 딜탱이 킬을 못 따내거나 제대로 전진/후진 안 하면 이길 수 없거든.  그런데 탱힐이 아무리 정신 못 차려도 딜러로 메인힐 자르고, 펄스 붙여서 딜 자르고.. 이러면 적어도 우리팀이 6대4 싸움을 하게 만들 수는 있잖아. 펄스나 정의로 한꺼번에 두세 명 자르면 이길 확률이 확 높아지고. 그래도 질 싸움은 지지만.


일단 본계에서 못 해본 경험을 하고 있어서 매우 만족스러워! 답답하긴 답답하지만 그래도 힐러할 때보다 게임에서 변수를 창출할 능력이 보다 크다고 느끼거든.

에임 좋아지는 건 덤이고. 내가 노력해서 킬을 내면 게임의 결과가 달라지는 게 보이니까 조금 질려가던 오버워치에도 흥미가 다시 생겼어. 2만원 주고 재미를 되찾았당 ㅎㅎ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4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9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3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8823 그외 하루에 보통 8~9시간 전공 하면 어느정도 하는건지 궁금한 중기 02:54 2
108822 그외 남친 성격 유형검사(mbti) 보고 남친이 더 좋아지는 후기 02:53 8
108821 그외 친한 사람이 출장가서 같이 일한 회사가 너무 거지같아서 스트레스받은거 들은 후기 02:39 16
108820 그외 회식덬 사람좀 만나려니 돈이 너무 많이 드는 후기ㅠㅠ 1 02:31 52
108819 그외 미국국가 부른 애기 너무 귀여워서 영상 계속 본 후기 02:23 14
108818 그외 추첨 탈락 메일이 너무 다정한 후기 2 02:18 62
108817 그외 핸드폰 내부 사운드'만' 녹화/녹음하는 법 or 컴퓨터로 핸드폰 사운드 미러링 하는 방법을 알고 있는 덬이 있나 궁금한 중기... 18 01:27 132
108816 음식 덬들의 최애 스벅 메뉴가 궁금한 후기 15 01:21 174
108815 그외 독하게 다이어트 성공한 덬들 후기 듣고 싶은 중기 2 01:20 109
108814 그외 작년 올해 추석 겪고 비혼 결심한 후기 13 01:01 459
108813 그외 방어적인 성격의 스무살인 된 중기. 1 00:59 74
108812 그외 사촌 새언니가 완벽한 후기 3 00:57 349
108811 그외 공부하는 덬들 점심저녁 뭐 먹는지 궁금한 중기 1 00:55 47
108810 그외 요새 꿈에서 계속 자살.나오는 중기... 1 00:43 67
108809 그외 탈덕이나 휴덕해본 덬들에게 조언을 구하는 후기 9 00:41 193
108808 음악/공연 좋아하는 노래 들으면서 더쿠 하는게 소름돋게 좋은 후기 00:32 46
108807 그외 흡입력 좋고 ㅈㄴㅈㄴ몰입되는 짧은소설 하나 추천하는 중기(중ㅅㅍ주의) 8 00:32 266
108806 그외 노트북 소리도 안들리고 동영상 재생도 안되는 중기 00:30 23
108805 그외 좋아하는 연예인의 성격을 따라하게 되는 후기 00:29 104
108804 그외 요즘 밥만 먹으면 소화가 안되는 후기 2 00:06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