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일본워홀 23일째 그리고 첫 바이토 후기
1,401 1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90763919
2018.03.14 02:39
1,401 13
기록하는 성격이 아니라서 후기방에 기록겸 쓰면서
혹시 관심있는 덬들도 보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씀!
혹시 저 덬진짜 나약하다 라던가
일본어도 잘못하는데 무슨패기로 왔지? 라거나
워홀 고수덬들이 보면 진짜 뭘모르네~ 싶은 생각이 들수도 있겠지만 그려려니 하고 봐줬으면해

일단 일본워홀온지 23일째임!! 딱 오늘이ㅋㅋ

N2따고 왔고 거의 아슬아슬합격이어서
객관적으로 N3수준인듯 대신 듣기는 대부분 들림
대학졸업하고 일년일 하다가 옴 완전 패기로 옴

바이토 하기전까지는 참좋았음
주소등록도 통장만들기도 폰개통도
바이토 면접 전화까지도 그냥 게임의 퀘스트 느낌
하나씩 깨면서 겜센터가서 겜하고 정말 신나는 초기느낌

그리고 어제 첫 바이토 3시간 레지 했어
나는 힘들다고 소문이 자자한 드럭스토어 들어갔고
드럭한이유는 나는 주4일 오전만 하고 야칭과 생활비 뽕뽑고싶었고 워라벨 지키고 싶었어서 연수기간 1000엔 일반1280엔 주는 드럭 면접봄

그때부터였나요 고생길이 열린게...

일단 제일 큰 문제점은 내 입에서
일본숫자가 바로바로 안튀어 나온다는것,,
숫자 읽는거랑 레지보면서 바로 튀어나오는건 별개더라
자꾸 어버버 거리게 되더라고 너무 멘붕 옴
숫자읽기가 안되니까 자꾸 위축되고 소심해지고
처음 크게말하던 인사도 자꾸 소리가 작아지고
인사소리 작다고 지적당하게됨
혹시라도 레지 생각하면 숫자읽기 연습 많이 해야할듯

다른 멘트들은 달달외워서
가끔 버벅이긴 햇지만 그냥 저냥 말했던거 같음
일본 바이토는 왜이렇게 깐깐한지 무조건 FM대로
해야함 이게 너무 힘듬

한국에서 알바할때는 내가 융통성있게 바꿔가면서
하면 오히려 융통성있다고 칭찬듣는데 여기는
무조건 메뉴얼 따라야함

가르쳐준 사람이 잘한다고 다행이라고 그랫는데
걍 입발린말같음 카와이이 말하듯이

고작 3시간 서있었는데 다리랑 팔 너무아파서
찜질하다가 울음터짐 이걸 일주일 한달 일년 할 자신이 없어지고 시간지나면 익숙해진다는데 나는 왠지 안익숙해질거 같음...한국에서 캐셔보다 짤린기억있어서 돈만지는거 노이로제수준이라 사실 레지보는거 너무 버거움 그래서 일본 워홀 자체에 자신이 좀 없어짐
이불에 엎어져서 두시간 질질 움ㅠㅠㅠ
조기귀국 찾아보고 한시간 또 질질 움

마음가다듬고 일주일해보고 아니다 싶으면 관두기로 함 오늘 이후로 조기귀국 워홀러 충분이 이해함 누가 욕할수있나? 아마 처음 외국 나와서 느껴본사람은 심정 충분히 이해할거라고 생각함 워홀망했다고 판단하는건 본인임 그 누구도 겪어보지 않으면 망했다고 말할자격 없다고 느낌 과거에 입털던 나를 생각하며 반성함

그리고 곧 두번째 바이토인데 무서워서 + 우느라
잠을못잠 지옥길 들어가는 기분
익숙해지면 레지가 젤 쉽다는데 나는 아직 모르겠다...

만약 안익숙해지면 알바 좀 하다가 돈모아서 여행하고
6개월로 마감할 생각이 듬.... 그때 들어가면
한국들어가서 하반기 취업 도전할수가있으니까
지금 26이라서 그게 더 나을거같기도 함...

일단은 바이토에 정붙여보는걸로...!!
혹시 일본 워홀생각하는덬있으면
통장은 두둑하게 들고와 있는돈 없는돈 모아와
우울하다가도 그래도 생활비랑 야칭 남아있는거보면 안심돼 내 자금이 곧 내 뒷배 같은거임 내 뒤를 든든하게 받쳐두고 있음!!!

일본어가 완전 페라페라가 아니라면
돈돈돈!!!!!! 또 후기 들고 올수 있었으면 좋겠다...!
긴글 읽어줘서 고마워~!
댓글 1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BBQxSBS 슈퍼콘서트 with 더쿠 ②탄】 비비큐 치킨 상품권 2차 당첨자 발표!! (9/20 木 연락 마감) 65 09.18 1.2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7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4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3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8484 그외 돌덬질인생 유일하게 내돌한테 서운했던 후기 2 17:13 119
108483 음식 1.3kg에 67900원인 초콜릿 살까 고민중인 중기 20 16:52 546
108482 음식 스타벅스 엔씨티재민 레시피 후기 8 16:35 262
108481 그외 담주에용돈받는데 돈이없어서 친구한테빌린중기ㅜㅜ 1 16:19 162
108480 그외 스코티시폴드 키우면서 애기가 절뚝거릴때마다 조마조마한 후기 2 16:15 126
108479 그외 사마귀나 티눈이야기가 있길래 n년째 사마귀랑 친구먹다가 최근에 개박살 낸 후기...알려줄게..(긴 글) 6 16:09 217
108478 그외 라섹 n년차 간단 후기 3 15:59 160
108477 그외 덬들은 미국영어vs영국영어 취향인지, 빠지게 된 매체가 궁금한 후기 27 15:28 235
108476 그외 취준덬 면접에서 갑분싸를 경험한 후기 15:24 248
108475 음식 종로/샤로수길 마카롱집들 도장깨기 하고 다니는 후기 (feat 추천) 63 15:11 1413
108474 그외 언니가 걱정되면서도... 조금 화나는 후기.. 15 15:09 795
108473 음식 풀무원 아빠가 만들어도 맛있는 볶음우동 데리야끼맛 해먹은후기 7 14:57 356
108472 그외 교대가려고 수능 다시 준비하려는데 가능할지 궁금한 중기 8 14:52 216
108471 그외 사무실에서 당나귀가 사는 중기 9 14:37 447
108470 그외 우리동네 카페가 넘나 친절한 후기 9 14:37 304
108469 그외 길가다 겪은 일 후기 6 14:19 203
108468 그외 남덬인데 남자인 친구한테 하또하또 거렸다가 욕들은 후기 44 14:00 3032
108467 그외 집에서 몇시간씩 통화만 하는 남동생땜에 고민인 초기... 15 13:46 592
108466 그외 덬들은 뭐할 때 제일 행복한지 궁금한 후기 52 13:17 768
108465 그외 음식물 처리기 오랫동안 고민하다 렌탈 신청했는데 괜찮은지 궁금한 중기 8 12:38 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