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피부가 좋아진 이유를 정확히는 모르는 후기
687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90037728
2017.10.13 15:18
687 6

내 피부에 가장 혁혁한 공을 세운 게 뭘까?


난 지복합성 성인 여드름 천재였고

일단 로아큐탄 두달 먹고 모든 여드름을 잠재움

그리고 안 먹는데..


끊고 나서도 여드름 안 나고 유지중임..

글고 피부 계속 좋아짐..

이유.. 정확히 모르겠음..


1. 저녁에 씻고 아침 세안 안 함

2. 저녁에 씻고 나서 수분크림 전에 차앤박 필링부스터 바름

3. 수분 크림 다음에 당근오일 쌩으로 여섯방울씩 쳐바름


제목엔 잘 모르겠다고 썼지만 내용 쓰다 보니까

2번과 3번의 시너지가 폭발하고 있는 거 같다..


모두 필링부스터 바르고 당근 오일 쳐발쳐발 해라

난 요즘엔 당근 오일 냄새도 안 나더라..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1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7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8677 그외 난생 처음으로 피부좋다는 이야기 들은 후기 11:54 3
108676 그외 인간관계를 진짜 쿨하게 바라보고싶은데 안되서 나자신이 짜증나는 중기... 11:53 5
108675 그외 하고 싶었던 일 포기하고 28살에 취준하는 사람이 드는 생각 3 11:35 115
108674 그외 추석 개씨발인 후기 1 11:30 134
108673 그외 엄마가 할머니 제사 음식 하러 가시는데 가야하나 고민인 중기 15 10:14 392
108672 그외 잠줄이는 법을 공유해줫으면 하는 후기! 6 10:05 207
108671 그외 오빠놈이랑 같은 칫솔 쓰고 있었다는 알게 된 후기 4 10:00 275
108670 그외 サラダチキン(사라다치킨) 다이어트 일주일 후기 9 09:44 676
108669 그외 뉴스보면 추석때 여행가는 사람도 많던데 우리집은 왜 안되는걸까 속상한 후기 3 09:41 299
108668 그외 대기업들중 워크샵 거의 없는곳들도 있는지 궁금한 후기 7 09:31 288
108667 음식 마약토스트 만들어본 후기 1 09:04 363
108666 그외 아이폰 xr 사면 호구맨인지 고민중인 중기 14 07:07 510
108665 그외 테라리아 존잼이라 이틀밤샌 후기 4 05:55 296
108664 그외 내 타임때 자주오는 손님이 아이돌인거 몰랐던 후기 10 05:30 1342
108663 그외 내가 잘못한것도 없이 이혼하는데 쫓겨나는 상황된 후기(스압) 9 05:10 940
108662 그외 지나치게 외모지상주의인 아빠때문에 외모자존감이 바닥치는 중기 6 04:47 374
108661 영화/드라마 세상쫄보가 더 넌(The nun) 본 후기 (ㅅㅍ/의식의 흐름, 긴글 ㅈㅇ) 2 04:13 132
108660 그외 엄마가 취미생활 덬인 중기? 2 04:02 252
108659 그외 좋아하는 언니한테 고맙다는 말을 들어서 너무 기쁜 후기 2 03:50 148
108658 음식 본마망 초코렛 라바케익 후기 1 03:41 3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