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19) 중독 치료 중기
2,495 19
2020.07.08 02:25
2,495 19
음란물 중독 정보 얻는게 너무 힘들었어서 창피하지만 다른 사람들을 위해 글 써본다.

엥 다 보는거 아닌가?왜 유난임?하는 반응많고, 주제 자체가 주변사람들에게 말하기 어려움. 또 음란물중독(혹은 성중독)은 본인이 인지하기도 어렵고 행위 후에 수치스러움 혹은 후회가 심해서 괴로워하는게 보통이야. 일상생활 방해가 될 정도인거ㅇㅇ 거기다 나는 여덬이라... 나만 이렇게 비정상이라 생각해 정신과 치료받을 정도로 자기혐오가 심했음

처음에는 거부감이 있어서 소프트한걸 보다가 점점 더 자극적인 걸 보고싶어했어. 그러다가 내가 하드한 취향(BDSM)이 있다는걸 알게되었는데 이게 내가 여성을 대상화하는 영상을 봐서 학습된 것일까 원래 내 취향이었던걸까에 대한 고민.. +포르노 산업에서도 피해자가 있었다는 사실 알게 됨 + 올해 성범죄 이슈들 충격

음란물을 보면서 그 여자들에게 나를 대입해서 본다는걸 순간 깨닫고 무서웠는데 자꾸 생각나고 자제하지 못하겠어서 (그리고 정신차리면 후회와 자괴감이 들어...자기혐오랑...내가 이렇게 의지가 없나)결국 상담을 여러곳에서 받아봄



하드한 취향 문제가 있나요?
> 일명 ㄱㄱ판타지를 가진 여자들도 많음. SM과 같은 취향이 유별나게 특이한 것이 아니며 그게 사실 상상에 한하면 문제될 것 전혀 없음. 사회구조상 어쩔수 없는 부분도 있다. 지금 당신이 입고 있는 옷 정말 한치오차도 없이 본인의 취향이라 확언할 수 있는가? 청바지를 입는 것이 자연스러운 시대이며 요즘 그런 상의가 유행하고 그 중에서도 당신의 취향인 분홍색인 것. 그런 의미로 생각해주시면 된다. 괴로워할 부분은 아님.



왜 저는 자제하지 못할까요?
> 우선 심리적인 문제임. 기준치를 넘은 불안공포 혹은 무기력을 해소하기 위해서 빠르게 쾌락을 찾는데 그 종류는 다양하다. 쇼핑중독, 폭식, 음란물, 게임, 도박, 자해 등등 여러가지 해소요소가 있음.

심리상담하면서 알게 된 것. 나 같은 경우는 강박증+완벽주의와 자랑스러운 장녀가 트리거였음. 그래서 충동구매도 심했고 자해도 몰랐는데 어렸을때부터 하고 있었음(살뜯기) 그게 작년에 음란물을 접하면서 옮겨감. 게임을 하면 현실에서 찾지못한 성취감과 대인관계가 충족되는것이 중독이 되면 아주 작은 욕구에도 게임을 킴. 그래서 왜 게임하니? - ??그냥하는건데요?? 이런 대답이 나오는 것. 왜, 무슨 목적, 무엇이 해소되거나 만족되어서 행동하는지가 중요(본질적인 치료)

무언가 부족하고 그걸 만족시키기위해 쾌락(교감신경 자극 뭐라고 하셨는데 기억안남)을 추구>반복되며 습관화> 작은자극에도 행위하는 중독단계



본질적인 치료 필요한 이유
>억제하려고만 하면 오히려 더 크게 터짐. 다이어트한다고 굶다가 정신놓고 폭식하는것과 비슷....



우선 어떻게 바꾸죠?
> 먼저 생활패턴 바꾸기, 생각나거나 행동하는 시간에 대체행동 만들기, 칭찬스티커판처럼 가시적으로 드러내기. 다만 단번에 바꾸는 것은 불가능함. 한 번 실패했다고 낙담하거나 자기혐오하면 오히려 포기해버리는 경우가 있으니 긍정적으로 접근해야함.



중기인 이유는 아직 우울증 약물치료 중 + 심리상담 중반부라서. 이제 진짜 끊어내기 직전 같아서 조금은 행복하다. 포르노는 안본지 거의 두달이야.(사실 거의 4~5개월인데 중간에 자살충동 왔을때 몇번 봤어...)

익명인데도 수치스럽고 창피한데 누군가는 꼭 필요할 정보라고 생각해서 길게 써봤어...혹시 무언가에 중독이라면 꼭 전문가도움을 받아. 혼자서는 정신도 몸도 힘들어.
댓글 1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812 1번, 2번, 5-3)번, 5-5)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3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0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0 15.02.16 26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2092 그외 덬들의 다이어트(살빠짐,살찜)에 변화된 사람들의 태도, 반응이 궁금한 중기 13 14:29 187
152091 음식 제로콜라같은 무칼로리 탄산음료중 제일 맛있는게 뭔지 궁금한 초기 16 14:09 220
152090 그외 아동/부모에 대한 혐오의 굴레를 끊어내고 싶은 중기 13 14:05 182
152089 그외 대학생인데 장학재단 대출 받아도 될까 궁금한 중기 제발 경험자덬이나 사회인덬들 꼭 좀 2 14:00 125
152088 그외 여기가 어딘지 궁금한 초기 3 14:00 208
152087 그외 덬들에게 여윳돈의 개념이 먼지 궁금한 후기 19 13:45 334
152086 그외 1학년 1학기 학점 2.38 나왔는데 자퇴하라는 소리 들은 중기... 29 13:27 707
152085 그외 바디관리(다이어트x, 피부o)어떻게 하고 있는지 궁금한 후기 11 13:19 240
152084 그외 나같은 사람 주식해도 될까 궁금한 후기 30 13:17 402
152083 그외 뉴발란스 327 오렌지 색상 구매한 후기 2 13:15 390
152082 그외 일 그지같이 시키는 놈때문에 열받는 중기(한탄 긴글주의) 3 13:05 87
152081 그외 👇아래글 넘 웃겨서 빵터진 후기 5 12:59 524
152080 그외 처음으로 운동화 빨아 본 후기ㅋㅋ 53 12:50 1151
152079 그외 키 유전자 너무한 후기 16 12:49 472
152078 그외 핫게 갤럭시 캡쳐보고 포토샵 없이 투명 PNG 만든 후기 12:41 164
152077 그외 덬들 유난히 화장 잘 안먹는 날 있는지 궁금한 중기 3 12:41 103
152076 그외 성형상담받고 미친 뽐뿌오는 중기 20 12:29 506
152075 그외 이 없는 잇몸이 그리운 중기 25 12:05 892
152074 그외 간섭 심한 가족들한테 유난취급 받는데 조언이 필요한 후기 6 12:00 192
152073 그외 살집이 좋아서 살 그 자체땜에 살많은 여자 좋아하는 남자가 생가보다 꽤 있는 편인지 궁금한 후기 32 11:58 8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