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오늘 한강디너크루즈갔다가 존나 미친년 본 후기
2,024 5
2019.07.19 22:34
2,024 5

오늘 처음으로 이랜드 한강 디너크루즈 갔는데 외국인친구들이랑 같이 갔음ㅇㅇ 

가서 승선신고서 쓰고 자리 안내받아서 앉고 라이브 재즈음악 들으면서 음식먹으면서 잘 가고있는데

단체석쪽에 외국인 학생들이 많았거든(나중에 알고보니까 대학교에서 온거라고 하더라고)

근데 단체들이다 보니까 좀 시끄럽기는 했어 그렇다고 엄청 시끄러웠던건 아니고

솔직히 재즈음악이 엄청 커서 그게 제일 시끄러웠음ㅎㅎㅎㅎㅎㅎ

한 1시간쯤 운항했을까 다들 다 하하호호 하면서 구경하고 음식먹고 있는데

맨뒤에 뷔페쪽이랑 가까운곳에 앉아있는 커플중에 여자가 갑자기 미친년처럼 식탁을 쾅쾅 치는거야

그러면서 영어로 막 닥치라고 그 외국인 학생들쪽으로 삿대질하면서

막 you! you! you! shut up 막 이라면서 욕하고 막 조용히 하라고 진짜 말그대로 지랄을 함

순간 크루즈안에 있는 사람들 다 조용해지고 그 여자는 존나 미친년처럼 그러고 있고

그 학생들 담당하는사람(한국인이랑 외국인)이 그전에 학생들한테 주의도 줬거든 다들 조용히 하자고

근데 그 미친년이 존나 소리지를면서 난리를 피운거지 그래서 그 외국인 담당하시는 분이 뒤로 나와서 

매니져분이랑 이야기하는데 그 미친년이 같이 따라 나오면서 막 니네 나라로 가라고 영어로 존나 이지랄떠는데

같은 한국인으로써 그여자때문에 너무 창피했어 그 배에 타고있던 사람들 내친구들을 포함해서

외국인들 개많았는데 진짜 너무 쪽팔렸고 솔직히 그 여자가 거기서 제일 시끄러웠다;;;;

남편인지 남친인지 거지같은새끼도 지 여친 못말려서 옆에서 그러고있고 그러다가 매니져가 데리고 나가긴했는데

솔직히 내 입장에서는 그렇게 거슬릴만한게 학생들이 시끄러웠던것도 아니였고

디너유람크루즈에서 얼마나 더 조용하기를 바란건지도 모르겠음 아니 미친년이 그럴거면 지 혼자 크루즈를 빌려서 타던가

우리는 그때까지만해도 다 기분좋고 그랬는데 그 개썅년이 소리지르고 갑분싸 만들어서 진짜 개어색했음.....

오죽하면 라이브 재즈 연주하시는분들이 분위기를 띄우려고하셨을까;;;

매니져도 개불쌍한게 테이블마다 돌아다니면서 죄송하다고 사과하고 다니고 몇몇 있는 한국사람들은 다 괜찮다고 그여자가 이상하다고 욕하긴했는데

진짜 크루즈 싼것도 아니고 인당 거의 8만원씩내고 탔는데 기분 존나 더러웠음

저런게 진짜 분노조절장애같애 진짜 뻥안치고 배가 흔들릴정도로 식탁 쾅쾅치면서 쌍욕하는데 난 술취한줄

그뒤에 그 미친년 어디로 가서 다행이지 진짜 개빡쳤다........ㅠㅠㅠ그리고 진짜 같은한국인으 존나 개창피했어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댓글 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안녕 베일리》무대인사 시사회 당첨자 발표 ◀◀ 45 08.23 1.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9 15.02.16 19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3620 그외 회사 일주일 휴가내고 놀러사는데 기분 이상한 후기 2 09:37 81
133619 그외 예전에 카톡으로 이상한게 온 후기 09:27 73
133618 그외 바디브러시가 너무 시원한 후기 1 08:47 187
133617 그외 매운거 잘먹는 덬들 어디까지 먹는지 궁금한 중기 1 08:11 80
133616 그외 더 못생겨진 꿈의집 오스틴 나만 볼 수 없는 후기 10 06:05 650
133615 그외 겨드랑이 착색 효과좋대서 밀키드레스 보는데 2 04:15 795
133614 그외 누가 잘못했나 궁금한 후기 12 03:03 484
133613 그외 할머니랑 아빠 연 끊고싶어서 고민 중인 중기 2 02:48 248
133612 그외 반신욕을 3개월 넘게 거의 매일 했더니...중기 13 00:48 1839
133611 그외 탄산수 살 안 찌는지 궁금한 중기 17 00:25 1121
133610 그외 조금만 뜻처럼 안되거나 이게 반복적으로 일어나면 내 감정조절을 못하겠고 감정이 폭팔해버리는 중기 2 00:20 207
133609 그외 편의점 아이스크림이 녹았을땐 누구 잘못(책임)일까 궁금한 후기 54 00:20 913
133608 음식 다이어트 식단조절하며 소소하게 알게된거 (ㄹㅇ 별거없음) 14 00:17 875
133607 그외 학원쌤 마지막날에 줄 선물 추천해줬으면 좋겠는 중기!_! 6 00:08 167
133606 그외 drm없이 합법적으로 영화 다운받을수있는 사이트 찾는중기 7 00:02 505
133605 그외 시에서 발행하는 소식지 만화 너무 당황스런 후기 4 00:00 659
133604 영화/드라마 지정생존자 보는 중기 5 08.23 215
133603 그외 알뜰폰으로 요금제 바꾸고싶은데 도와줘ㅠㅠ 12 08.23 248
133602 음식 어쩌다 흑임자 인절미를 먹고 사랑에 빠진 후기 8 08.23 533
133601 그외 편의점덬 오늘 좀 우울한 후기 4 08.23 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