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횡단보도 건너다 위협운전 당했는데 일반교통방해죄라고 경찰 부르란 말 들은 후기..
1,903 17
2019.06.16 04:07
1,903 17

내가 횡단보도 (신호등이 없고. 횡단보도만 있는)를 건너는데 저 편에서 차가 오는 게 보임. 차가 속도를 전혀 줄이지 않음. 

사람이 오는걸 보면 속도를 줄이겠지 싶어서 가던 속도대로 감. 차가 급정거를 하면서 빵빵거림. 

사람이 오는걸 보면 조심해야하는게 아니냐고 하니까. 또 경적 울려서 위협하고 앞으로 조금 나옴. 

(최초 정거했을 때 이미 횡단보도 근처 차량 정지선은 물론, 횡단보도 중턱까지 차가 나와있었음) 


화가 나서 뭐라고 하고 증거 사진찍으려니까. 얘가 핸드폰 꺼내가지고 이쪽을 동영상으로 찍고 있더라? 

 그러면서 나보고 `지금 뭐하시는건줄 아냐. 차량을 막고 일반 교통방해죄를 저지르고 있는거다`라고 훈계를 함.


아니 디게 어이가 없잖아... 차로 위협당한건 난데. 억울한건 자기래. 그러더니 나보고 `술취한 것 같은데 이러면 안된다` `일반교통방해가 얼마나 중한 죄인지 아냐`등등 헛소리를 시작함. 


그래서 내가 `그 쪽이 한건 위협운전이고. 위험한 물건인 자동차로 위협한거다. 이거 특수폭행이다. 경찰 부를 수도 있다`라고 하니까. `경찰 부르래. 빨리 부르라고`


일단 경찰 부르려는데 . 그 쪽 동승자가 그제서야 나와서 사과를 하고 말리려고 함. 그런데 정작 운전자가 기세등등한데 어쩌겠어.. 


경찰 도착하고 나니까. 그 쪽에서 `내가 차량이 오는걸 보고 뛰어들었다`란 식으로 이야기 하더라... 


아니.. 횡단보도를 건너는 보행자가 차량을 보고 뛰어들어? 이게 말이 되냐... 사람을 무슨 자해 공갈단으로 만들어.


경찰측에겐 분명히 저 쪽에서 나를 위협했다 라고 말함. 근데 경찰은 어쨌거나 사건 크게 안만들려고 중재하려고 하더라. 


일 크게 귀찮게 만드는거 싫어서 저 쪽 잘못인정하면 더 진행 안하겠다고 했는데. 경찰측이 말하는데로 정리하는데... 


걔가 한마디도 지기 싫었는지. 마지막에 "그 쪽도 앞으로 자제하세요" 라고 또 훈계질함... 20대 초중반밖에 안된애가 아주 기고만장하던데.. 


.... 쟤는 지금 자기가 횡단보도를 건너는 보행자를 대상으로 위협운전+특수폭행으로 입건되는게 빼박이란걸 알고 저러는걸까? 란 생각이 들었음.. 


심지어 본인이 찍고+자기 블박에 자기가 불리한 증거가 다 있는데...  무슨 자신감인지 몰겠네... 


진짜 세상은 넓고 이상한 사람은 많다...  걔가 끝판에 그 소리만 안했어도 다 잊을려고 했는데. 지금 그 말 때문에 지금이라도 경찰에 정식으로 고소해버릴까 싶을정도... 

댓글 1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1017 update+ 4번 항목 확인요망】 (필독) 10월 23일부터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10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1 16.06.07 47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3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5869 그외 귀뚫은지 한달 된 후기(사진ㅇ) 1 09:52 11
135868 그외 월세 비싼 곳으로 자취방 옮기고 싶은데 너무 고민되는 후기 4 09:38 95
135867 그외 베타인 hcl 먹어본 후기 (먹어본 덬들 후기도 궁금함) 09:37 19
135866 그외 슼방 에고그램 테스트 하고 현타와서 조언 구하는 초기 1 09:30 69
135865 음식 덬들 고깃집에서 혼밥 해본 적 있는지 궁금한 후기 2 09:23 42
135864 그외 회피형 친구랑 화해했는데 회피형덬들의 얘기를 듣고싶은 후기 5 08:58 207
135863 그외 후임이 회사에서 아침밥 먹는거 나만 꼰대인지 23 08:54 624
135862 그외 상 당한 친구에게 뭐라고 해줘야 할지 모르겠는 후기... 1 08:43 93
135861 그외 지갑 찾아주신 사례를 어떻게 해야할지 고민인 중기 3 08:33 178
135860 그외 해외덬 한국에서 꼭 사올거 추천받는 중기 10 02:40 571
135859 영화/드라마 엄마가 뿔났다 보다 기분 참 별로인 후기 7 02:36 866
135858 음식 덬들 에어프라이기로 삼겹살 굽는 덬들만의 최적의 레시피를 알고 싶은 후기 6 02:18 418
135857 그외 혼자 노는 거 잘하는 덬들 뭐하고 노는지 궁금한 후기 15 01:58 523
135856 그외 건조한덬에게 저렴한 가습기추천을바라는 후기 5 01:42 221
135855 그외 친구없는 아싸덬 앞으로 어떻게 살지 막막한 후기 5 01:38 607
135854 그외 전동킥보드 궁금한 후기 2 01:32 102
135853 그외 필라테스 운동복 추천받는 중기 13 00:48 834
135852 그외 윗집이 너무 시끄러워서 미치겠는 중기 5 00:48 459
135851 그외 알바나 직장내 괴롭힘 때문에 관둔 덬들아.. 어떻게 관뒀니?? 8 00:41 455
135850 그외 코에 자꾸 단단한 뭔가가 생기는 중기 4 00:22 6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