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영화/드라마 목욕탕집남자들 정말 재미있게 본 후기
619 13
2021.04.17 01:52
619 13
원덬은 할미라 본방을 보긴 봤는데 너무 오래돼서 자세히 기억나지 않음.
KBS Story에서 하는 재방을 우연히 본 이후 너무 재밌어서 빼놓지 않고 보게 되었음.

제목만 목욕탕집남자들이지 난 오히려 여자들에 더 집중해서 보게 되더라. 내가 여덬이라 그럴 수도 ㅋㅋ

등장인물이 정말 많은데 그 캐릭터 하나하나가 다 다르고 개성 있어. 난 작가 따지면서 드라마 보는 편은 아닌데, 아 이건 진짜 갓수현이다 찬양하지 않을 수 없다 생각했어.

83화 최종화까지 하루 2편씩 정주행하니까 각 캐릭터의 말투와 화법이 자동재생될 정도였어. 저게 서울사투리겠구나~ 싶어서 재밌더라고.

어므니, 즈이 집은요~, 즈이 세대는요~, 엄만 왜 그러우?, 그럴 거 읎다~ 같은 거 ㅋㅋㅋ 문어체스러운 특유의 화법도 진짜 웃김 ㅋㅋㅋ

진짜 각 회차마다 너무 재밌어서 본방 놓치면 재방도 꼭꼭 챙겨봤어. 시대상을 엿본다는 게 이런거구나 싶게 사회/문화가 녹아 있는 드라마야.

정수기 사용, 아파트 붙박이 인테리어, 서울 교통체증(목욕탕집 큰아들네, 작은아들네 차가 2대. 학창시절 때 뉴스에서 이제 한 가정에 차가 두 대다 이런 거 본 것 같아), 여성 인권에 대한 에피소드, 무너져 가는 남성우월주의를 한탄하는 남자들(설마 공지 위반?!), 국산품 애용, 노인 공경, 가족주의, 낭비 근절 등 각종 설교,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업둥이, 50대 부부에게 찾아온 늦둥이, 결혼 문화 등등~

'이게 그때도 있었다고?' 싶은 것도 많고. 아, 맞아 그때 그랬었지! 공감도 했고. 세상 많~이 변했다 하면서 황당해하면서 보기도 했어.

이게 내가 3n살이 되는 동안의 변화인거잖아. 우리 엄마아빠 세대는 정말 세상이 여러번 바뀌었겠구나 싶더라고. 그런 변화를 자연스럽게 받아들이는 건 어떤 걸까. 나도 그럴 수 있을까. 세상은 어떻게 변화해가는 걸까 신기하게 여겨졌어.

오늘 최종화까지 해서 목욕탕집남자들은 이제 볼 수 없음 ㅠㅠ 이대로 보내기 너무 아쉬워. 마지막까지 챙겨본 것을 기념하고 싶어서 후기 남겨! 다른 덬들도 꼭 보면 좋겠다~
댓글 1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7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2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9 15.02.16 33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7740 영화/드라마 위대한 쇼맨 OST this is me만 들으면 맘이 웅장해지는 후기 + 번역 가사 추가 10 05.05 325
7739 영화/드라마 아육대에 대해 궁금한게 많은 후기 10 05.03 504
7738 영화/드라마 미나리 보고 우울해진 후기 (ㅅㅍ 조금) 4 05.01 971
7737 영화/드라마 분노의 질주 시리즈 다 본 후기 7 04.30 151
7736 영화/드라마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재탕 후기 2 04.29 280
7735 영화/드라마 에반게리온 너무 재밌는 중기 7 04.28 284
7734 영화/드라마 첨밀밀 보고 빡치는 중기 3 04.27 508
7733 영화/드라마 불한당 잔인함 수위를 묻는 중기(스포, 잔인함 주의) 3 04.27 309
7732 영화/드라마 무기략하고 미래에대해 불확실하고 내가 뭐하고있는건지 잘하고있는건지 고민되고 외로울때 기분전환겸 보면 좋을만한 영화 추천받는 후기..ㅠㅠ 16 04.26 432
7731 영화/드라마 굿다이노 진짜 조금보다가 포기한 후깈ㅋㅋㅋ 2 04.25 517
7730 영화/드라마 나의 EX 본 후기 (넷플, 스포 ㄴㄴ 동성애 주의) 3 04.24 457
7729 영화/드라마 스퀘어에서 컨저링3 예고보고 생각난 컨저링 1탄 봤을때 극장 관객들 상대로 본의 아니게 어그로 끌었던 후기...ㅜㅜ 6 04.23 363
7728 영화/드라마 하울의 움직이는 성 영화에서 궁금한게 있는 후기 8 04.20 523
7727 영화/드라마 영화 제목 찾아줄 덬을 간절히 찾는 중기 8 04.20 293
7726 영화/드라마 서복 영화관에서 본 후기 4 04.19 490
7725 영화/드라마 명탐정코난 비색의탄환 포디로본 후기의...후기.... 5 04.18 524
7724 영화/드라마 서복 보고 온 후기 3 04.18 832
7723 영화/드라마 방금 코난보고옴!스포놉 1 04.18 266
» 영화/드라마 목욕탕집남자들 정말 재미있게 본 후기 13 04.17 619
7721 영화/드라마 명탐정코난 비색의탄환 방금본 후기 (노스포할거임 제발봐조 ㅠㅠㅠ☆) 13 04.16 603